2020.07.05 (일)

  • 구름많음속초 27.2℃
  • 구름많음동두천 26.7℃
  • 구름조금파주 25.5℃
  • 구름많음대관령 24.0℃
  • -춘천 27.7℃
  • 구름많음북강릉 26.8℃
  • 구름많음강릉 28.8℃
  • 흐림동해 22.7℃
  • 구름많음서울 27.3℃
  • 맑음인천 24.6℃
  • 구름많음수원 25.2℃
  • 구름많음영월 25.8℃
  • 흐림대전 26.0℃
  • 구름많음대구 26.9℃
  • 흐림울산 24.5℃
  • 구름많음광주 25.6℃
  • 흐림부산 23.8℃
  • 흐림고창 25.1℃
  • 흐림제주 21.1℃
  • 흐림성산 23.6℃
  • 흐림서귀포 23.9℃
  • 구름많음강화 24.2℃
  • 구름많음양평 26.3℃
  • 구름많음이천 25.3℃
  • 흐림보은 27.4℃
  • 흐림천안 25.5℃
  • 흐림부여 26.1℃
  • 흐림금산 25.4℃
  • 흐림김해시 26.0℃
  • 흐림강진군 23.3℃
  • 흐림해남 22.4℃
  • 구름많음고흥 23.2℃
  • 구름많음봉화 25.1℃
  • 흐림문경 26.0℃
  • 흐림구미 25.8℃
  • 흐림경주시 27.2℃
  • 흐림거창 24.2℃
  • 흐림거제 24.3℃
  • 구름많음남해 25.0℃
기상청 제공

지방회

지구촌교회 2차 사랑의 헌혈 캠페인청년 젊은이 영구제직 중심으로 참여


지구촌교회(최성은 목사)는 지난 6월 13일 분당채플 7층에서 “피로회복”(요일1:7)이란 주제로 제2차 사랑의 헌혈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 캠페인은 지난 3월 26일 최성은 목사와 교역자, 지원, 유관단체 직원 등이 참여했던 1차 헌혈 캠페인의 연장으로 코로나19로 인해 헌혈자들이 급감하며 국가적으로 혈액보유량이 부족한 상황에서 헌혈을 통해 사랑의 손길이 이어지고 나아가 예수 그리스도의 보혈로 사회가 속히 회복되기를 소망하는 마음을 담았다.


2차 캠페인은 지구촌교회 소속 영구제직과 교육목자, 젊은이(목원, 청년2지구), 젊은이 목장 목자그룹 등 150명이 사전에 헌혈 참여를 신청했으며 사전 신청자보다 행사 당일 헌혈에 참여하겠다는 참석자들이 몰리면서 198명이 문진에 참여했으나 최종 104명이 이번 2차 사랑의 헌혈 캠페인에 참여했다.


헌혈 행사가 진행된 7층에서는 입구에서 발열 체크와 사전 등록 확인, 철저한 소독과 마스크 착용 등 생활속 거리 두기를 준수하며 헌혈 참여자들이 헌혈하는데 무리가 없도록 조치했다.


헌혈 캠페인에 참여한 곽선영 자매(청년지구 마을장)는 “혈액 공급이 어렵다는 이야기를 듣고 내가 할 수 있는 일이 헌혈이라고 생각해서 사전 등록으로 참여하게 됐다”면서 “주님께서 우리에게 모든 것을 주셨음을 기억하며 나도 기꺼이 나누고 드릴 수 있는 마음으로 드릴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하며 이 위기가 하루 속히 종속되기를 기도하겠다”고 전했다.


이번 캠페인을 담당한 지구촌교회 최절준 목사(젊은이목장 센터장)는 “코로나19로 혈액 수급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교회 젊은이들과 영구제직들이 이웃에게 선한 영향력을 끼치는 사역을 전개하고 싶다는 요청에 따라 이번 캠페인이 이뤄졌다”면서 “앞으로 지구촌교회가 지역을 섬기고 나누는 일에 더 헌신할 수 있는 일들을 고민하며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이송우 부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코로나19 극복 “교회가 희망이다”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는 지난 6월 18일 지구촌교회(최성은 목사) 분당채플에서 코로나19극복을 위한 목회자 세미나를 진행했다. “코로나19 이후 목회적 대응과 실제적 대안”이란 주제로 열린 이번 세미나는 현장 참여 세미나로 진행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가 수도권 지역으로 확산되고 있음에 따라 지역사회의 불안을 가중시킬 수 있다는 총회와 지구촌교회 측의 협의로 온라인 강의 대체했으며 이날 세미나는 전국교회 목회자들에게 실시간 온라인 강의로 제공했다. 윤재철 총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코로나19가 지나갈 것으로 예상했지만 장기화로 인해 사역의 현장 가운데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에 총회가 함께 하며 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면서 “이번 세미나가 하나의 계기가 되고 우리 목회 환경에 작은 대안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최성은 목사(지구촌)가 “포스트 코로나 3,8 전략”이란 주제로 첫 강의를 시작했으며 유관재 목사(성광)가 “목회적 전망과 대응”, 최병락 목사(강남중앙)가 “새로운 목회 영성”이란 주제로 강의했다. 이어 지구촌교회의 주요 부서별 코로나 이후 적용 가능한 목회전략들을 발표했으며 김중식 목사(포항중앙)가 “변화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