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9 (화)

  • 구름조금속초 -4.4℃
  • 구름조금동두천 -8.4℃
  • 구름조금파주 -8.5℃
  • 구름조금대관령 -11.5℃
  • -춘천 -9.7℃
  • 맑음북강릉 -3.5℃
  • 구름조금강릉 -2.1℃
  • 구름조금동해 -2.2℃
  • 맑음서울 -6.2℃
  • 맑음인천 -6.9℃
  • 맑음수원 -5.3℃
  • 맑음영월 -7.1℃
  • 맑음대전 -3.8℃
  • 맑음대구 -2.1℃
  • 맑음울산 -1.3℃
  • 맑음광주 -1.4℃
  • 맑음부산 1.3℃
  • 맑음고창 -3.4℃
  • 맑음제주 4.2℃
  • 맑음성산 4.1℃
  • 구름조금서귀포 8.3℃
  • 구름조금강화 -7.3℃
  • 맑음양평 -8.0℃
  • 맑음이천 -7.2℃
  • 맑음보은 -5.3℃
  • 맑음천안 -6.2℃
  • 맑음부여 -4.7℃
  • 맑음금산 -4.2℃
  • 맑음김해시 -1.0℃
  • 맑음강진군 0.5℃
  • 맑음해남 -0.6℃
  • 맑음고흥 -0.2℃
  • 맑음봉화 -8.5℃
  • 맑음문경 -5.2℃
  • 맑음구미 -3.6℃
  • 맑음경주시 -1.9℃
  • 맑음거창 -3.6℃
  • 맑음거제 0.4℃
  • 구름조금남해 -0.7℃
기상청 제공

기관 및 단체

군경 선교 후원에 전국교회의 도움이 필요합니다

URL복사

  

2021년 새해를 맞이한 전국침례교회와 사역자들과 가정 위에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와 평강이 넘치시며, 전능하신 하나님의 큰 복 받으시길 기원합니다. 세계를 팬데믹 현상으로 몰아넣은 코로 나19 바이러스는 엄청난 위력과 전염성을 가지고 보이지 않게 찾아와서 수많은 사람 들을 사망케 하고 환자가 되게 함으로 불안과 두려움을 주고 있습니다.

 

한번도 경험해 보지 못한 삶인 마스크 착용, 소독 및 세척, 거리두기, 비대면 모임, 접촉 금지, 여행 및 활동금지 등의 상황을 가져와 삶을 정지시키고 예배를 정지시키는 상상도 못했던 엄청난 변화를 가져왔습니다. 경제적 활동 또한 제한됨으로 말미암아 수많은 소상공인들이 고통받고 있으며 교회 또한 임대교회, 개척교회, ·어촌교회 등이 심각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현실입니다.

 

이러한 좌절 속에서 우리에게 희망이 있다면 그것이 무엇이겠습니까? 하박국 선지자는 하박국 317절에서 19절에 비록 무화과나무가 무성치 못하며 포도나무에 열매가 없으며 감람나무에 소출이 없으며 밭에 식물이 없으며 우리에 양이 없으며 외양간에 소가 없을지라도 나는 여호와를 인하여 즐거워하며 나의 구원의 하나님을 인하여 기뻐하리로다.

 

주 여호와는 나의 힘이시라 나의 발을 사슴과 같게 하사 나로 나의 높은 곳에 다니게 하시리로다라고 외치고 있습니다.

우리에게 희망은 전능하신 하나님, 유일하신 하나님, 치료자이신 하나님, 구원자이신 하나님뿐임을 믿습니다. 우리는 이 하나님을 바라고 믿고 의지하는 믿음을 가지고 전적으로 기도해야 할 때입니다.

 

지금 우리가 가장 잘 할 수 있는 일이 있다면 그것은 기도입니다. 눈물로 기도하고 부르짖으며 기도하고 땀방울이 핏방울이 되도록 기도하고 금식하며 기도하고 밤을 새워 기도해야 합니다. 죽기 살기로 기도해서 이 위기를 타개하는 응답을 받아야 합니다.

 

백신과 치료제가 속히 개발되고 공급될 수 있도록 기도해서 다시 자유롭고 정상적인 삶을 살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입니다. 또한 다시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우리를 돌아보아 죄와 이기심과 욕심과 세속적인 것에서 회개하고 돌아서야 할 것입니다.

 

군경선교회는 내일의 한국교회와 사회를 책임지며 나라의 안보와 통일을 위해 기도하고 선교하는 중차대한 청년 선교를 위한 기관입니다. 대한민국을 지키기 위해 국방의 의무를 다하고 있는 60만 국군 장병과 치안과 질서를 위한 15만 경찰 복음화를 위한 군경선교회를 위해 기도해 주시고 선교 후원해 주시기 바랍니다.

 

저희는 청년이 살면 교회가 살고 교회가 살면 나라가 산다는 선교표어 아래 군경선교가 교회를 살리고 나라 살리는 선교인 줄로 믿습니다. 현재 코로나19 바이러스로 말미암아 선교의 위기를 맞고 있으나 이 위기가 또 다른 기회가 되어 새로운 선교의 활력을 불어넣어 민족 복음화의 역사를 이루실 줄 확신합니다.

 

어려운 시기에 서로 돕고 협력해서 너희가 짐을 서로 지라 그리하여 그리스 도의 법을 성취하라는 주님의 말씀을 순종해야 하겠습니다. 어려울수록 선교의 열정이 식어지지 않는 교회가 되어 2021년 교회 예산과 지방회 예산에 군경선교회 예산을 지원해 주시기 바랍니다.

 

해마다 군경선교회가 시행하고 있는 625 아침 한끼 금식 운동에도 적극 참여해 주시기 부탁드리며 새해에는 전국 침례교회와 지방회마다 성령 충만으로 새 힘을 받고 희망이 넘치며 주님의 위로가 넘치시길 간절히 기도합니다.

한일정 목사 군경선교회 회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부활절까지 침례교단 10만 성도 헌혈운동 전개 총회(총회장 박문수 목사)는 지난 1월 14일 총회 13층 대예배실에서 신년하례회를 가졌다. 1부 신년하례회는 총회 제1부총회장 김인환 목사(함께하는)의 사회로 해외선교회 주민호 회장의 대표기도 총회 공보부장 김은태 목사(청양)가 성경봉독한 뒤, 박문수 총회장(디딤돌)가 “세 사람”(요삼1:1~4)이란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박문수 총회장은 설교를 통해, “오늘 본문에는 세 사람이 등장하는데 우리가 과연 누구를 본받고 이 시대를 살아야 할지를 기억해야 한다”면서 “2021년 코로나 팬데믹 시대 이를 극복할 수 있는 힘은 바로 복음에 있기에 침례교회 모두가 인정받고 사랑받고 칭찬받는 교회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이어 총회 총무 김일엽 목사가 광고한 뒤, (재)기독교한국침례회 유지재단 곽도희 이사장(남원주)의 축도로 1부 예배를 마쳤다. 2부 순서는 총회의 다음세대 비전선포와 각 기관의 비전 선포, 총회와 전국 침례교회가 함께하는 헌혈운동 발대식을 진행했다. 총회 전도부장 손석원 목사는 총회가 주관하는 다음세대 침례교회 비전에 대한 개요와 취지 목적에 대해 설명하고 이를 단기간 사역이 아닌 교단 차원의 중장기 계획을 진행할 뜻을 내비쳤다. 이어 유지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