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3 (토)

  • 흐림속초 25.2℃
  • 흐림동두천 23.5℃
  • 흐림파주 23.6℃
  • 흐림대관령 21.1℃
  • 흐림춘천 24.9℃
  • 박무북강릉 24.5℃
  • 구름많음강릉 26.7℃
  • 구름많음동해 24.5℃
  • 구름많음서울 26.3℃
  • 인천 25.6℃
  • 흐림수원 26.1℃
  • 흐림영월 23.9℃
  • 박무대전 24.7℃
  • 흐림대구 25.5℃
  • 흐림울산 25.2℃
  • 구름조금광주 28.3℃
  • 흐림부산 26.4℃
  • 흐림고창 27.0℃
  • 흐림제주 30.4℃
  • 구름많음성산 28.6℃
  • 흐림서귀포 28.4℃
  • 흐림강화 23.9℃
  • 흐림양평 24.7℃
  • 흐림이천 25.0℃
  • 구름조금보은 24.5℃
  • 흐림천안 25.0℃
  • 구름많음부여 25.3℃
  • 구름많음금산 24.4℃
  • 흐림김해시 25.9℃
  • 흐림강진군 27.9℃
  • 흐림해남 28.1℃
  • 흐림고흥 27.3℃
  • 구름조금봉화 22.9℃
  • 맑음문경 24.2℃
  • 구름조금구미 25.1℃
  • 흐림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창 24.3℃
  • 흐림거제 27.5℃
  • 흐림남해 27.1℃
기상청 제공

기관 및 단체

스리랑카 국가부도 사태

FMB 현지선교사 도움 요청

 

스리랑카는 지난 4월 12일 대외부채 510억 달러(62조 9000억원) 상환을 잠정 중단하면서 일시적 디폴트를 선언했다. 


현재 스리랑카는 발전 연료 부족으로 하루 13시간이 넘는 순환 단전이 발생하고 있으며, 연료, 식품, 의약품, 종이 등 기본적인 필수품 수입에도 큰 차질이 생겼다. 잠정 폐쇄되는 해외 공관 수 또한 2021년 말부터 계속 증가하고 있다.


지난 2010년부터 스리랑카에서 사역을 이어온 최선봉 선교사(FMB)는 현재 스리랑카의 상황에 대해 “전쟁이 끝난 직후의 혼란과 기근의 상태”라고 표현했다. 현지 목회자들이나 성도들은 하루 세 끼 식사하는 것 마저 힘든 상황이다.


최 선교사는 “목회자들의 사례비는 지난해 말부터 거의 중단돼 생계가 어려운 상황이며 대중교통도 마비돼 성도들이 교회에 와서 예배를 드리기도 힘든 그야말로 사면초가에 놓여 있다”며 “일단 목회자들만이라도 좀 생계의 문제를 해결해 줘서 목회자들이 하나님의 부르심과 소명에 따라서 실망과 좌절에 빠져 있는 성도들을 다독이고 그들에게 믿음의 담대함을 심어주기를 바란다”며 한국 교회에 도움을 요청했다.


최 선교사는 스리랑카는 우리나라 돈으로 한 달에 7만 원 정도면 5~6명 정도가 생계를 유지할 수 있다고 설명하며 “목회자 200가정 정도를 선정을 해서 각 가정에 한 달에 7만 원씩 1년간만 후원을 해주면 목회자들이 생계 문제를 해결하고 또 교회 사역과 성도들, 복음 전파 사역들을 잘 감당해 나갈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해외선교회 주민호 회장은 “지금 스리랑카가 국가 부도 상태가 놓여 자체적으로 벗어나기 힘든 것 같다. 이러한 때에 먼저 구원을 받고 복음을 전해야 할 우리 한국 교회가 적극적인 기도와 관심을 가져주시면 감사하겠다”며 해외선교회 홈페이지에 긴급기도제목을 올림과 동시에 다각적인 방법으로 스리랑카 현지교회를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범영수 차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