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6 (토)

  • 구름많음속초 9.7℃
  • 구름조금동두천 5.1℃
  • 구름조금파주 5.0℃
  • 흐림대관령 4.4℃
  • -춘천 7.4℃
  • 흐림북강릉 12.1℃
  • 흐림강릉 12.7℃
  • 흐림동해 13.0℃
  • 구름많음서울 6.3℃
  • 구름많음인천 6.3℃
  • 구름많음수원 6.8℃
  • 흐림영월 8.8℃
  • 흐림대전 8.6℃
  • 흐림대구 11.8℃
  • 흐림울산 12.9℃
  • 흐림광주 11.0℃
  • 흐림부산 14.0℃
  • 구름많음고창 10.9℃
  • 흐림제주 14.8℃
  • 흐림성산 13.1℃
  • 서귀포 16.1℃
  • 구름조금강화 6.0℃
  • 흐림양평 7.7℃
  • 흐림이천 7.5℃
  • 흐림보은 7.5℃
  • 흐림천안 7.9℃
  • 흐림부여 9.3℃
  • 흐림금산 8.2℃
  • 흐림김해시 13.4℃
  • 흐림강진군 11.9℃
  • 흐림해남 10.9℃
  • 흐림고흥 11.7℃
  • 흐림봉화 8.5℃
  • 흐림문경 8.3℃
  • 흐림구미 10.3℃
  • 흐림경주시 12.3℃
  • 흐림거창 9.9℃
  • 흐림거제 15.3℃
  • 흐림남해 13.8℃
기상청 제공

지방회

강남중앙침례교회, 포천시 외국인 건강검진 진행

URL복사

 

강남중앙침례교회(최병락 목사)는 지난 9월 11일 요셉의 창고 사역의 일환으로 인천 세종병원에서 포천시 외국인 건강 검진을 진행했다.

 

이번 건강 검진에는 외국인 노동자 15명이 검진을 받았으며, 앞으로 월 2회 15명씩 1년간 검진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이날 건강검진에는 강남중앙침례교회 청년들이 건강 검진 관련 통역 도우미로 활동하고 교회 성도들은 손 세정제, 핸드크림, 마스크, 식사 및 간식, 영어성경, 손톱깎이 등의 선물 박스를 마련해 건강 검진자들에게 전했다. 이날 외국인 노동자와 도우미로 참여한 인원은 코로나19 사전에 코로나 검사를 진행하고 방역지침을 준수했다.

 

 

최병락 목사는 “개인적으로 21년간 외국에 살면서 외국인으로 타지에 사는 마음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면서 “성경에 고아와 과부, 나그네를 환대하라는 말씀을 기억하며 강남중앙침례교회가 외국인 노동자들을 위해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의 실제적인 모습을 보이고자 한다”고 밝혔다.

 

 

강남중앙침례교회의 요셉의 창고는 코로나19 상황에서 이뤄지는 구제 사역 프로젝트중 나그네 돌보기(Reaching Over) 사역으로 포천시와 협약을 맺고 매월 30명씩 총 360명에게 1인당 40만원 상당의 건강검진비를 지원한다. 또한 외국인 노동자를 위한 포천 나눔의 집을 통해 긴급 지원비로 의료 및 생계비 지원, 상담비 및 영유아 물품 지원과 치과 진료(12명 전액무상)를 전개하고 있다. 이에 외국인 노동자들을 위해서는 요셉의 창고 기금 중 약 3억원이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2020년에도 교회와 이웃을 위해 약 10억원의 재정을 사용한 강남중앙침례교회는, 올해 ‘요셉의 창고’를 마련했으며, 한 영혼을 돌보는 ‘Reaching In’ 사역으로 가정과 사업체를 지원하는 사업, 한 교회를 돌보는 ‘Reaching Out’ 사역으로 전국의 30개 침례교회의 구제 사역을 지원하는 사업, 나그네를 돌보는 ‘Reaching Over’ 사역으로 포천 외국인 노동자를 지원 및 건강 검진 사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

이송우 부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