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4 (금)

  • 구름많음속초 21.0℃
  • 구름조금동두천 21.4℃
  • 맑음파주 20.2℃
  • 맑음대관령 14.6℃
  • -춘천 21.5℃
  • 구름조금북강릉 17.7℃
  • 구름조금강릉 19.6℃
  • 구름조금동해 19.0℃
  • 구름조금서울 24.2℃
  • 맑음인천 23.9℃
  • 구름많음수원 24.2℃
  • 구름많음영월 19.6℃
  • 구름조금대전 23.5℃
  • 구름많음대구 20.1℃
  • 구름조금울산 20.7℃
  • 구름조금광주 23.1℃
  • 구름많음부산 21.5℃
  • 맑음고창 22.5℃
  • 맑음제주 23.6℃
  • 구름많음성산 23.1℃
  • 구름조금서귀포 22.3℃
  • 맑음강화 20.5℃
  • 구름조금양평 22.8℃
  • 구름조금이천 22.8℃
  • 구름조금보은 19.5℃
  • 맑음천안 21.0℃
  • 맑음부여 20.4℃
  • 구름조금금산 22.3℃
  • 구름많음김해시 20.8℃
  • 구름조금강진군 20.6℃
  • 맑음해남 18.7℃
  • 구름조금고흥 20.0℃
  • 구름조금봉화 16.9℃
  • 구름많음문경 19.6℃
  • 구름조금구미 21.5℃
  • 구름조금경주시 19.6℃
  • 흐림거창 20.8℃
  • 구름많음거제 21.1℃
  • 구름조금남해 22.1℃
기상청 제공

소망의 인생-2

고흥식 목사
영통영락교회

URL복사

우리 신앙의 모든 기초는 하나님의 목적과 본성에 있으며, 주님 안에서 자신을 계시 하신 여호와 하나님을 믿는 신앙에 기초를 두고 있다. 한 줄만 남은 비파의 이야기가 있다. “왈츠”라는 사람의 “소망”에 대한 그림을 본 적이 있을 것이다. 둥근 지붕 위에 어떤 젊은 여인이 외롭게 앉아 있다. 자세히 살펴보면 그 눈은 수건으로 싸 매여져 있다. 그래서 앞을 보지 못한다. 그 가슴에는 비파를 안고 있는데, 비파 줄은 다 끊어지고 오직 한 줄만 남아 있다. 뒤에는 희미한 별 하나가 반짝이고 있다. 그러나 이 여자는 앞이 안 보여도 비파 줄이 하나 밖에 없음에도 불구하고, 아름다운 음악을 켤 수 있었다.


바로 이것이 소망이라는 것이다. 우리는 미래를 알 수 없다. 또 여러 가지 줄이 끊어지기도 한다. 사랑하는 이가 세상을 떠나기도 하고, 사업에 실패하기도 하고, 믿었던 줄이 끊어지기도 한다. 하지만 소망의 줄만 있다면 능히 모든 것을 이기고 살아 갈 수 있는 것이다.
어떤 두 사람이 죄를 지어 감옥에 갇히게 됐다. 이 두 사람은 같은 감방에 있으면서 철창을 붙들고 밖을 내다보며 하루하루를 보냈다. 그런데 그중에 한 사람은 언제나 하늘을 쳐다보며 시 창작에 몰두했다.


푸른 하늘에 떠가는 구름을 쳐다보면서 주옥같은 글을 만들었다. 또 한 사람은 언제나 땅만을 바라보며 원망과 불평으로 하루하루를 지냈다. 비가 오면 진흙탕이 되는 땅을 보고 원망하고, 또 날이 개어도 항상 먼지 자욱하게 일어나는 땅을 바라보면서 자학하며 자신을 파괴했다. 그 후 세월이 흘러 이 두 사람은 각각 출옥을 하게 됐다. 그런데 하늘을 보면서 아름다운 시를 지은 사람은 한 권의 시집을 출간하는 생의 보람과 환희를 맛 볼 수 있었고, 땅을 바라보며 자신을 학대하던 사람은 정신분열증을 일으키다가 결국 정신병원에 입원해야 하는 처참한 상황 속에 놓이게 됐다는 이야기이다. 믿음은 인간을 그리스도에게 잡아맨다. 


소망은 믿음으로 하여금 그리스도의 포괄적인 장래를 향해 개방하는 힘이다. 그러므로 소망은 믿음과 떨어질 수가 없다. 신앙이 믿고 있는 바를 소망은 예기하고 기대한다. 신앙은 “하나님이 참되시다”는 것을 믿고 “소망은 이 진실이 나타날 때를 기다린다” 신앙은 소망이 의존하는 기초이며, 소망은 신앙을 배양하고 유지시켜 준다. 이렇게 그리스도인의 생애에 있어서는 믿음이 우선됨을 가지고 있지만, 소망은 수위권을 가지고 있다. 신앙은 그리스도인에게 그리스도에 대한 지식을 주고 이 지식 없이는 소망이 다만 이상향의 꿈이 되어 버릴 것이다. 그리고 소망 없이는 신앙이 장래를 향하여 전진하지를 못할 것이다.


신앙은 우리에게 진리에로의 길을 보여주지만, 우리에게 이 길을 계속하여 걸어가도록 도와주는 것은 소망이다. 나는 목회의 강단에서 “3V”를 끊임없이 강조해왔다. 그것은 꿈(Vision)을 선포한다. 삶의 환경과 조건에 영향을 받지 않고 항상 꿈을 가진 사람이 되는 것이다. 활력(Vitality)을 심어준다.
은혜와 역동적인 신앙의 삶으로 기쁨, 희망, 축복을 받게 하는데 있다. 도전(Venture)을 갖게 한다. 환경보다 중요한 것은 삶의 자세와 태도임을 전하는 것이다. 이처럼 끊임없이 소망을 주며 나가는 이 길에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께서 훗날 반드시 우리를 인정해 주실 날이 올 것을 믿으며 살아가자.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