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6 (일)

  • 구름많음속초 3.7℃
  • 흐림동두천 -4.4℃
  • 흐림파주 -5.6℃
  • 흐림대관령 -5.9℃
  • -춘천 -6.3℃
  • 흐림북강릉 4.0℃
  • 구름많음강릉 5.1℃
  • 구름많음동해 2.4℃
  • 연무서울 -2.4℃
  • 연무인천 -1.3℃
  • 박무수원 -3.7℃
  • 흐림영월 -6.5℃
  • 구름많음대전 -3.3℃
  • 흐림대구 -2.1℃
  • 흐림울산 -0.4℃
  • 흐림광주 0.3℃
  • 흐림부산 5.0℃
  • 흐림고창 -1.6℃
  • 흐림제주 7.3℃
  • 흐림성산 7.9℃
  • 흐림서귀포 8.9℃
  • 흐림강화 -3.3℃
  • 흐림양평 -5.9℃
  • 흐림이천 -7.2℃
  • 흐림보은 -6.0℃
  • 흐림천안 -5.7℃
  • 흐림부여 -3.3℃
  • 흐림금산 -6.0℃
  • 흐림김해시 1.1℃
  • 구름많음강진군 -0.7℃
  • 구름많음해남 -2.1℃
  • 구름조금고흥 -1.5℃
  • 흐림봉화 -7.9℃
  • 흐림문경 -4.9℃
  • 흐림구미 -3.4℃
  • 흐림경주시 -3.9℃
  • 흐림거창 -3.6℃
  • 흐림거제 1.6℃
  • 흐림남해 1.1℃
기상청 제공

기독교문화

베스트셀러 원작 뮤지컬 ‘가방들어주는 아이’


석우는 선생님의 명령으로 다리가 불편한 반 친구 영책이의 가방을 매일 들어주게 된다. 그런 이를 바라보는 아이들은 가방을 두 개 맨 석우를 약올린다. 선생님이 시키니까 어쩔 수 없이 하게 된 일이지만 축구도 하고 싶고 친구들과 놀고 싶은 석우는 영택이가 점점 불편해지기 시작한다.


서로 다른 입장을 이해하고 공감해가는 석우와 영택이의 우정을 그린 가족뮤지컬 ‘가방들어주는 아이’가 지난해 10월 초연 이후 계속되는 앵콜 요청으로 목동 코바코홀에서 3개월간의 여정을 시작한다.
고정욱 작가의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한 ‘가방들어주는 아이’는 선생님의 부탁으로 다리가 불편한 영택이의 가방을 매일 들어줘야 하는 석우의 이야기를 통해 나와 다른 친구를 이해하고 존중하는 법을 배우는 친구들의 우정이야기를 담고 있다. 



원작자 고정욱 작가는 어릴 적 소아마비로 지체장애인이 된 후 장애인이란 이유로 많은 어려움을 겪었지만 좌절을 극복하고 수많은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동화책을 출간하고 잇다. 특히 ‘가방들어주는 아이’는 작가의 실제 이야기를 담고 있어 관객들에게 가슴 뭉클한 감동도 함께 전달할 예정이다. ‘가방들어주는 아이’는 목동 코바코홀에서 4월 3일부터 7월 1일까지 3개월간 공연한다.

공연시간은 평일 오전 11시, 공휴일과 토일은 오전 11시와 오후 1시에 시작하며 월요일은 쉰다. 다양한 할인혜택을 제공하고 있으며 원작자의 사인회와 도서증정 이벤트 등도 진행할 예정이다.          

                                               
이송우 부장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