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2 (월)

  • 흐림속초 12.8℃
  • 흐림동두천 17.4℃
  • 흐림파주 15.0℃
  • 흐림대관령 13.0℃
  • -춘천 14.7℃
  • 흐림북강릉 15.8℃
  • 흐림강릉 19.2℃
  • 흐림동해 11.9℃
  • 서울 16.1℃
  • 인천 15.7℃
  • 수원 17.0℃
  • 흐림영월 13.6℃
  • 흐림대전 15.6℃
  • 대구 11.7℃
  • 울산 12.7℃
  • 광주 13.0℃
  • 부산 14.1℃
  • 흐림고창 13.7℃
  • 제주 16.9℃
  • 흐림성산 16.1℃
  • 서귀포 15.8℃
  • 흐림강화 15.6℃
  • 흐림양평 16.3℃
  • 흐림이천 14.9℃
  • 흐림보은 14.4℃
  • 흐림천안 15.1℃
  • 흐림부여 15.0℃
  • 흐림금산 13.1℃
  • 흐림김해시 12.5℃
  • 흐림강진군 14.5℃
  • 흐림해남 15.3℃
  • 흐림고흥 12.9℃
  • 흐림봉화 11.2℃
  • 흐림문경 12.4℃
  • 흐림구미 14.1℃
  • 흐림경주시 11.2℃
  • 흐림거창 10.0℃
  • 흐림거제 14.1℃
  • 흐림남해 11.8℃
기상청 제공

교계

한세대 김성혜 총장 천국환송예배

URL복사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목사)는 지난 215일 여의도순복음교회 대성전에서 조용기 원로목사의 부인 김성혜 한세대 총장의 천국환송예배를 열었다. 이날 예배는 유가족을 비롯한 교회 관계자와 내빈 등 99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장균 부목사의 사회로 진행된 예배는 전호윤 목사(영목회 회장)의 기도, 김성영 전 성결대 총장의 조사, 김정일 한세대 총장대행의 약력보고, 2남 조민제 국민일보 회장의 가족인사 순으로 이어졌다.

 

이영훈 목사는 요한복음 141~3절 말씀을 본문으로 주님이 예비하신 천국에 대해 설교했다. 이 목사는 김성혜 총장은 최자실 목사와 조용기 원로목사가 대조동에 처음 교회를 개척할 때 첫 성도였고 조용기 목사와 결혼한 뒤 목회자의 아내로, 교회 반사로, 성가대 지휘자로, 그 후에는 세계적인 피아니스트로, 복음 전도자로, 교육자로 헌신했다면서 김성혜 총장의 사역이 열매를 잘 맺도록 힘쓰자고 당부했다.

 

김성영 전 총장은 조사를 통해 김성혜 총장은 한국 교회에 할렐루야를 가르쳐주신 어머니 최자실 목사와 세계 교회 역사상 가장 큰 교회를 이룬 영산 조용기 목사의 영성을 이어받아 민족복음화를 이끄시다 이제 예수님의 손잡고 할렐루야 부르며 천국으로 가신 선견자였다고 회고했다.

 

국민일보 조민제 회장은 가족 대표 인사를 통해 어머니의 삶은 그리스도의 삶을 담기 위한 여정이었다고 추억했다. 조 회장은 또 어머니의 장례를 위해 애써준 여의도순복음교회 박경표 장로회장과 교회 관계자, 한세대와 국민일보 관계자들에게 감사한다고 말하고 특히 장례 전 과정을 잘 이끌어준 이영훈 목사에게 감사한다고 말했다.

 

조용기 원로목사의 해외 제자들 중 특별히 김성혜 총장과 교분이 깊었던 말레이시아 갈보리 교회 구네라트남 목사와 싱가포르 시티하비스 트교회(CHC) 콩히 목사, 대만 목회자연합장 마오송 목사가 영상추모사를 밝혔다.

김성혜 총장은 이날 오전 10시 오산리최자실 국제금식기도원 내 묘원에 안장됐다.

이송우 부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