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2 (목)

  • -속초 17.7℃
  • -동두천 15.3℃
  • -파주 13.2℃
  • -대관령 10.6℃
  • -춘천 14.7℃
  • 맑음북강릉 17.9℃
  • -강릉 19.7℃
  • -동해 17.9℃
  • 맑음서울 13.8℃
  • 구름조금인천 12.0℃
  • 맑음수원 15.4℃
  • -영월 15.6℃
  • 맑음대전 15.0℃
  • 구름조금대구 16.6℃
  • 구름조금울산 18.9℃
  • 구름많음광주 12.6℃
  • 구름많음부산 18.0℃
  • -고창 13.1℃
  • 맑음제주 18.5℃
  • -성산 17.8℃
  • -서귀포 20.8℃
  • -강화 13.8℃
  • -양평 13.3℃
  • -이천 14.0℃
  • -보은 14.3℃
  • -천안 14.4℃
  • -부여 14.0℃
  • -금산 13.0℃
  • -김해시 17.0℃
  • -강진군 18.1℃
  • -해남 17.7℃
  • -고흥 18.3℃
  • -봉화 14.5℃
  • -문경 16.7℃
  • -구미 16.9℃
  • -경주시 18.3℃
  • -거창 13.0℃
  • -거제 18.5℃
  • -남해 15.8℃
기상청 제공

기관 및 단체

교단적 성경 필사 운동 시작 계기가 된 요한복음 따라 쓰기



교회진흥원(이사장 황신술 목사, 원장 이요섭 목사)이 요단출판사를 통해 발간한 ‘요한복음 따라 쓰기’를 통한 성경 쓰기 운동이 일선 교회에서 은혜의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사순절에 맞춰 출간한 ‘요한복음 따라쓰기’에 참여한 교회에서 “성경을 쓰면서 은혜를 받았다”는 간증들이 넘쳐나고 있는 것이다. 이에 따라 곧 이어 출간될 ‘잠언 따라 쓰기’에 대한 기대감도 고도되고 있다.


공주신영교회(송명섭 목사)의 경우, 사순절 기간에 성경을 쓰고 부활주일에 완성한 분들의 필사노트를 전시하고 선물을 전달했다. 이를 통해 성경 쓰기에 참여한 성도들은 큰 은혜를 경험하고, 참여하지 못한 성도들에게는 큰 도전과 동기 부여가 돼 4월 중순에 출간될 ‘잠언 따라 쓰기’에는 꼭 참여할 것을 약속했다. 이외에도 화곡제일교회(엄기용 목사), 충주비전교회(임성도 목사), 거룩한샘성천교회(강석원 목사) 성산교회(윤양중 목사), 신촌중앙교회(정인환 목사) 등도 교회적으로 이번 사순절과 부활주일 기간 동안에 ‘요한복음 따라쓰기’에 참여해 많은 은혜를 나눴다.


이와 같은 교회현장의 반응에는 기존의 다른 필사노트들과는 다른 ‘요한복음 따라쓰기’만의 독특한 특징도 한몫을 했다는 평가다. ‘요한복음 따라쓰기’는 스스로 일정을 정해서 쓰거나, 한 달, 또는 사순절 기간 동안 쓸 수 있게 다양한 일정표를 제시했고, 요한복음 개관은 물론, 성경 본문을 삽입해 별도의 성경 없이도 필사가 가능하게 했다. 또한 매일 성경을 쓰고 난 후, 받은 은혜를 기도로 적을 수 있도록 ‘쓰는 기도’란을 두어 단순한 필사가 아니라 부제처럼 성경을 필사하는 동안 ‘손끝에서 피어나는 하나님의 사랑’을 생생하게 기록하고 묵상할 수 있게 했다. 외양도 가죽모양 표지를 사용해 고급스러움을 더했고, 성경책 같은 무게감을 느끼게 했으며, 계속해서 출간되는 각 성경책을 필사해 모아 놓으면 성경전집이 만들어질 수 있도록 한 점도 성도들에게 사랑받은 큰 장점으로 꼽힌다.


한편 ‘요한복음 따라쓰기’는 요단출판사 출판편집팀의 기획으로 사순절을 겨냥해 교회에서 활용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출간했다. 이미 2쇄 인세를 할 만큼 현장의 반응이 좋다. 이에 교회진흥원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해 4월 중순에 ‘잠언 따라 쓰기’를 비롯해 향후 공관복음, 로마서, 서신서, 모세오경, 시편 등 성경 전체를 각권의 형태로 순차적으로 출간할 예정이다.


교회진흥원은 이번 기회에 성경을 사랑하는 침례교의 전통을 계승 발전시키기 위해 교단적인 성경쓰기 운동을 적극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다. 일차적으로는 근간 될 ‘잠언 따라쓰기’를 가장 많이 완성한 교회를 지방회별로 추천받아 시상할 예정이다.


범영수 차장



배너
배너
교단적 성경 필사 운동 시작 계기가 된 요한복음 따라 쓰기 교회진흥원(이사장 황신술 목사, 원장 이요섭 목사)이 요단출판사를 통해 발간한 ‘요한복음 따라 쓰기’를 통한 성경 쓰기 운동이 일선 교회에서 은혜의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사순절에 맞춰 출간한 ‘요한복음 따라쓰기’에 참여한 교회에서 “성경을 쓰면서 은혜를 받았다”는 간증들이 넘쳐나고 있는 것이다. 이에 따라 곧 이어 출간될 ‘잠언 따라 쓰기’에 대한 기대감도 고도되고 있다. 공주신영교회(송명섭 목사)의 경우, 사순절 기간에 성경을 쓰고 부활주일에 완성한 분들의 필사노트를 전시하고 선물을 전달했다. 이를 통해 성경 쓰기에 참여한 성도들은 큰 은혜를 경험하고, 참여하지 못한 성도들에게는 큰 도전과 동기 부여가 돼 4월 중순에 출간될 ‘잠언 따라 쓰기’에는 꼭 참여할 것을 약속했다. 이외에도 화곡제일교회(엄기용 목사), 충주비전교회(임성도 목사), 거룩한샘성천교회(강석원 목사) 성산교회(윤양중 목사), 신촌중앙교회(정인환 목사) 등도 교회적으로 이번 사순절과 부활주일 기간 동안에 ‘요한복음 따라쓰기’에 참여해 많은 은혜를 나눴다. 이와 같은 교회현장의 반응에는 기존의 다른 필사노트들과는 다른 ‘요한복음 따라쓰기’만의 독특한 특징도 한몫을 했다는 평가다. ‘요한복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