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15 (수)

  • 구름조금속초 25.3℃
  • 구름조금동두천 25.6℃
  • 구름조금파주 26.0℃
  • 구름조금대관령 19.1℃
  • -춘천 26.8℃
  • 맑음북강릉 23.5℃
  • 맑음강릉 25.1℃
  • 맑음동해 24.5℃
  • 맑음서울 29.1℃
  • 구름많음인천 28.8℃
  • 구름조금수원 29.3℃
  • 구름조금영월 22.4℃
  • 구름조금대전 28.3℃
  • 맑음대구 26.2℃
  • 맑음울산 25.6℃
  • 구름조금광주 27.9℃
  • 구름조금부산 27.6℃
  • 맑음고창 25.1℃
  • 맑음제주 28.1℃
  • 구름조금성산 27.3℃
  • 맑음서귀포 29.6℃
  • 구름조금강화 25.4℃
  • 맑음양평 26.9℃
  • 맑음이천 25.6℃
  • 구름조금보은 24.4℃
  • 구름조금천안 25.2℃
  • 구름조금부여 25.8℃
  • 맑음금산 24.1℃
  • 구름조금김해시 27.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해남 23.4℃
  • 구름조금고흥 26.5℃
  • 구름조금봉화 21.9℃
  • 구름조금문경 24.5℃
  • 맑음구미 25.8℃
  • 구름조금경주시 23.3℃
  • 구름조금거창 22.7℃
  • 구름조금거제 28.2℃
  • 구름조금남해 26.0℃
기상청 제공

교회진흥원, 청소년 어린이 올해 여름 사역 성료 교회진흥원, 청소년 어린이 올해 여름 사역 성료
교회진흥원(이사장 황인술 목사, 원장 이요섭 목사) 주관으로 “복음 들고 Let’s GO!”라는 주제로 경기도 화성 한울 유스센터 진행된 다음 세대 영성훈련 캠프인 “Camp j2B 청소년(7.31~8.1)·어린이(8.1~8.3)”가 은혜 가운데 마쳤다. 청소년 캠프에서 울려퍼진 하늘소리 찬양팀의 뜨거운 찬양은 시종일관 청소년들을 하나님을 찬양하는 예배자로 섬기게 했다. 주강사인 손석원 목사(대구샘깊은)의 열정적인 메시지를 통해 다음세대 청소년들의 심령이 깨뜨려지고 하나님의 비전을 품는 은혜의 시간이 이어졌다. 기독교문화사역 단체 TLP(The Lord Prepare)의 대표 송영민 목사와 전문 캐릭터 메이커인 ㈜씨메이커 허정선 대표의 특강은 청소년들에게 하나님의 비전을 삶의 자리에서 구체적으로 어떻게 펼쳐 나갈 수 있는지를 보여주어 뜨거운 관심과 호응을 불러일으켰다. 어린이 캠프에서 주강사인 어린이부흥사회 상임회장 최현민 목사(사랑의빛)의 설교를 통해 어린이들이 뜨겁게 기도하며 하나님께 나아가는 은혜의 시간을 가졌다. 시원한 물놀이와 온 몸을 던져가며 즐겼던 레크리에이션은 캠프기간 내내 무더위를 날려버리고 아이들을 즐겁게 말씀을 배울 수 있게 하는 밑거름이 되기에 충분했다. 교사들을 위한 특강 시간이 준비되어 인솔 사역자와 교사들도 말씀을 재충전되고, 아이들을 보다 잘 이해하고, 필요를 채울 수 있는 계기가 됐다. 교회진흥원장 이요섭 목사는 다음세대를 위한 여름 캠프 사역을 마치면서, “하나님 나라 확장과 교단의 부흥을 위해 다음세대들을 믿음의 세대, 부흥의 세대로 세우기 위해 교회진흥원은 더 나은 프로그램 개발에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이 중차대한 사역은 한 기관의 사역이 아닌 교단 전체가 힘을 모아야 소망이 있는 사역”이라고 강조하며 앞으로 더 많은 기도와 협력을 당부했다. 강신숙 부장



배너


배너
역사신학회 강화 기독유적답사 침례교역사신학회(회장 김승진 목사, 사무총장 안중진 목사)는 지난 7월 30~31일 강화도에서 기독교역사유적지 답사여행을 진행했다. 이번 답사예행은 강화기독교역사연구소 이은용 소장과 함께 강화의 기독교 역사와 강화 역사 등을 함께 살펴보며 강화지역의 복음화에 대한 이야기를 함께 나눴다. 강화도는 대한성공회와 기독교대한감리회가 일찍이 뿌리를 내리고 교세를 이루고 있는 곳으로 초창기 한반도 복음화의 과정에서 선교사들 간에 선교지 분할정책으로 전략적으로 강화 지역의 영혼 구원과 교회개척이 함께 진행됐다. 답사 참가자들은 대한성공회의 천주성전과 온수리 성안드레 성당, 강화도 최초의 감리교회인 강화교산교회와 강화중앙교회의 초창기 모습(잠두교회) 등을 견학했다. 특히 이동휘를 비롯한 독립운동가들과 조봉암 선생과 같은 민족지도자들이 강화중앙교회에서 배출이 된 사실도 알게 됐다. 또한 개성을 도읍지로 삼고 있던 고려왕실이 원 나라의 위협 아래 피신을 와서, 강화도를 임시수도인 왕도로 삼았던 역사적 흔적인 고려궁지도 볼 수 있었다. 구한말 고종 재위 시에 프랑스함대(병인양요, 1866)와 미국함대(신미양요, 1871)가 강화도를 침공해 문화재들을 약탈하고, 저항하던 많은 조

포토리뷰


온전한 신앙공동체 꿈꾸는 아일랜드리조트서 합동 침례식 경기도 안산시에 위치한 아일랜드리조트(대표 권오영 장로)에서 지난 7월 18일 저녁 특별한 침례식이 치러졌다. 극동방송 이사장 김장환 목사는 이날 리조트내에 방주교회에서 리조트 직원 92명(캐디, 식음료팀, 조리부, 시설팀 등)에게 침례를 베풀었다. 삼면이 바다로 둘러싸인 아일랜드리조트에서 눈에 띄는 건물은 바로 아일랜드 방주교회이다. 노아의 방주를 연상케 할 만큼의 아름다운 건축물로 리조트 대표인 권오영 장로(수원원천안디옥)의 기도와 헌신이 담겨져 있는 곳이다. 권 장로는 초창기 사업을 시작하면서 큰 위기에 직면했었다. 리조트 공사를 두고 악의적인 공격들로 인해 형사고소를 당해 사업 중단 및 여러 어려움을 겪으며 고민해왔다. 그러던 와중 영적 멘토인 김장환 목사를 만나 “믿음을 잃지 않고 먼저 간구하고 기도해야 한다”는 조언을 듣고 허허벌판에 가건물을 세우고 김장환 목사의 인도 아래 전 직원들이 함께 기도회를 시작했다. 권 장로는 “모든 것을 다 잃었다고 생각했을 때, 김장환 목사의 조언이 큰 위로와 힘이 됐다”면서 “이 사업장의 주인이 바로 하나님임을 고백하며 가장 먼저 교회를 세우는 일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김장환 목사는 지난 2011년 아일랜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