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21 (월)

  • -속초 8.9℃
  • -동두천 8.6℃
  • -파주 11.6℃
  • -대관령 2.1℃
  • -춘천 9.2℃
  • 구름많음북강릉 9.8℃
  • -강릉 9.7℃
  • -동해 8.9℃
  • 맑음서울 13.0℃
  • 맑음인천 15.2℃
  • 맑음수원 11.5℃
  • -영월 7.6℃
  • 맑음대전 12.5℃
  • 흐림대구 13.8℃
  • 구름많음울산 13.7℃
  • 맑음광주 12.6℃
  • 구름많음부산 13.6℃
  • -고창 11.6℃
  • 제주 15.9℃
  • -성산 16.0℃
  • -서귀포 16.0℃
  • -강화 13.7℃
  • -양평 10.4℃
  • -이천 7.7℃
  • -보은 9.7℃
  • -천안 12.6℃
  • -부여 13.0℃
  • -금산 11.8℃
  • -김해시 13.5℃
  • -강진군 11.7℃
  • -해남 12.9℃
  • -고흥 13.6℃
  • -봉화 4.5℃
  • -문경 8.0℃
  • -구미 12.4℃
  • -경주시 13.7℃
  • -거창 12.9℃
  • -거제 14.6℃
  • -남해 14.3℃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포토리뷰


“잘못된 성지 배경 지식을 극복하는 길은 직접 보는 것이다” 7차례 이스라엘-요르단 등 성지 탐방…‘가자 성서의 땅으로’ 출간 예정 성지 관련 사진과 관련 성경 본문, 배경 이야기 등 담아 목회자에게 있어서 성경에 대한 배경 지식은 설교를 작성하고 선포하는 과정에서 가장 기본이며 우선적으로 이뤄지는 작업 중에 하나이다. 그렇기에 상당수의 목회자들이 성경의 배경이 되는 지역에 대한 관심은 당연히 높을 수밖에 없다. 하지만 그 높은 관심에도 불구하고 기독교 성지를 제대로 탐방하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비용적인 부분이나 시간상의 이유로 성지 탐방을 쉽게 결단내리지 못하고 인터넷이나 서적 자료를 통해 성경 배경 지식을 습득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성지답사와 탐방은 목회자로서 최소 한 번은 거쳐야 하는 과정 중에 하나이다. 포항교회 조근식 목사(사진)도 이런 고민을 가졌던 목회자 중에 하나이다. 조근식 목사가 성지에 대한 관심을 가지게 된 계기는 목회에 대한 남다른 열정에서 시작됐다. 1997년 이스라엘 텔 레흐브(Tel-Rehov) 지역의 기독교 유적 발굴 탐사가 진행된다는 소식을 접하고 발굴 탐사 지원자로 참여하게 됐다. 당시 조 목사가 시무하고 있던 천안의 벧엘교회가 재정적인 어려움에서 해결된 상태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