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2 (월)

  • 구름조금속초 14.0℃
  • 구름조금동두천 21.5℃
  • 구름조금파주 19.5℃
  • 구름조금대관령 9.6℃
  • -춘천 22.3℃
  • 구름조금북강릉 12.8℃
  • 구름조금강릉 14.7℃
  • 구름조금동해 12.7℃
  • 구름조금서울 22.5℃
  • 구름조금인천 17.0℃
  • 구름조금수원 19.4℃
  • 구름많음영월 21.5℃
  • 구름많음대전 22.5℃
  • 구름조금대구 17.6℃
  • 구름많음울산 14.1℃
  • 구름많음광주 21.1℃
  • 구름조금부산 15.3℃
  • 구름많음고창 17.3℃
  • 흐림제주 20.6℃
  • 흐림성산 17.4℃
  • 흐림서귀포 19.6℃
  • 구름조금강화 17.2℃
  • 구름많음양평 ℃
  • 구름조금이천 22.4℃
  • 구름많음보은 23.1℃
  • 구름많음천안 21.6℃
  • 구름많음부여 19.8℃
  • 구름많음금산 21.5℃
  • 구름조금김해시 16.7℃
  • 흐림강진군 18.3℃
  • 흐림해남 17.4℃
  • 구름많음고흥 16.4℃
  • 구름많음봉화 15.0℃
  • 구름조금문경 19.7℃
  • 구름많음구미 21.3℃
  • 구름조금경주시 14.4℃
  • 구름많음거창 19.6℃
  • 구름많음거제 16.2℃
  • 구름많음남해 16.9℃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부활하신 예수님을 찬양합니다 “미리 본 고로 그리스도의 부활을 말하되 그가 음부에 버림이 되지 않고 그의 육신이 썩음을 당하지 아니하시리라 하더니 이 예수를 하나님이 살리신지라 우리가 다 이 일에 증인이로다” (행2:31~32) 주 안에서 사랑하고 존경하는 3500여 교회 및 모든 침례교 가족 여러분! 꽃피는 4월, 죽음의 사망 권세에 맞서 당당하게 이기시고 부활하신 예수님의 이름을 찬양합니다. 부활절 아침에 모든 침례교 가족들은 예수님의 은혜와 능력으로 이 세상에서 승리하신 예수님의 이름이 다시 전해지기를 간절하게 소망합니다. 우리는 이 땅에서 죽을 수밖에 없는 죄인들이었습니다. 하나님의 명령과 뜻대로 순종하지 못하고 인본적인 생각과 뜻에 얽매여 살아왔습니다. 하지만 하나님께서는 우리를 사랑하시고 우리를 영원한 생명의 길로 인도하시기 위해 하나 밖에 없는 독생자 예수 그리스도를 보내주셨습니다. 그 분은 이 땅에서 놀라운 하나님 나라를 선포하시고 진리를 가르치셨습니다. 병든 자를 살리시고 고치셨습니다. 하지만 우리는 그 예수 그리스도를 온전히 믿지 못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결국 부활하셔서 믿는 자들에게 성령을 주심으로 이 세상에 ‘하나님 나라’가 도래하기를 모든 열국에 선포하셨습니

포토리뷰


사도행전 29장의 새 역사를 쓰고 있는 공주신영교회 “오직 예수” “오직 복음” “오직 교회” “오직 하나님 나라”란 뜻을 품으며 사도행전 교회를 세워가고 있는 신영교회(송명섭 목사). 교회 창립 116주년을 맞이한 신영교회는 공주교회(현 꿈의교회) 윤자학 집사가 1903년 자신의 고향인 탄천면 신리(신영리)에 말콤 C. 펜윅 선교사를 초청해 예배를 드리기 시작하면서 신영교회의 전신인 신리교회로 출발했다. 특히 신리교회가 특별한 이유는 우리교단 총회 전신이 동아기독교 2대 감목으로 한국전쟁 당시 공산군에 의해 순교한 이종덕 목사의 고향이기도 했다. 또한 러시아 선교와 간도지역 개척 등의 선교사명을 감당하기 위해 연해주로 선교를 떠났다가 풍랑을 맞아 순교한 박노기 목사도 이 지역 출신이다. 송명섭 목사는 “이종덕 목사는 우리교회 담임 목회자는 아니지만 원산이나 북방지역을 돌아보고 공주교회를 들러 강경으로 가실 때마다 우리교회를 방문해 말씀을 전하고 성도들을 위로했다”면서 “아마 우리교회가 선교의 비전을 품고 섬기며 헌신할 수 있었던 것은 이종덕 목사와 같은 분들의 영적인 가르침이 있었기 때문에 가능한 일이라 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일제 총독부의 탄압과 예배당 폐쇄의 아픔을 겪기도 했던 신영교회는 해방과 한국전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