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06 (금)

  • 맑음속초 5.6℃
  • 맑음동두천 -1.6℃
  • 맑음파주 -2.8℃
  • 맑음대관령 -3.5℃
  • -춘천 -2.8℃
  • 맑음북강릉 5.3℃
  • 맑음강릉 5.8℃
  • 맑음동해 5.5℃
  • 맑음서울 0.7℃
  • 연무인천 1.9℃
  • 맑음수원 0.9℃
  • 맑음영월 -0.9℃
  • 맑음대전 0.7℃
  • 맑음대구 1.7℃
  • 맑음울산 4.7℃
  • 맑음광주 0.9℃
  • 맑음부산 8.6℃
  • 맑음고창 0.0℃
  • 맑음제주 6.9℃
  • 구름조금성산 8.6℃
  • 구름많음서귀포 9.7℃
  • 맑음강화 0.8℃
  • 맑음양평 -1.4℃
  • 맑음이천 -0.8℃
  • 맑음보은 -2.2℃
  • 맑음천안 -1.6℃
  • 맑음부여 -1.1℃
  • 맑음금산 -1.8℃
  • 맑음김해시 3.5℃
  • 맑음강진군 1.1℃
  • 맑음해남 -1.1℃
  • 맑음고흥 1.5℃
  • 맑음봉화 -2.1℃
  • 맑음문경 1.6℃
  • 맑음구미 1.7℃
  • 맑음경주시 2.0℃
  • 맑음거창 -1.5℃
  • 맑음거제 5.7℃
  • 맑음남해 4.8℃
기상청 제공

기관 및 단체

경도 105도 넘어 지구촌 복음화에 앞장

글로벌선교회 늘푸른교회서 선교대회 개최


본초 자오선 기준(영국 런던 그리니치 천문대)으로 경도 105도 지역에 복음의 장벽을 넘기 위해 설립된 ‘105도선교회’가 지난 11월 10일 늘푸른교회(김근중 목사)에서 제12회 선교대회를 열고 선교회 명칭을 ‘글로벌선교회’로 변경하고 제2의 선교사역으로 확장을 선포했다.


이날 전유일 목사(반석위에세운)의 사회로 우리교단 총회장 윤재철 목사(대구중앙)의 영상축사, 김광호 목사(수정)의 합심기도, 조충환 목사(주안)의 대표 및 봉헌기도, 장동준 전도사의 봉헌 찬양이 있은 뒤, 105도선교회가 준비한 선교영상 ‘105도에서 지구촌으로’를 함께 시청했다. 이어 침례신학대학교 최원진 교수(선교학)가 “보냄 받은 자의 사명”(요8:29~30)이란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최원진 교수는 설교는 통해,“지금 한국교회는 래프팅을 타는 것처럼 생존의 위협을 겪고 있지만 이럴 때 일수록 예수님의 명령과 계명을 굳건히 잡고 그 사명을 쫓아 가야 할 것”이라며 “우리는 보내신 그 분이 함께 하신다는 확신과 이를 통해 그 분이 기뻐하시는 일을 행하며 그 꿈을 미래의 세대에 품을 수 있도록 놀라운 축복과 부흥을 경험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지구촌교회 최성은 목사와 경기도침례교연합회 대표회장 박창운 목사(예수인)가 영상으로 축사했으며 고학윤 장로가 광고하고 김근중 목사(늘푸른)가 참석자들과 함께 폐회송(나는 가리라)을 부른 뒤, 최원진 교수의 축도로 선교대회를 마쳤다. 글로벌선교회로 명칭을 변경한 105도선교회는 새중앙지방회 소속 교회들이 연합해 지난 2004년에 9월 17일에 창립했다.


105도선교회는 작은 교회와의 ‘연합’을 통해 선교에 참여하고 105도에 위치한 국가(베트남, 미얀마, 위구르, 네팔, 몽골, 러시아 알타이공화국)에 선교를 집중하며 선교사가 복음만 전파할 수 있도록 하며 교회가 후원하는 선교의 한계를 넘어 선교의 자립을 위해 협력함을 비전으로 품고 있다.


이번 제12회 선교대회는 최근 루마니아에 선교사를 파송하며 105도 선교를 넘어 지구촌 전 지역을 감당하는 선교로 확대하기로 하고 선교회 명칭을 ‘글로벌선교회’로 바꿨으며 현재 몽골과 루마니아, 일본에 선교사를 파송하며 교회 개척, 교육사역, 비전센터 건축 등을 후원하고 있다.


화성=이송우 부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코로나19로 위기교회, 총회와 함께 극복한다 지구촌교회·강남중앙교회·성광교회·여의도교회 등 지원 동참 목회자 생계비·마스크·손세정제·세탁세제 물품 전달 신종 바이러스인 코로나19로 대구·경북지역을 비롯해 전국에서 확진 환자가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 소속 강남중앙교회(최병락 목사)와 지구촌교회(최성은 목사), 성광교회(유관재 목사), 여의도교회(국명호 목사)가 코로나19 발생 지역과 이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교회와 목회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온정의 손길을 모아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교회별로 대구와 경북지역, 그리고 전국에서 확진자가 발생한 지역의 교회와 목회자를 위해 강남중앙교회와 지구촌교회, 여의도교회는 긴급 목회자 생계비 지원으로 각각 1억원과 3000만원, 1000만원 후원금을, 성광교회는 개인용 마스크와 손세정제 등을 지원하기 위해 2000만원을 헌금하고 코로나19 대응에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강남중앙교회는 2000만원 상당의 세탁세제도 별도로 기증했다. 현재 대구에 거주하고 있는 윤재철 총회장을 대신해 총회 총무 김일엽 목사는 지난 3월 3일 지구촌교회와 강남중앙교회를 차례로 방문하고 각 교회의 후원금과 물품을 전달받으며 총회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