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1 (화)

  • 맑음속초 1.0℃
  • 흐림동두천 -0.9℃
  • 흐림파주 -2.1℃
  • 구름조금대관령 -2.3℃
  • -춘천 -1.7℃
  • 맑음북강릉 1.4℃
  • 맑음강릉 1.7℃
  • 맑음동해 1.0℃
  • 구름많음서울 1.0℃
  • 흐림인천 0.4℃
  • 흐림수원 0.4℃
  • 구름조금영월 -0.7℃
  • 맑음대전 1.7℃
  • 구름조금대구 2.5℃
  • 구름많음울산 4.1℃
  • 흐림광주 5.5℃
  • 구름많음부산 5.0℃
  • 흐림고창 1.0℃
  • 흐림제주 8.5℃
  • 흐림성산 5.3℃
  • 흐림서귀포 8.3℃
  • 흐림강화 -2.6℃
  • 구름많음양평 -1.1℃
  • 구름많음이천 -1.1℃
  • 맑음보은 -2.4℃
  • 구름많음천안 -1.7℃
  • 맑음부여 -0.9℃
  • 맑음금산 -1.0℃
  • 구름많음김해시 5.0℃
  • 구름많음강진군 1.2℃
  • 구름많음해남 3.7℃
  • 구름많음고흥 -1.1℃
  • 흐림봉화 -2.9℃
  • 구름많음문경 -1.9℃
  • 맑음구미 -0.2℃
  • 맑음경주시 1.5℃
  • 구름많음거창 0.4℃
  • 구름조금거제 3.4℃
  • 구름조금남해 2.6℃
기상청 제공

총회

하나님의 은혜의 한 해가 되기를 소망합니다

총회장 메시지

침례교 동역자 가족 여러분!
2020년 새해에도 하나님의 크신 은혜와 사랑이 넘쳐나기를 기도합니다.
새로운 한 해를 시작하며 우리 마음에 소원하고 품고 있는 일들이 있다면 그것은 하나님의 놀라운 은혜라고 생각합니다.


하나님의 은혜 없이는 우리는 단 하루, 단 1분, 단 1초도 살 수 없는 존재일 것입니다. 우리에게 주어진 시간이 많다고 여겨질지도 모르지만 실상 화살처럼 쏜살같이 지나가는 것이 바로 세월입니다. 그 시간 안에 우리가 얼마나 하나님을 찾고 만나고 경험하는지를 곰곰이 되새기는 시간이 되기를 소망합니다.


2020년에 총회는 하나님의 전적인 은혜를 구하며 소망하는 시간으로 보내기 위해 기도로 헌신하고 있습니다. 이미 지난해 12월 말에 목회자자녀들이 필리핀으로 어학연수를 받고 있습니다.  오는 1월 13일부터 2박 3일간 우리교단의 미래 자산인목회자자녀의 영성캠프가 열릴 예정입니다.


올해에는 예년에 비해 약 250여 명의 목회자자녀들이 하나님 앞에 부르심을 받기 위해 모일 예정입니다. 이를 위해 물질로 후원해주시고 기도로 동역해주신 많은 동역 교회들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우리 교단의 미래의 영적 지도자들이 하나님의 은혜에 감격하며 하나님의 지혜로 이 세상을 살아갈 수 있도록 2박 3일 은혜의 도가니로 만들어나가겠습니다.


또한 13~14일에는 우리 교단의 주요 기관과 함께 교단허브&교단발전협의회를 함께 열 예정입니다. 우리가 함께 동역하고 있는 기관들의 사역을 총회가 협력하고 총회의 사업에 보조를 맞춰 지원해 나갈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이기에 여러 목회 동역자들의 기탄없는 의견과 조언을 구합니다. 이를 위해 교단이 화합하고 협력하는 교단, 대화하며 지혜를 모으는 교단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기도와 관심을 부탁드립니다.


교단이 여러 현안들에 대해서도 하나님이 주시는 지혜를 가지고 기도로 문제를 해결해나가고자 합니다. 늘 총회를 생각하며 총회를 바라보는 마음은 항상 감사함이며 은혜임을 고백합니다. 총회장으로 교단을 섬기면서 감사하는 총회장으로 기억되기를 원합니다. 이를 위해 최선을 다해 교단을 섬기는 총회장이 되도록 열심을 다해 헌신하겠습니다.


교단의 미래는 분명히 하나님께서 계획하시고 인도하시는 길로 나갈 것입니다. 그것이 바로 하나님께서 우리 침례교회에 허락하신 뜻이라고 여겨집니다. 그 뜻에 어긋나지 않도록 제109차 총회 임원들은 최선을 다해 교단을 사랑하고 감사하는 마음으로 섬길려고 합니다. 무엇보다 다툼이나 갈등, 시기, 질투는 우리 안에 반드시 제거해야 하는 세상의 악임을 선포합니다.


교단 내에 이런 모습은 반드시 근절시켜야 할 모습이라고 사료됩니다. 우리 모두에게는 하나님의 기대와 목적이 분명히 존재합니다. 그 기대와 목적에 맞게 올 한 해를 열심을 다해 달려가기를 원합니다.
오직 하나님만 바라보며 오직 그 은혜만을 구하는 시간이 됐으면 합니다. 은혜를 사모하며 은혜로 한 해를 기쁘고 감사의 마음으로 열기를 소망합니다. 언제나 여러분 곁에 제109차 총회장과 총회가 함께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제75대 총회장 윤재철 목사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침례교 동반성장의 키워드는 ‘기관협력’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는 지난 1월 13~14일 양일간 침례신학대학교(총장 김선배)에서 허브·교단발전협의회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교단의 1년 사업을 위해 총회와 기관, 지방회 및 개교회의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이뤄내 함께 동반성장하는 방향을 제안하고 제시하는 길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였다. 윤재철 총회장(대구중앙)은 인사말을 전하며 이번 허브·교단발전협의회의 취지에 대해 설명했다. 윤 총회장은 “우리가 함께 동역하고 있는 기관들의 사역을 모두가 공유하며 총회가 협력하고 총회의 사업에 보조를 맞춰 지원하고 협력하는 방향을 잡아보는 시간”이라며 “대화를 통해 지방회와 개교회도 총회와 기관이 함께 협력하고 헌신할 수 있는 대안을 마련하고 우리 모두가 침례교회의 건강한 성장과 발전을 머리를 맞대고 모으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13일은 오전에 총회 전도부장 김종임 목사(동도중앙), 오후는 교육부장 조현철 목사(천안충무로)의 사회로 침례신학대학교(총장 김선배)를 시작으로 교회진흥원(원장 이요섭 목사), 국내선교회(회장 유지영 목사), 침례신문사(사장 신철모 목사), 해외선교회(회장 이재경 목사), 군경선교회(회장 한일정 목사), 교역자복지회(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