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6 (금)

  • 구름많음속초 18.7℃
  • 흐림동두천 19.2℃
  • 구름많음파주 19.1℃
  • 흐림대관령 17.1℃
  • -춘천 21.0℃
  • 흐림북강릉 18.5℃
  • 흐림강릉 19.6℃
  • 흐림동해 18.3℃
  • 서울 19.7℃
  • 인천 19.0℃
  • 수원 19.5℃
  • 흐림영월 19.7℃
  • 흐림대전 20.4℃
  • 흐림대구 22.3℃
  • 흐림울산 21.4℃
  • 흐림광주 20.3℃
  • 흐림부산 21.0℃
  • 구름많음고창 20.1℃
  • 흐림제주 21.3℃
  • 흐림성산 20.1℃
  • 흐림서귀포 21.0℃
  • 흐림강화 19.0℃
  • 구름많음양평 19.9℃
  • 구름많음이천 19.8℃
  • 흐림보은 19.6℃
  • 구름많음천안 20.0℃
  • 구름많음부여 19.6℃
  • 흐림금산 20.3℃
  • 흐림김해시 21.5℃
  • 흐림강진군 20.3℃
  • 흐림해남 ℃
  • 흐림고흥 20.1℃
  • 흐림봉화 19.6℃
  • 흐림문경 19.1℃
  • 흐림구미 20.5℃
  • 흐림경주시 20.9℃
  • 흐림거창 19.2℃
  • 흐림거제 20.8℃
  • 흐림남해 20.8℃
기상청 제공

교계

한교연, 신년하례회 노숙인 ‘사랑의 밥퍼’로


한국교회연합(대표회장 권태진 목사, 한교연)은 2020년 신년하례식을 노숙인을 위한 ‘사랑의 밥퍼’로 대신하며 새해를 시작했다.


한교연은 지난 1월 3일 서울 서부역에 위치한 노숙인 무료급식소인 참좋은친구들 강당에서 2020년 신년하례예배 및 사랑의 밥퍼 행사를 갖고 소외된 이웃에게 그리스도의 사랑을 실천하는 교회 본연의 사명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한교연 임직원 등 50여 명과 400여 노숙인들이 함께한 신년하례예배는 상임회장 원종문 목사의 사회로 공동회장 김바울 목사가 대표기도한 후, 박만수 목사(공동회장)가 국가와 민족의 안녕과 번영을 위해, 박종철 목사(나라사랑위원장)가 민족복음화와 평화통일을 위해, 홍정자 목사(공동회장)가 한교연 회원교단과 단체를 위해, 김병근 목사(회계)가 사회적 약자와 어려운 이웃을 위해 각각 특별기도했다.


이어 총무협 회장 진동은 목사가 성경(벧전 1:22~25)을 봉독한 후 군포제일교회 마리아중창단이 특송하고 대표회장 권태진 목사가 “마음으로 사랑하라” 제목으로 설교했다. 이후 사무총장 최귀수 목사가 광고하고 송태섭 목사의 축도로 1부 예배를 마쳤다.


예배후 상임회장 김효종 목사의 사회로 이어진 신년축하 및 하례식은 대표회장 권태진 목사가 신년인사를 전하고 서기 김동성 목사가 대표회장 신년사를 낭독한 후 모든 참석자들이 새해 인사와 덕담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3부 사랑의 밥퍼는 기획홍보실장 김훈 장로의 진행으로 가수 태연아 집사(성은)의 특송에 이어 대표회장 권태진 목사가 참좋은친구들 이사장 신석출 장로에게 사랑의 쌀 1000㎏과 사랑의 밥퍼 급식후원금, 노숙인 형제들을 위한 방한복과 내의, 양말을 새해 선물로 전달했다.


이어 공동회장 신광준 목사가 오찬기도한 후 대표회장 권태진 목사를 비롯해 50여 한교연 임원들이 팔을 걷어 부치고 따끈한 사골 떡만둣국과 밥, 반찬, 과일, 떡 등을 400여 노숙인 형제들에게 한 사람 한 사람씩 직접 배식 봉사하는 것으로 2020년 새해를 출발했다.


한편 한교연은 오는 1월 16일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월남 참전용사를 위한 신년하례회 및 위로행사를 가지며, 2월은 서울 중계동 백사마을에서 연탄 2만장을 전달하는 등 우리 사회 소외된 계층을 섬기고 돌보는 사업을 계속해 준비하고 있다.                           


이송우 부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코로나19 극복 “교회가 희망이다”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는 지난 6월 18일 지구촌교회(최성은 목사) 분당채플에서 코로나19극복을 위한 목회자 세미나를 진행했다. “코로나19 이후 목회적 대응과 실제적 대안”이란 주제로 열린 이번 세미나는 현장 참여 세미나로 진행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가 수도권 지역으로 확산되고 있음에 따라 지역사회의 불안을 가중시킬 수 있다는 총회와 지구촌교회 측의 협의로 온라인 강의 대체했으며 이날 세미나는 전국교회 목회자들에게 실시간 온라인 강의로 제공했다. 윤재철 총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코로나19가 지나갈 것으로 예상했지만 장기화로 인해 사역의 현장 가운데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에 총회가 함께 하며 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면서 “이번 세미나가 하나의 계기가 되고 우리 목회 환경에 작은 대안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최성은 목사(지구촌)가 “포스트 코로나 3,8 전략”이란 주제로 첫 강의를 시작했으며 유관재 목사(성광)가 “목회적 전망과 대응”, 최병락 목사(강남중앙)가 “새로운 목회 영성”이란 주제로 강의했다. 이어 지구촌교회의 주요 부서별 코로나 이후 적용 가능한 목회전략들을 발표했으며 김중식 목사(포항중앙)가 “변화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