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구름조금속초 25.6℃
  • 구름조금동두천 25.8℃
  • 맑음파주 25.4℃
  • 흐림대관령 22.3℃
  • 구름많음춘천 26.4℃
  • 흐림북강릉 23.2℃
  • 구름많음강릉 25.1℃
  • 구름많음동해 22.9℃
  • 구름많음서울 25.9℃
  • 구름많음인천 23.3℃
  • 구름많음수원 25.3℃
  • 흐림영월 23.0℃
  • 대전 25.4℃
  • 대구 29.2℃
  • 흐림울산 29.9℃
  • 흐림광주 29.1℃
  • 흐림부산 29.7℃
  • 흐림고창 29.2℃
  • 구름많음제주 33.9℃
  • 구름조금성산 32.5℃
  • 구름많음서귀포 30.2℃
  • 구름조금강화 26.5℃
  • 구름많음양평 25.2℃
  • 구름많음이천 25.6℃
  • 흐림보은 24.0℃
  • 흐림천안 22.7℃
  • 흐림부여 25.6℃
  • 흐림금산 25.4℃
  • 흐림김해시 29.6℃
  • 흐림강진군 30.0℃
  • 흐림해남 29.0℃
  • 흐림고흥 29.2℃
  • 흐림봉화 23.0℃
  • 흐림문경 24.3℃
  • 흐림구미 26.6℃
  • 흐림경주시 28.8℃
  • 흐림거창 27.3℃
  • 흐림거제 29.0℃
  • 흐림남해 29.2℃
기상청 제공

기관 및 단체

한국침신대, 신학 콘퍼런스 개최

 

한국침례신학대학교(총장 김선배)는 지난 11월 1일 한국침례신학대학교 교단기념대강당과 줌, 유튜브 라이브로 온오프라인을 통해 “지구 환경과 생태 위기”란 주제로 ‘2021 신학 콘퍼런스’를 개최했다.

 

이번 신학 콘퍼런스는 한국침례신학대학교에서 주최하고 침례교신학연구소(소장 김태식), 침례교성서학연구소(소장 박경희), 신학대학원(원장 정승태)가 주관했다.

콘퍼런스는 코로나-19(COVID-19)로 지구 환경과 생태계 위기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현시점에서, 기독교적 관점과 성서에 근거한 신학적 성찰과 회복을 위한 실천 방안을 모색했다.

 

강사는 빛의자녀교회 김형민 목사, 친환경 포장 전문가인 샤인환경연구소 서도찬 소장, 한국침례신학대학교 조직신학 김용복 박사, 구약학 박경희 박사가 맡았다.

 

김형민 목사는 ‘하나님을 찬양하라’란 주제로 미래세대와 환경에 대해 주제 강연했으며, 서도찬 소장은 ‘지구 환경 파괴와 회복’을 주제로 실생활에서 환경 선교를 어떻게 실천할 수 있을지를 제안했다.

 

김용복 박사는 ‘환경 파괴와 생태신앙에 대한 조직신학적 반성과 재해석’이라는 논문 주제로 조직 신학적 관점에서, 박경희 박사는 ‘인간과 생태계를 향한 심판 신탁-호세아, 예레미야를 중심으로’란 논문 주제로 신학적 성찰과 구약 성서 관점에서 하나님의 창조 질서와 인간의 역할과 그 책임에 대해 강조했다.

 

이날 김선배 총장은 “우리의 삶의 직접적인 문제가 된 지구환경과 생태계, 기후변화 위기에 대한 신학적 성찰과 함께 어떻게 신앙인이 생활 속에서 하나님의 창조 질서를 지켜나갈 수 있는지 구체적인 대안을 제시하는 자리가 됐다”고 평가했다.

 

한편, 한국침신대는 은혜드림교회 최인선 목사 외 성도 일동으로부터 대학발전후원금 1000만원, 은혜드림교회 익명의 성도로부터 1000만원, 서울예향교회 이현복 목사로부터 장학금 300만원을 기탁받았다.

범영수 차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한국침신대, 대학 재정지원 평가제도 관련 세미나 한국침례신학대학교(총장 김선배)는 지난 7월 25일 ‘대학 재정지원 평가제도 변화와 미래 대비 전략’ 특별 초청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전체 교직원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전 한국대학교육협의회 사무총장 황홍규 교수(전 광주·전북 부교육감, 전 교육부 대학지원정책관, 현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초빙교수)를 강사로 초청해 정부의 대학 재정지원 평가제도 변화에 대한 이해와 미래 대비 전략에 대한 심층적이고 실무적인 고민과 정책들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홍 교수는 최근 대학 환경의 어려움을 구체적으로 설명하고, 초저출산, 고령화, 코로나 시대에 한국침신대를 비롯한 기독 대학의 역할과 사명을 강조하고 미래 전략 수립의 시사점을 제시하는 등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그는 먼저 고령인구 증가와 학력인구 감소 등 고등교육의 구조와 당면과제를 설명하고, 혁신의 방향 및 방안을 제시해 참가자들의 이해를 도왔다. 이어 한국침례신학대학교의 대응 전략으로 아날로그적 규율을 넘어 디지털 해법 모색, 학생참여·학생주도 교과, 교육과정, 전공 운영, 학교의 모든 영역과 과정을 학습장으로 활용, 학생들에게 선택 전공 등을 통해 외국어, IT, 회계, 경영, 법률, 의사소통 교육을 강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