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4.29 (금)

  • 흐림속초 7.3℃
  • 흐림동두천 8.6℃
  • 흐림파주 ℃
  • 흐림대관령 3.2℃
  • -춘천 9.8℃
  • 북강릉 8.3℃
  • 흐림강릉 9.3℃
  • 흐림동해 8.7℃
  • 서울 10.8℃
  • 인천 11.1℃
  • 수원 10.9℃
  • 흐림영월 8.3℃
  • 대전 10.6℃
  • 대구 10.2℃
  • 울산 10.8℃
  • 광주 10.7℃
  • 부산 10.8℃
  • 흐림고창 9.9℃
  • 제주 11.8℃
  • 흐림성산 11.4℃
  • 서귀포 12.6℃
  • 흐림강화 9.4℃
  • 흐림양평 9.9℃
  • 흐림이천 8.9℃
  • 흐림보은 9.3℃
  • 흐림천안 9.8℃
  • 흐림부여 10.9℃
  • 흐림금산 10.2℃
  • 흐림김해시 9.0℃
  • 흐림강진군 11.3℃
  • 흐림해남 9.5℃
  • 흐림고흥 10.9℃
  • 흐림봉화 8.9℃
  • 흐림문경 8.6℃
  • 흐림구미 10.7℃
  • 흐림경주시 11.0℃
  • 흐림거창 8.0℃
  • 흐림거제 10.0℃
  • 흐림남해 11.5℃
기상청 제공

총회

성탄절 메시지-한 알의 밀알로 빛이 되는 성탄

URL복사

“천사가 이르되 무서워하지 말라 보라 내가 온 백성에게 미칠 큰 기쁨의 좋은 소식을 너희에게 전하노라 오늘 다윗의 동네에 너희를 위하여 구주가 나셨으니 곧 그리스도 주시니라"(눅 2:10~11)

 

여전히 온 인류는 팬데믹의 고통에서 헤어 나오지 못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큰 기쁨의 좋은 소식’으로 아기 예수는 2021년 성탄절에 어김없이 우리에게 찾아오셨습니다.

고대 로마제국 시대에 천연두와 홍역으로 헤아릴 수 없는 많은 사람들이 목숨을 잃었던 사실을 역사는 증언합니다. 사람의 힘으로 아무 것도 할 수 없는 그때 초대교회 성도들은 전염병으로 버려진 사람들을 돌보기 시작했습니다.

 

‘이웃을 사랑하라’는 주님의 명령을 붙잡고 목숨을 건 놀라운 선행입니다. 당시 초대교회 성도들은 그들과 함께 감염되어 목숨을 잃었습니다. 그러나 초대교회 성도들이 보여준 극진한 사랑과 돌봄으로 로마 제국은 치유와 회복을 경험했던 것입니다.

 

목숨을 걸고 전염병에 걸린 그들을 돌보던 초대교회 성도들의 모습을 통해 수많은 사람들이 예수를 믿게 되었고, 기독교는 급격한 성장을 이룰 수있었습니다. 초대교회 성도들의 목숨을 건 사랑의 선행은 로마제국이 기독교를 국교로 공인하는 데 큰 역할을 하게 됩니다.

 

예수님은 낮고 천한 마굿간에 오셨습니다. 그 당시 동방의 박사들은 화려한 궁전이 아닌 마구간에서 예수님을 만날 수 있었습니다.

지금 예수님께서 이 땅에 오신다면 어디에서 누구와 함께 계실까요?

많은 사람들이 예수님 만나기를 원하지만 예수님이 안 계신 곳, 높고 섬김받는 자리에만 가려고 합니다. 예수님은 섬기러 오셨습니다. 섬기는 자리, 그곳에 예수님이 계십니다.

 

소외되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을 돌아보는 우리의 작은 섬김이 이 땅에 오신 예수님의 그 사랑을 전하는 통로가 될 것입니다.

 

사랑하는 침례교 동역자 여러분!

어떠한 시대와 상황,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구원받을 수 있는 유일한 길은 예수 그리스도뿐입니다. 이루 말할 수 없는 고통 속에 일상을 살아내는 우리네 이웃들에게 가장 기쁜 소식 예수 그리스도의 나심을 전하는 성탄절이 되면 어떨까요?

 

제111차 총회는 우리 교단의 영적인 부흥을 염원하며 “100만 뱁티스트 전도운동”에 총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한 알의 밀알이 되어 한 영혼이라도 더 건지고자 힘쓸 때 성탄의 별빛은 더욱 빛날 것입니다.

 

한밤중에 아기 예수 탄생의 소식을 듣고 달려간 동방박사들처럼 “Merry Christmas”를 힘차게 외치며 주변의 어려운 이웃과 함께 캐롤의 흥겨움도 되찾고, 기쁨으로 충만한 2021년 성탄절 되시기를 바랍니다.

 

우리를 위해 이 땅에 오셔서 체휼하신 예수님의 고귀하고 숭고한 그 사랑이 동역자들의 목양지와 가정에 가득하기를 기원합니다.

Merry Christmas!

 

기독교한국침례회 총회장 고명진 목사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라이즈 업 뱁티스트’ 말씀과 기도의 간절함 선포 침례교 100만 뱁티스트 전도운동과 함께 진행되는 ‘2022라이즈업뱁티스트침례교연합기도회’(라이즈업뱁티스트) 3일차 기도회가 지난 4월 15일 부산 영안교회(박정근 목사)에서 진행됐다. 지난 4월 1일 수원중앙교회에서 시작된 라이즈업뱁티스트는 4월 8일 포항중앙교회에서 두 번째 집회를 진행했으며 부산 영안교회로 장소를 옮겨 3일차 집회를 이어갔다. 라이즈업뱁티스트는 지난해부터 시작된 연합기도회로 코로나 팬데믹 상황에서 교회들의 연합해 함께 코로나를 극복하고 나라와 민족을 위해, 한국교회와 침례교회를 위해 말씀으로 은혜받고 기도로 도전 받는 시간으로 지난해는 지구촌교회에서 12일 연속으로 온라인 비대면으로 진행했다. 올해는 10주 동안 전국 권역별로 대면 모임과 기독교한국침례회 총회 유튜브 공식채널을 통해 전국 침례교회와 해외 선교지에서 영상으로 함께 하고 있다. 실무를 맡은 총회 전도부장 백승기 목사(백향목)는 “한 주, 한 주를 지나오면서 라이즈업뱁티스트에 관심을 가지고 말씀과 기도가 이뤄지는 회복의 현장에 직접 참여하거나 유튜브 온라인으로 함께 하고 있음에 고무적으로 생각한다”면서 “특별히 영혼 구령이라는 100만 뱁티스트 전도운동과 함께 코로나 팬데믹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