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07 (월)

  • 흐림속초 16.1℃
  • 흐림동두천 14.8℃
  • 흐림파주 14.3℃
  • 구름많음대관령 12.2℃
  • 구름많음춘천 13.7℃
  • 구름많음북강릉 16.0℃
  • 구름많음강릉 18.7℃
  • 구름많음동해 16.3℃
  • 구름많음서울 16.0℃
  • 구름조금인천 15.0℃
  • 구름많음수원 15.3℃
  • 구름많음영월 14.9℃
  • 맑음대전 16.5℃
  • 맑음대구 17.3℃
  • 맑음울산 17.4℃
  • 맑음광주 17.3℃
  • 맑음부산 19.0℃
  • 맑음고창 17.9℃
  • 맑음제주 17.9℃
  • 맑음성산 17.2℃
  • 맑음서귀포 17.5℃
  • 구름많음강화 14.4℃
  • 구름많음양평 13.7℃
  • 구름조금이천 14.5℃
  • 구름조금보은 14.9℃
  • 맑음천안 15.7℃
  • 구름조금부여 16.4℃
  • 맑음금산 16.9℃
  • 맑음김해시 17.7℃
  • 맑음강진군 18.2℃
  • 맑음해남 18.2℃
  • 맑음고흥 17.3℃
  • 구름많음봉화 15.7℃
  • 구름많음문경 15.7℃
  • 구름많음구미 16.7℃
  • 구름많음경주시 18.6℃
  • 맑음거창 17.6℃
  • 맑음거제 16.6℃
  • 맑음남해 17.0℃
기상청 제공

기관 및 단체

교회진흥원 목적헌금후원 1천만 원 답지

교회진흥원(이사장 장희국 목사, 원장 김용성 목사)은 최근 익명의 교회와 개인이 각각 교회진흥원 목적헌금으로 500만 원씩, 총 1000만 원을 전달해 왔다고 밝혔다. 


교회진흥원에 따르면 이번 후원은 이전과 다른 점은 있다. 이전까지는 교회진흥원 사역의 필요성 공감과 콘텐츠 요청이란 ‘단순 공감 차원’에 머물러 있었다. 그러나 근래에 와서는 교회 현장의 필요와 눈높이에 맞는 콘텐츠를 제공해 달라는 요청과 함께 콘텐츠 제작에 필요한 실질적인 후원도 이어지는 ‘적극 공감 차원’의 후원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는 것이다. 


갈수록 높아지는 현장의 필요를 채우고 타 교단 및 단체의 콘텐츠와 비교해도 손색없는 경쟁력 있는 양질의 콘텐츠 생산하기 위해서는 상당한 재정이 필요하다. 교회진흥원은 지금까지 교단 차원의 지원을 전혀 받지 못한 상태로 교단 유일의 주일학교 공과를 만들어 보급해 왔다. 현실에서는 인구절벽에 따른 주일학교 학생 감소, 공과 질에 대한 높아진 눈높이, 공과 전문기관 등장 등으로 교단 공과 보급 감소가 계속됐고, 이는 곧 공과 연구개발 및 제작을 위한 자금 회수와 재투자를 어렵게 만들어 공과 콘텐츠 향상을 더디게 만들었다. 그 결과 경쟁력 약화가 반복되는 악순환이 이어져 왔다.


김용성 원장은 “이번 후원과 같은 ‘적극 공감 차원’의 후원은 이러한 악순환을 끊어내고 교회진흥원이 교회 현장에서 사랑받는 콘텐츠를 생산하는 효과적인 마중물이 될 것”이라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김 원장은 “이번 익명의 후원자의 경우처럼 홈페이지를 통해 콘텐츠를 더욱 손쉽게 접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추는 데 사용해 달라는 구체적인 요청과 이를 시행할 수 있는 재정 후원이 함께 하는 이른바 ‘맞춤형 후원’이 더 많이 늘어나 교회 현장의 필요가 더 신속하고 정확하게 채워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범영수 부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해외선교회 4회 선교포럼 ‘함께하는 선교’ 기독교한국침례회 해외선교회(회장 주민호, FMB)는 지난 10월 17~18일 대전 계룡스파텔에서 제4회 선교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선교포럼은 파송교회, 후원교회, 그리고 선교에 관심 있는 교회의 목회자를 초청해 ‘함께 하는 선교’를 주제로 진행했다. 해외선교회 이사장인 김중식 목사(포항중앙)는 환영사를 통해 “선교는 모든 침례교회가 주님의 지상명령에 동참하는 것”이라며 “선교에 순종하는 교회들이 선교하려는 교회에게 안내자가 되고 방향을 제시하는 선교 포럼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기대감을 밝혔다. FMB 이사 손석원 목사(샘깊은)의 기도로 시작된 첫날 개회예배는 우리교단 김인환 총회장(함께하는)이 “부흥은 연결과 결합의 열매입니다”란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이어서 2022년 취임한 FMB 신임이사들에게 취임패를 수여하고 선교현장에서 30년 이상 사역한 선교사들에게도 근속패를 전달했다. 미주한인침례교 총회장 이행보 목사의 영상 축사와 교단 총무 김일엽 목사의 격려사, 해외선교회 초대회장인 유병기 목사(성광 원로)의 축도로 개회예배를 마무리했다. 첫 번째 시간은 해외선교회 주민호 회장이 ‘함께하는 선교, 어떻게?’란 제목으로 발표를 했다. 주 회장은 선교사 파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