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하나님 사랑, 영혼 사랑에 감사할 뿐!”

배국순 목사 목회성역 44년 마무리

 

송탄중앙교회 개척 맴버로 1978년부터 사역을 시작한 배국순 목사는 지난 2022년 12월 18일 44년의 목회 성역을 마무리하고 원로목사로 추대됐다.


“하나님 사랑” “성도 사랑” “영혼 구령”의 남다른 열정으로 44년을 한결같이 달려온 배 목사는 자신을 여전히 ‘부족한 종’이었다는 고백으로 44년의 목회 성역을 정리했다.


송탄중앙교회를 개척한 김순명 목사를 섬기며 교육전도사로 오게 된 배국순 목사는 김 목사의 갑작스런 미국 유학 결정으로 2대 담임을 맡게 됐다. 자신의 모친과 아내의 반대가 있었지만 송탄중앙교회의 성도들을 생각해 딱 1년만 맡겠다는 마음으로 시작했다.


하지만 배국순 목사는 자신을 믿고 따른 성도를 생각하며 40년의 세월을 동거동락했다. 배 목사는 “교회 개척 맴버로 참여해 고등부를 세우고 이들을 키워냈는데 이들이 청년이 되고 결혼을 하고 교회에 정착하면서 교회 성장의 모판이 됐다”며 “부교역자 생활도 해보지 않고 멘 땅의 헤딩하듯 하나님께 뜻을 구하고 아이들을 사랑하고 성도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지금까지 오게 됐다”고 회고했다.


교회는 성장해 왔지만 수많은 어려움과 우여곡절을 겪었다. 4번의 교회 건축 가운데 교회 건물 뼈대만 세우고 지붕조차 덮지 못한 채, 6년을 보낸 세월도 있었다. 천막에서 예배드리며 눈물이 마르지 않았던 순간, 교회와 성도만 생각하다가보니 정작 중요한 가족들을 돌보지 못한 미안함, 지역사회 구석구석 손길이 닿는 곳곳마다 예수 그리스도의 사랑을 전해왔지만 여전히 소외된 이웃들을 만날 때마다 드는 아쉬운 마음. 아픔과 고난, 인고의 세월을 보내며 배국순 목사와 송탄중앙교회는 시냇가의 심겨진 든든한 나무의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배 목사는 “시냇가의 심은 나무는 비가 안와도 걱정이 없으며 가물어도 걱정이 없이 늘 한결같이 푸르게 우리를 위로하고 버팀목이 되어준다”며 “우리교회가 이런 나무와 같은 역할을 하기를 소망하며 지역사회에 다양한 섬김과 나눔으로 아낌없이 주는 나무가 됐다. 그것이 오늘날 교회가 칭찬을 받고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이 귀한 열매로 맺어진 비결”이라고 강조했다.


숨가쁘게 달려온 담임목회의 여정을 마무리하며 배국순 목사는 후임인 박길호 목사를 아낌없이 칭찬했다. 배 목사는 “정말 이 교회에 준비된 목회자, 새로운 반 세기를 열어가는 영적인 리더십의 지도자를 세울 수 있게 된 것이 가장 뿌듯하다”면서 “앞으로 박길호 목사의 사역을 위해 기도로 동역하며 응원하고 격려할 것”이라고 전했다.


제2의 목회 인생을 펼치게 되는 배국순 목사는 지난 10년 동안 창세기부터 요한계시록까지 매 장을 전성도들과 함께 나누며 통합적 성경 사역인 성경대탐험을 후배 목회자들과 나누며 44년의 목회 노하우를 전할 예정이다. 배국순 목사는 앞으로의 계획을 다음과 같이 이야기하며 앞으로의 행복한 여정을 기대하고 있다.


“아직도 하나님 앞에 해야 할 일이 많이 있기에 더 깊이 주님의 말씀을 묵상하고 그 분의 뜻에 따라 침례교단을 섬기고 한국교회에 봉사하는 사역의 길을 걷고 싶다. 그리고 이 땅의 목회자들이 성도를 더 사랑하고 아끼고 품에 안는다면 절대 목회는 무너지지 않는다. 버티고 견디고 인내하면 반드시 그 열매는 하나님께서 책임져주신다는 사실을 내 인생 여정의 대부분을 함께한 송탄중앙교회 사역을 통해 몸소 체험한 귀한 경험이었다.”

이송우 국장



배너

총회

더보기
"주여 우리를 다시 세우시고 사용하소서"
12일간의 말씀과 기도의 축제인 2024 라이즈 업 뱁티스트 침례교회 연합기도회(라이즈업뱁티스트)가 6월 3일 춘천한마음교회(김성로 목사)를 시작으로 12일간의 대장정에 들어갔다. 라이즈업뱁티스트 코로나 팬데믹을 겪었던 2021년 6월 침례교회가 다시 한 번 기도의 능력과 은혜를 소망하며 교회의 위기를 극복하고자 온라인 비대면 기도회로 시작했으며 2022년부터는 다음세대부흥위원회와 함께 다음세대를 위한 연합 기도회로 대면과 비대면(유튜브 온라인)으로 동시에 진행했다. 이번 2024년 라이즈업뱁티스튼는 “너희 자신을 세우라”란 주제로 전국 7개 교회(춘천한마음, 영통영락, 지구촌, 신촌중앙, 전주, 대전늘사랑, 대구샘깊은)에서 교단을 대표하는 목회자가 말씀으로 은혜의 메시지를 선포하며 기독교한국침례회 총회 유튜브 공식 계정으로 라이브 방송으로 송출할 예정이다. 첫 시작은 춘천한마음교회에서 HMU(한마음찬양팀) 찬양으로 뜨거운 함성과 찬양으로 시작됐다. 이어 한국침례신학대학교 홍보와 다음세대 캠프 일정을 영상으로 시청하고 총회 전도부장 최성일 목사(주신)와 총회 총무 김일엽 목사가 인사하고 환영사를 전했다. 다음세대 사역을 위해 헌금을 드린 후, 이번 라이즈 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