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네팔침례교단 총회 방문

 

네팔침례교총회(총회장 마헨드라 정 삼팡 목사)는 지난 5월 11일 우리교단 총회(총회장 김인환 목사)를 방문하고 네팔 침례교회 현황과 총회 협력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날 네팔침례교총회는 해외선교회(이사장 문기태 목사, 회장 주민호 목사)를 방문해 선교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김인환 총회장과 환담했다.


마헨드라 정 삼팡 총회장은 “지난해 10회 아시아태평양침례교대회(APBF)를 참석해 깊은 인상을 받고 함께 기도할 수 있었다”며 “특별히 어려운 네팔 선교에 침례교단이 함께 해줌에 진심으로 감사해 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인환 총회장은 “어려운 발걸음을 해준 네팔 침례교단 관계자를 축복하며 한국 침례교회가 네팔 침례교단과의 연대할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이송우 국장



배너

총회

더보기
위기관리위 113-1차 회의
우리교단(총회장 이종성 목사) 위기관리위원회(위원장 가순권 목사)는 지난 11월 3일 총회 회의실에서 113-1차 회의를 진행했다. 위기관리위는 이종성 총회장이 경건회에서 말씀을 전하고 회의는 신임 위원장과 서기를 선출하고 총회에서 파송한 신임위원을 받았으며 1년 주요 사업을 함께 논의했다. 이날 이종성 총회장은 안완수 목사(흥해)와 남기원 목사(의당)에게 신임 위기관리위원회 위원 임명장을 수여하고 격려했다. 이와 함께 신임 위기관리위원장으로 이재혁 목사(예수인), 서기에 구자춘 목사(신광)를 각각 선출했다. 가순권 목사는 “지난 회기 대형 폭우 피해 등으로 여러 교회들이 어려움을 겪는 상황 속에서 총회와 위기관리위가 작은 위로와 격려의 마음을 전하며 뿌듯함을 느꼈다”며 “차기 위원회도 위원장을 중심으로 기도하는 마음으로 위기를 겪고 있는 교회와 목회자에게 힘이 되는 위원회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신임 이재혁 위원장은 “107차 총회에서 시작된 위기관리위가 그동안 천재지변을 당한 교회들에게 힘을 주고 코로나 팬데믹 기간에도 교회들의 형편을 돌아본 것을 기억하며 앞으로 위기관리위 사역이 보다 활발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총회와 긴밀하게 협력해 나가겠다”고 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