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07 (토)

  • 구름많음속초 9.4℃
  • 구름많음동두천 13.8℃
  • 구름많음파주 11.8℃
  • 흐림대관령 5.1℃
  • -춘천 9.0℃
  • 구름많음북강릉 9.3℃
  • 흐림강릉 10.5℃
  • 흐림동해 9.8℃
  • 구름조금서울 13.8℃
  • 구름많음인천 10.2℃
  • 구름많음수원 11.8℃
  • 흐림영월 11.5℃
  • 흐림대전 9.0℃
  • 흐림대구 8.9℃
  • 흐림울산 12.1℃
  • 광주 6.7℃
  • 흐림부산 11.6℃
  • 흐림고창 10.4℃
  • 제주 10.3℃
  • 흐림성산 9.9℃
  • 서귀포 11.8℃
  • 구름많음강화 10.7℃
  • 구름많음양평 11.8℃
  • 흐림이천 11.2℃
  • 흐림보은 8.1℃
  • 흐림천안 9.6℃
  • 구름많음부여 9.8℃
  • 흐림금산 9.4℃
  • 흐림김해시 11.1℃
  • 흐림강진군 7.7℃
  • 흐림해남 8.3℃
  • 흐림고흥 7.3℃
  • 흐림봉화 10.0℃
  • 흐림문경 8.1℃
  • 흐림구미 9.7℃
  • 흐림경주시 10.4℃
  • 흐림거창 4.9℃
  • 흐림거제 10.7℃
  • 흐림남해 6.8℃
기상청 제공

지방회

미추홀지방회 부부수양회


미추홀지방회(회장 박홍천 목사)는 지난 11월 4~6일 순천, 여수, 신안, 목포에 이르는 남도기행을 통해 목회자 단합과 친목 및 심신에 쉼과 활력을 얻는 귀한 시간을 가졌다.
깊어가는 가을 정취 속에 시작된 수양회는 15개 교회 26명의 목회자부부가 각 교회에서 새벽기도회를 마친 후 모여 남도로 출발했다.


첫날 첫 번째 도착한 곳은 순천만국가정원으로 여러 나라의 정원과 특색있는 정원들을 보고 각종 꽃과 수목으로 가득한 산책길을 서로 손을 잡고 거닐며 가을의 맛과 향기를 느꼈다. 이어 순천만 갈대밭 속을 거닐며 자연의 아름다움과 만나는 시간을 가졌다.


두 번째 도착한 곳은 야경이 아름다운 여수였다. 우선 여수 오동도를 찾아 산책도 하고 저녁노을과 함께 분수음악회를 감상하는 시간을 가졌다. 그리고 여수전망대에 올라 여수 밤바다 야경을 감상하며 멋진 풍경을 사진에 담았다. 여수 호텔에 여장을 푼 뒤 하루의 여정을 지켜주신 하나님께 감사기도와 함께 편안한 휴식을 취했다.


두 번째 날은 아침 여수의 바다에 떠오르는 일출을 보고 식사 후에 천사의 섬 신안으로 향했다. 신안은 1004개의 섬으로 구성된 아름다운 섬마을이었다. 지금은 하나하나 다리로 이어져 외로운 섬에서 함께 손잡고 살아가는 복지마을이 돼 가고 있었다. 신안의 자은도에 있는 해변가 펜션에 여장을 푼 뒤 11월 월례회를 은혜롭게 마친 후 뜨거운 찬양의 시간을 갖고 각자 남은 한해를 잘 마무리하기 위해 다짐을 하는 기도의 시간을 갖기도 했다.


세 번째 날은 새벽부터 감사기도와 조식을 간단히 마친 후 목포를 향해 출발했다. 최근에 목포에 새롭게 만들어진 국내 최장의 해상케이블카를 타기 위해 유달산 근처에 도착해 매표 후 케이블카에 몸을 싣고 파노라마처럼 목포바다 위를 지나 유달산 중턱에 내려 정상까지 등반하며 사진도 찍고 재미난 대화도 나누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맛의 고장 목포에서 근대문물이 많이 남아 있는 시가지를 둘러보며 수산물 시장에서 민어회와 민어탕으로 맛있는 점심을 먹고 쇼핑 후 차에 올라 인천을 향해 출발했다. 올라오는 길에 화성 유명 온천에서 3일간 여정의 피로를 푼 뒤 저녁에 인천에 도착해 박홍천 회장의 감사 기도로 2박 3일간의 부부수양회를 마쳤다.


지방회 사회공보부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코로나19로 위기교회, 총회와 함께 극복한다 지구촌교회·강남중앙교회·성광교회·여의도교회 등 지원 동참 목회자 생계비·마스크·손세정제·세탁세제 물품 전달 신종 바이러스인 코로나19로 대구·경북지역을 비롯해 전국에서 확진 환자가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 소속 강남중앙교회(최병락 목사)와 지구촌교회(최성은 목사), 성광교회(유관재 목사), 여의도교회(국명호 목사)가 코로나19 발생 지역과 이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교회와 목회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온정의 손길을 모아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교회별로 대구와 경북지역, 그리고 전국에서 확진자가 발생한 지역의 교회와 목회자를 위해 강남중앙교회와 지구촌교회, 여의도교회는 긴급 목회자 생계비 지원으로 각각 1억원과 3000만원, 1000만원 후원금을, 성광교회는 개인용 마스크와 손세정제 등을 지원하기 위해 2000만원을 헌금하고 코로나19 대응에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강남중앙교회는 2000만원 상당의 세탁세제도 별도로 기증했다. 현재 대구에 거주하고 있는 윤재철 총회장을 대신해 총회 총무 김일엽 목사는 지난 3월 3일 지구촌교회와 강남중앙교회를 차례로 방문하고 각 교회의 후원금과 물품을 전달받으며 총회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