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토)

  • -속초 20.1℃
  • -동두천 21.2℃
  • -파주 21.6℃
  • -대관령 18.5℃
  • -춘천 22.4℃
  • 북강릉 20.4℃
  • -강릉 21.3℃
  • -동해 20.2℃
  • 구름많음서울 22.6℃
  • 구름많음인천 21.9℃
  • 구름많음수원 22.7℃
  • -영월 21.5℃
  • 구름많음대전 24.7℃
  • 구름많음대구 23.6℃
  • 구름조금울산 22.0℃
  • 흐림광주 22.4℃
  • 박무부산 21.7℃
  • -고창 22.4℃
  • 박무제주 22.7℃
  • -성산 21.8℃
  • 박무서귀포 21.8℃
  • -강화 22.3℃
  • -양평 21.6℃
  • -이천 21.0℃
  • -보은 21.8℃
  • -천안 21.8℃
  • -부여 23.1℃
  • -금산 23.5℃
  • -김해시 22.5℃
  • -강진군 22.5℃
  • -해남 22.0℃
  • -고흥 22.5℃
  • -봉화 20.6℃
  • -문경 22.5℃
  • -구미 22.7℃
  • -경주시 21.1℃
  • -거창 22.2℃
  • -거제 22.2℃
  • -남해 22.3℃
기상청 제공

특집

‘8년간 한결같은 하나님의 은혜가 넘쳐흐름에 감사’

호프미션크리스천스쿨(HMCS) 창립 8주년 기념 축제


자기주도학습 교육 시스템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호프미션크리스천스쿨(Hope Mission Christian School, HMCS, 대표 이영석 목사)이 지난 12월 12~13일 필리핀 마닐라 그린필드에서 제8회 창립 기념일 축제를 진행했다.


기념일 축제는 12일 전야제 행사와 13일 기념일 행사로 나눠서 진행됐다. 12일 창립 기념일 축제 전야제는 통돼지 바비큐 파티와 필리핀 URS대학의 필리핀 전통 공연팀의 축하공연, 감동과 열정의 저녁집회와 교사․학부모간의 간담회가 진행됐다.


13일은 그린필드와 야외특설무대에서 1부 식전행사로 학생 전원과 참석 부모, 관계자 등이 함께 하는 환영 만찬과 한국 학부모 회장인 정성욱 목사의 환영인사, 12일에 도착한 140여 명의 HMCS 학부모의 합창, HMCS 오케스트라의 특별연주로 HMCS의 창립 기념을 축하했다.


2부에는 한국과 필리핀의 애국가 제창, 초등 교감인 네티나 힐라리오 선생(Nenita SJ Hilario)의 기도, 고교 교감인 리라 매 피탈라노 선생(Lira Mae Pitallano)의 환영사가 있었다. 이어 HMCS 학생들의 각 나라 전통 춤을 표현한 퍼포먼스와 초등학생에서 고등학생까지 다양하게 구성된 워십댄스, 모던댄스, 뮤직밴드, ‘학생들의 삶과 행복’을 주제로 무언극, 영어 뮤지컬, 학생들이 자체 제작한 UCC, 단편 개그, 치어리딩, 태권도팀의 공연이 있은 뒤 HMCS 전체 학생들의 합창(Turn it up)으로 모든 창립기념일 행사를 마쳤다.



이번 행사를 통해 한국 학부모님들은 한 학기동안 보지 못 했던 자녀들을 만나고, 더불어 자녀들의 학습과 삶의 공간인 HMCS를 만나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건축이 진행 중인 HMCS의 1,500여평 규모의 2층 교실과 기숙사동, 3층 실내체육관, 카페 공간을 견학하며 성공적인 마무리와 안전을 위해 합심으로 기도했다.

뿐만 아니라 HMCS가 안티폴로 산상에 위치해 있어 쾌적하고 시원하며 깨끗함에 감사하고 필리핀의 아름다운 자연 환경과 느림의 미학 친절성과 경제적 성장 동력을 재확인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HMCS 창립 기념일 축제는 재학 중인 필리핀, 한국, 태국, 베트남 국제 학생들과 선교사 및 한국계 필리핀 학생들이 국적을 초월해 그리스도의 연합과 사랑 속에서 함께 어우러져 호프 가족 축제의 깊은 의미를 담아냈다. 또한 시설이나 공연보다, HMCS의 본질적 가치들과 그것들이 “행복한 아이들 세상, 실력있는 좋은 사람”으로 아이들을 변화시키는 성공적 교육의 모델과 방향을 보여 줬다.


올해로 창립 8주년을 맞은 HMCS는 30여년 동안 차세대 교육에 헌신한 이영석 목사의 독특한 교육 철학과 실천으로 주목 받아왔다. HMCS는 창립 이래 국제 기독 인재 양성의 요람으로써 놀라운 교육 효과를 통해 전교생들을 행복과, 자기 주도, 전인적 인간으로 성공시키는 학교이다. 경쟁 속의 제한, 평균에 미치지 못하면 뒤떨어지는 삶이라는 공교육의 한계에 대한 대안을 제시하며 모두가 함께 가는, 진정한 자기주도적 교육을 추구하는 것이다.



이영석 목사는 “HMCS는 학생들을 미래 세상을 이끄는 주역이 되게 하고, 그 준비를 위해 부모님에게 강요당하고 끌려 다니는 교육이 아닌 스스로가 자신을 이끄는 훈련을 먼저 하는 현장”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그러기에 HMCS 졸업생들은 전 세계에 흩어져 놀라운 성과를 내고 있으며, 어떠한 세파에도 흔들리지 않는 굳건한 신앙, 세계화, 공동체 훈련, 체력, 인성, 그리고 영어로 무장하며 성공적인 삶을 살아가고 있다.


 HMCS는 ‘SUNY, Korea’(뉴욕주립대학교 송도 한국 캠퍼스)에 학교장의 추천만으로 고등학교 1학년부터 입학이 보장되는 특별 업무협약을 체결할 정도로 교육의 질을 인정받고 있다. 이번 행사에 한국 측 진행을 맡는 유서영․고재준(고1) 학생은 “이번 축제를 통해 호프 학생들이 하나가 되어 여러 분야에서 자신의 실력을 마음껏 펼칠 수 있었고, 공연을 통해 어떤 도전이든 할 기회와 자신감을 얻을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영석 목사는 바쁜 상황 속에서도 한국에서 참여한 부모님과 가족들, 변함없이 후원하는 필리핀 부모님들, 그리고 이 모든 행사를 위해 수고한 선생님들과 학생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HMCS는 학업과 진로 문제로 녹초가 되어 있는 학생들에게 삶의 기초를 제공하며, 공부하면 행복해 지는 것이 아니라, 행복하면 공부한다는 것을 강조하고 있다. 홈페이지 : www.hmcs21.org

                                                                                                                                          이송우 부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