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4.16 (토)

  • 맑음속초 15.2℃
  • 맑음동두천 20.2℃
  • 맑음파주 17.9℃
  • 맑음대관령 14.0℃
  • -춘천 18.8℃
  • 맑음북강릉 16.7℃
  • 맑음강릉 19.2℃
  • 맑음동해 14.5℃
  • 맑음서울 18.1℃
  • 맑음인천 16.3℃
  • 맑음수원 17.1℃
  • 맑음영월 17.3℃
  • 맑음대전 18.6℃
  • 맑음대구 18.1℃
  • 맑음울산 15.8℃
  • 맑음광주 19.3℃
  • 맑음부산 16.5℃
  • 맑음고창 17.7℃
  • 맑음제주 16.3℃
  • 구름조금성산 16.1℃
  • 구름조금서귀포 16.4℃
  • 맑음강화 16.5℃
  • 맑음양평 18.3℃
  • 맑음이천 18.7℃
  • 맑음보은 16.7℃
  • 맑음천안 17.5℃
  • 맑음부여 18.6℃
  • 맑음금산 16.7℃
  • 맑음김해시 18.2℃
  • 맑음강진군 20.4℃
  • 맑음해남 18.2℃
  • 맑음고흥 18.0℃
  • 맑음봉화 15.8℃
  • 맑음문경 17.9℃
  • 맑음구미 17.9℃
  • 맑음경주시 17.5℃
  • 맑음거창 17.9℃
  • 맑음거제 16.4℃
  • 맑음남해 16.6℃
기상청 제공

선교편지

젊은이들과 함께 나누는 복음

해외선교회 박상민-박성희 선교사(일본)

URL복사


예수님의 이름으로 문안 인사드립니다.
코로나19 뿐만 아니라 폭우와 화산 폭발, 그리고 메뚜기떼의 공격 등으로 전세계가 위협을 받고 있는 이 때에 늘 깨어 준비하라고 하신 예수님의 말씀을 상기하며 다시 오실 주님을 맞이하는 신부로서의 삶을 제대로 살고 있는지 말씀에 비춰 자신을 성찰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힘들고 어려운 상황 가운데서도 침례교 해외선교회에서 일본 선교를 위해 기도해주시고 신경써 주시는 덕분에 저희는 현재 언어 습득에 집중하며 건강하게 잘 지내고 있습니다. 본부에서 여러 가지로 수고해 주심에 늘 감사한 마음입니다.


올 상반기에 저희에게 있었던 일 중에서 가장 감사한 것은 어학원 친구들과 선생님들과의 친밀한 관계를 위해 기도하고 있었는데 기도의 응답으로 얼마 전에 수업을 마친 이후 저희 집에서 선생님, 친구들과 함께 귀한 교제의 시간을 가진 것입니다.


코로나19로 인해 많이 위축되어 자주 모임을 가지지 못하지만 날마다 체온을 측정하고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으며 오히려 외부 장소보다는 더 안전할 것 같아 용기를 내어 이번에는 집으로 초대했습니다. 영국과 프랑스, 러시아, 태국, 홍콩, 대만, 중국 등 여러 나라에서 온 친구들에게 하나님의 사랑을 나누고자 시도했는데, 오랜만에 친구들이 즐겁고 해맑게 웃는 모습을 보며 기쁘고 감사했습니다.


이를 계기로 친구들의 마음이 좀 더 열린 듯해 이번 주 화요일에는 두 명의 친구를 집으로 초대해서 식사와 더불어 여러 가지 대화를 나누던 중에 성경과 예수님에 대한 이야기를 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습니다. 앞으로 이렇게 친구들을 2~3명씩 초대해 좀 더 진지하게 그들과 대화하며 복음을 나눌 수 있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 은혜를 베푸시어 어학원의 친구들뿐만 아니라 선생님들께도 복음을 전하고 그들이 하나님께로 돌아오기를 기도드리고 있습니다.


친구들 중 여러 명이 홋카이도에 있는 대학에 진학하기 위해서 준비하고 있습니다. 이들이 먼저 예수님을 영접하고 교량 역할을 함으로써 일본 젊은이들과도 접촉할 수 있게 되기를 소망하고 있습니다.
하루하루 이곳에서 베풀어 주시는 하나님의 은혜가 참으로 크다는 것을 알게 됩니다.


그리고 귀한 기도와 사랑으로 함께 해주시는 회장님을 비롯한 총무님 그리고 간사님들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리는 마음으로 저희 역시 여러분들을 위한 기도 잊지 않겠습니다. 모쪼록 코로나19와 더불어 여름철 무더위와 장마 가운데 주님 안에서 날마다 영육이 강건하시며 평안하시기를 기도드립니다.


기도제목
1. 어학원 선생님들과 친구들에게 하나님의 사랑과 복음을 전할 수 있도록
2. 영적으로, 육적으로 강건해 감당해야 하는 일들에 충실하도록
3. 지혜와 명철을 부어주시어 언어 습득에 진보가 있도록


박상민·박성희 선교사 지정후원계좌 KEB하나 990-018691-981 예금주 : 박상민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부활의 빛으로 예수님을 닮아가는 교회 “그리스도께서 죽은 자 가운데서 다시 살아 잠자는 자들의 첫 열매가 되셨도다!”(고린도전서 15:20) 할렐루야! 죽음의 권세를 이기시고 부활하신 예수 그리스도를 찬양합니다. 죄로 인하여 죽을 수 밖에 없는 우리들을 위하여 영원한 생명의 첫 열매로 부활하신 예수님을 찬양하며 부활의 빛으로 하나가 됩시다! 그리스도인은 예수님께서 무덤에 계시지 않고 죽음에서 살아나셨다는 가장 중요한 사건을 믿는 자들입니다. 이것은 그분을 믿는 우리 역시 영원한 생명을 위해 부활할 것에 대한 소망의 약속이기도 합니다. 지금 우리는 너무나 오랫동안 코로나 팬데믹의 영향으로 극심한 고통의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상황을 극복할 수 있는 길은 오직 사망 권세를 이기신 예수 그리스도를 더욱 바라보는 것뿐입니다. 성경은 “만일 죽은 자의 부활이 없으면 그리스도도 다시 살아나지 못하셨으리라 그리스도께서 만일 다시 살아나지 못하셨으면 우리가 전파하는 것도 헛것이요 또 너희 믿음도 헛것이라”(고전 15:13~14)고 말씀하십니다.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부활 생명을 소유한 우리는 부활의 주님께 감사와 영광을 돌릴 뿐 아니라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이웃에게 전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