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남지방회 늘사랑교회 담임목사 이·취임감사예배

 

전남지방회(회장 김용석 목사) 늘사랑교회는 지난 11월 26일 담임목사 이·취임감사예배를 드렸다.


지방회장 김용석 목사(여수목양)의 인도로 총무 강희정 목사(보전)의 기도, 인도자의 성경봉독(살전 2:19, 20), 늘사랑교회 찬양대의 찬양 후 조경호 목사(디아스포라미션 대표)가 “너희가 아니냐?”란 제목의 말씀을 선포했다.


조 목사는 말씀에서 19년간 3대 목회자로 섬긴 이규선 목사의 희생과 헌신으로 늘사랑교회가 성장해 오늘에 이르렀고 이제 우리의 소망과 기쁨, 자랑의 면류관을 향해 나가는 교회와 목회자와 되기를 바란다고 선포했다.


이어 이임하는 이규선 목사를 인도자가 소개, 이임을 공포하고 설임석 장로의 공로패 전달 후 송지원 학생의 꽃다발 전달이 있었다.


이임사에서 이규선 목사는 지나온 시간 속에 인도하시고 역사하신 하나님께 모든 영광을 올려드린다고 말하고 늘사랑교회가 새 담임목사와 함께 더 놀라운 부흥이 이어지기를 소망했다.


이어 취임하는 이병리 목사를 인도자가 소개, 설임석 장로의 취임패 증정, 장은우 학생이 꽃다발을 전달한 후 이병리 목사의 취임사가 있었다.


이 목사는 취임사에서 하나님이 보내신 이곳에서 끝까지 충성하는 목회자가 되겠다고 소감을 밝힌 후 늘사랑교회를 향한 기도와 관심을 부탁했다. 이어 유해만 집사의 축사, 조주행 목사(신광)의 격려사와 김용석 목사의 축도로 예배를 마치고 저녁만찬 후 모든 순서를 마무리했다.


취임한 이병리 목사는 양평교회 개척목회와 총회기획국장을 역임한 후 늘사랑교회 4대 담임목사로 취임했다.

호남·제주지방국장 김경배 목사



총회

더보기
통선협, 탈북민 신앙 정착 주제로 통일포럼 개최
우리교단 통일선교협의회(회장 김원정 목사, 사무총장 육근원 목사, 통선협)는 지난 6월 18일 지구촌교회(최성은 목사) 분당채플에서 2024 침례교회 통일선교 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포럼은 통선협이 주관하고 지구촌교회와 여의도교회(국명호 목사), 해외선교회(이사장 문기태 목사, 회장 주민호 목사), 전국여성선교연합회(회장 김정득, 총무 백순실), IMB가 협력, GVCS 글로벌선진학교(이사장 남진석 목사), 서경지방회(회장 국명호 목사), 대전유성지방회(회장 이상웅 목사)가 후원했다. 포럼은 탈북민 복음화의 실패 원인을 사람에 대한 이해 관점에서 살펴보며 탈북민의 세계관 형성 요인과 특징, 그리고 복음 수용과의 관계를 나누기 위해 기획했다. 첫 번째 주제특강은 허바울 목사(그날)가 “북한주민의 세계관 이해와 복음수용에 미치는 영향”이란 제목으로 포문을 열었고, 마요한 목사(새희망나루)와 권이현 교수(한국침신대), 서현주 전도사(모란봉교회 탈북민사역 담당)가 탈북민들의 신앙생활에 영향을 주는 사회적, 내면적, 교회 안에서의 문화적 이질감 등의 요인에 대해 이야기했다. 두 번째 주제특강은 통선협 전문위원 안희열 교수(한국침신대)가 “탈북민의 신앙 정착을 위한 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