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8 (화)

  • 맑음속초 4.8℃
  • 맑음동두천 -1.7℃
  • 맑음파주 -2.4℃
  • 맑음대관령 -3.9℃
  • -춘천 -1.6℃
  • 맑음북강릉 3.5℃
  • 맑음강릉 5.3℃
  • 맑음동해 3.7℃
  • 맑음서울 -1.8℃
  • 맑음인천 -2.5℃
  • 맑음수원 -0.3℃
  • 맑음영월 -1.1℃
  • 맑음대전 2.2℃
  • 맑음대구 2.5℃
  • 맑음울산 3.2℃
  • 맑음광주 3.1℃
  • 맑음부산 4.0℃
  • 맑음고창 1.6℃
  • 구름많음제주 6.2℃
  • 구름조금성산 6.2℃
  • 맑음서귀포 8.6℃
  • 맑음강화 -1.2℃
  • 맑음양평 -1.1℃
  • 맑음이천 -0.4℃
  • 맑음보은 0.0℃
  • 맑음천안 -0.8℃
  • 맑음부여 2.5℃
  • 맑음금산 0.7℃
  • 맑음김해시 3.4℃
  • 맑음강진군 3.9℃
  • 맑음해남 4.0℃
  • 맑음고흥 3.9℃
  • 맑음봉화 0.8℃
  • 맑음문경 0.1℃
  • 맑음구미 2.9℃
  • 맑음경주시 2.9℃
  • 맑음거창 3.1℃
  • 맑음거제 4.2℃
  • 맑음남해 5.3℃
기상청 제공

음악신학

전체기사 보기

청출어람을 향한 노래 (열왕기상 1:47~48)

찬양 속 바이블 스토리-7

일반적으로 가족 모임이 있을 때 서로의 가정의 자녀들에 대한 덕담으로 어색한 분위기를 풀어가는 경우가 많다. 상대방 가정의 자녀들의 외모를 칭찬하며 관례적으로 하는 말들 중에 “야, 아들이 아버지보다 훨씬 잘 생겼구먼” 하는 농담이 있다. 이러한 경우 대부분의 부모들은 오히려 마음 뿌듯해 하며 즐거워한다. 하지만 모두가 다 같은 반응을 보이는 것은 아니다. 아주 드물지만 어떤 분들은 이러한 농담을 불쾌해 한다. 심지어 정색하며 화를 내는 경우도 있다. 그렇게 되면 모임의 분위기가 자못 썰렁해지는 부작용이 따라오곤 한다. 물론 이러한 사례는 매우 드물다. 정상적인 부모라면 자기 자녀들에 대한 칭찬과 격려를 대단히 기뻐하기 마련이다. 자녀들에 대한 칭찬과 격려가 그 자녀들을 낳고 키운 부모들에 대한 칭찬과 격려로 직결되기 때문이다. 사제 간에도 이러한 원리는 그대로 적용된다. 자신이 가르친 학생이 노래를 잘 불러서 각종 음악콩쿠르의 대상이라도 탄다면 스승은 누구보다도 이를 기뻐하는 것이 상식이다. 물론 간혹 이와 정반대의 반응을 보이는 못난 스승들도 있긴 하다. 제자가 너무 잘 해서 혹시 자신의 영역이나 자리까지 넘보지나 않을까 하는 노파심과 두려움으로 인해 제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총회 신종코로나 확산 방지 교회 참여 ‘촉구’ 중국 우한에서 시작된 신종코로나 바이러스가 전세계 뿐만 아니라 국내에서도 확진 환자들이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가 교회 대응 지침을 알렸다. 총회는 바이러스에 대한 이해와 교회 예방 지침, 일상생활 예방 지침, 증상발생시 행동 지침, 감염병에 대처하는 자세 등을 중심으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교회와 성도들에게 확산되지 않도록 주의를 요청했다. 특히 교회의 예방 지침으로 △예방 수칙 포스터 부착(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에서 내려받음) △악수 대신 목례나 손 흔드는 것으로 인사 △교회 내 손 세정제 비치 △병원 심방은 가급적 피하고 부득이할 경우 최소 인원만 동행 △정부의 해제발표 전까지 공동식사 등 단체 활동 자제 △단기선교 등 해외여행 자제 등을 언급했다. 총회는 “확진 환자가 모 교회 예배당을 출입한 것과 관련해서 교회가 일시 폐쇄되는 일도 겪으면서 많은 사람들이 모이는 교회가 바이러스 전파의 통로가 될 수 있음을 인지해야 한다”면서 “철저한 예방과 함께 하루 빨리 바이러스의 지역사회 확산을 막고 평화로운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시고 협력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송우 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