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26 (목)

  • -속초 33.5℃
  • -동두천 32.8℃
  • -파주 31.8℃
  • -대관령 31.3℃
  • -춘천 34.5℃
  • 맑음북강릉 33.2℃
  • -강릉 35.7℃
  • -동해 29.3℃
  • 연무서울 33.1℃
  • 맑음인천 31.0℃
  • 구름많음수원 34.2℃
  • -영월 35.5℃
  • 구름많음대전 34.6℃
  • 구름많음대구 37.8℃
  • 맑음울산 34.4℃
  • 구름조금광주 35.1℃
  • 구름조금부산 32.9℃
  • -고창 33.5℃
  • 맑음제주 30.6℃
  • -성산 29.9℃
  • 구름조금서귀포 29.9℃
  • -강화 29.7℃
  • -양평 33.8℃
  • -이천 34.6℃
  • -보은 34.1℃
  • -천안 32.9℃
  • -부여 33.6℃
  • -금산 34.7℃
  • -김해시 35.5℃
  • -강진군 35.2℃
  • -해남 34.4℃
  • -고흥 34.6℃
  • -봉화 35.3℃
  • -문경 35.2℃
  • -구미 36.4℃
  • -경주시 37.6℃
  • -거창 35.7℃
  • -거제 34.5℃
  • -남해 36.1℃
기상청 제공

특집

온전한 신앙공동체 꿈꾸는 아일랜드리조트서 합동 침례식

극동방송 이사장 김장환 목사 말씀선포와 90여명 침례


경기도 안산시에 위치한 아일랜드리조트(대표 권오영 장로)에서 지난 7월 18일 저녁 특별한 침례식이 치러졌다. 극동방송 이사장 김장환 목사는 이날 리조트내에 방주교회에서 리조트 직원 92명(캐디, 식음료팀, 조리부, 시설팀 등)에게 침례를 베풀었다. 삼면이 바다로 둘러싸인 아일랜드리조트에서 눈에 띄는 건물은 바로 아일랜드 방주교회이다. 노아의 방주를 연상케 할 만큼의 아름다운 건축물로 리조트 대표인 권오영 장로(수원원천안디옥)의 기도와 헌신이 담겨져 있는 곳이다.


권 장로는 초창기 사업을 시작하면서 큰 위기에 직면했었다. 리조트 공사를 두고 악의적인 공격들로 인해 형사고소를 당해 사업 중단 및 여러 어려움을 겪으며 고민해왔다. 그러던 와중 영적 멘토인 김장환 목사를 만나 “믿음을 잃지 않고 먼저 간구하고 기도해야 한다”는 조언을 듣고 허허벌판에 가건물을 세우고 김장환 목사의 인도 아래 전 직원들이 함께 기도회를 시작했다.



권 장로는 “모든 것을 다 잃었다고 생각했을 때, 김장환 목사의 조언이 큰 위로와 힘이 됐다”면서 “이 사업장의 주인이 바로 하나님임을 고백하며 가장 먼저 교회를 세우는 일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김장환 목사는 지난 2011년 아일랜드리조트의 설립 초기 가건물 시절부터 기도회와 예배를 인도했다. 김 목사는 7년동안 한 달에 한 번씩 대부도까지 왕복 4시간의 거리를 오고가며 아일랜드 방주교회를 방문 복음을 전했다. 특히 잃어버린 영혼을 구하기 위한 정성어린 노력은 굳게 닫혀 있는 직원들의 마음을 열기에 충분했다.


특히 어려운 성경 구절들을 이해하기 쉽게 재미있는 예화를 통해 전할 때, 직원들 또한 삶과 신앙에 적잖은 변화를 경험하고 하나님의 인도하심과 은혜를 체험하기도 했다. 아일랜드 방주교회를 건축하고 기도회와 예배, 새벽기도회를 시작하면서 리조트 사업 관련 분쟁과 문제들이 하나둘씩 해결되기 시작했다. 건축도 순조롭게 진행되면서 직원들 또한 기도와 예배가 이 아일랜드리조트의 큰 위로와 힘임을 경험하게 됐다.



식음팀 박준용 과장은 “2012년 입사당시 처음으로 김장환 목사의 설교를 들으며 내 인생의 좌우명을 세웠다”면서 “그것은 듣기는 속히하고 깊이 생각해 말하기를 더디하라는 것인데 지금의 내 삶과 직장생활에서 이 말을 큰 교훈 삼으며 지켜나가고 있다”고 전했다.


조한동 캐디는 “한번도 교회에 출석해 본 적이 없는데 아일랜드 리조트에 와서 처음으로 말씀을 듣고 내 영혼에 큰 기쁨이 생김을 경험했다”면서 “김장환 목사의 설교로 내 삶의 방향성을 찾고 무엇보다 우울하고 피곤했던 내 삶에 생기가 돌고 웃음이 끊이지 않는 등 새로운 인생을 살게 됐다”고 말했다.


김장환 목사는 “지난 7년동안에 이 곳에서 이뤄지고 있는 일은 무엇보다 하나님께서 일하시고 하나님께서 책임져주시는 삶의 모습을 극명하게 보여준 것”이라며 “전도의 열매가 풍성하게 맺어지면서 이들에게 침례를 베풀어야겠다는 마음이 강하게 일었고 권 장로에게 요청해 합동침례식을 진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방주교회는 매주 주일예배는 물론 수요예배, 새벽기도회까지 드려지고 있다. 워낙 거리가 있는 곳이기에 목회자를 초청하기 어려운 상황이라 예배 실황 영상으로 전 직원이 예배를 드리고 있다. 또한 한 달에 한 번 직원들의 신앙 성장을 위해 김장환 목사가 직접 집회를 인도하고 있으며 찬양 사역자, 극동방송 어린이합창단 등을 초청해 복음과 교회, 하나님 나라와 관련된 다양한 콘텐츠로 직원들을 격려하고 위로하고 있다.


전체 직원 197명 모두를 그리스도인의 제자로 삼기 위한 권오영 장로의 노력은 직원들이 주기적으로 말씀을 묵상하고 실천할 수 있는 큐티집과 신앙도서들을 지원하고 직원예배 후에는 본인의 사비로 다과를 준비하는 등 섬김과 헌신으로 나타내고 있다.


권오영 장로는 “제가 이 사업을 하는 이유는 이윤추구보다는 영혼구원에 있기에 리조트 방문객들이 하나님의 사랑을 경험하고 느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아일랜드리조트는 목회자를 대상으로 50% 할인된 금액으로 리조트를 이용할 수 있는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다.
https://www.islandresort.co.kr/


이송우 부장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