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6 (월)

  • 구름많음속초 27.0℃
  • 구름많음동두천 25.5℃
  • 흐림파주 25.0℃
  • 흐림대관령 21.2℃
  • -춘천 25.4℃
  • 구름많음북강릉 23.8℃
  • 흐림강릉 25.9℃
  • 흐림동해 20.7℃
  • 구름많음서울 25.8℃
  • 구름많음인천 24.3℃
  • 흐림수원 25.3℃
  • 구름많음영월 24.6℃
  • 흐림대전 24.7℃
  • 흐림대구 22.4℃
  • 흐림울산 23.3℃
  • 흐림광주 23.3℃
  • 흐림부산 22.4℃
  • 흐림고창 25.0℃
  • 박무제주 21.7℃
  • 흐림성산 24.2℃
  • 흐림서귀포 23.0℃
  • 구름많음강화 25.0℃
  • 구름많음양평 24.0℃
  • 구름많음이천 24.4℃
  • 흐림보은 23.2℃
  • 흐림천안 24.2℃
  • 흐림부여 24.5℃
  • 흐림금산 22.4℃
  • 흐림김해시 23.0℃
  • 흐림강진군 23.1℃
  • 흐림해남 23.1℃
  • 흐림고흥 23.3℃
  • 구름많음봉화 22.1℃
  • 구름많음문경 22.7℃
  • 흐림구미 22.4℃
  • 흐림경주시 22.4℃
  • 흐림거창 20.7℃
  • 흐림거제 23.0℃
  • 흐림남해 21.5℃
기상청 제공

기독교문화

송정미의 ‘크리스마스 인 러브’ 12월 24~31일 개최


CCM 아티스트 송정미의 17번째 브랜드 콘서트 ‘크리스마스 인 러브’가 오는 12월 24~31일 광야아트센터에서 열린다.


송정미는 1988년 데뷔한 이래 6장의 정규앨범 등으로 총 200만장의 앨범 판매를 기록한 밀리언셀러 아티스트다. ‘오직 주만이’ ‘Anointing-기름 부으심’ 등 대표곡들로 잘 알려져 있으며, 전 세계 16개국 언어로 번안돼 불린 ‘축복송’은 송정미가 직접 작사 작곡한 곡으로 일반 대중에게도  많이  알려지며 CCM장르가 안착하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CCM 아티스트로 유일하게 예술의전당, 세종문화회관, LG아트센터 등 대한민국 3대 무대에 모두 서며 전회 전석 매진 기록을 세웠을 뿐 아니라, 2015년에는 조용필, 패티김, 인순이, 이선희, 김범수에 이어 CCM 아티스트 최초로 미국 뉴욕 카네기홀에 입성, 가장 큰 아이삭 스턴 오디토리엄 2800석을 매진 시키는 등 가장 사랑받는 CCM 아티스트로서 자리매김 해왔다.


해마다 12월이면 찾아오는 ‘크리스마스 인 러브 Christmas in Love’는 송정미가 CCM 아티스트로서, 쏟아지는 연말 공연들 속 진짜 성탄의 의미를 나누기 위해 2001년부터 꾸준히 이어온 브랜드 콘서트로 한해도 빠짐없이 전회 전석 매진을 기록해왔을 만큼 송정미의 시그니처 공연으로 잘 알려져 있다.


특별히 이번 공연은 ‘광야를 걷는 사람들’이란 부제를 통해 알 수 있듯 광야 한가운데를 지나듯 어렵고 외로운 삶의 과정을 지나는 사람들에게 송정미 특유의 영혼을 울리는 치유의 보이스로 깊고 따뜻한 위로와 응원을 전하는 무대가 될 예정이다.


또 하나 눈길을 끄는 것은, 송정미 콘서트에서만 볼 수 있는 ‘러브시트’이다. 선교사, 국내 오지의 목회자 가정, 장애우, 탈북자, 싱글맘, 외국인 유학생 등 더 특별한 위로가 필요한 이웃들을 위한 후원 좌석 ‘러브시트’를 올해 공연에서도 준비한다.


범영수 차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코로나19 극복 “교회가 희망이다”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는 지난 6월 18일 지구촌교회(최성은 목사) 분당채플에서 코로나19극복을 위한 목회자 세미나를 진행했다. “코로나19 이후 목회적 대응과 실제적 대안”이란 주제로 열린 이번 세미나는 현장 참여 세미나로 진행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가 수도권 지역으로 확산되고 있음에 따라 지역사회의 불안을 가중시킬 수 있다는 총회와 지구촌교회 측의 협의로 온라인 강의 대체했으며 이날 세미나는 전국교회 목회자들에게 실시간 온라인 강의로 제공했다. 윤재철 총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코로나19가 지나갈 것으로 예상했지만 장기화로 인해 사역의 현장 가운데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에 총회가 함께 하며 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면서 “이번 세미나가 하나의 계기가 되고 우리 목회 환경에 작은 대안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최성은 목사(지구촌)가 “포스트 코로나 3,8 전략”이란 주제로 첫 강의를 시작했으며 유관재 목사(성광)가 “목회적 전망과 대응”, 최병락 목사(강남중앙)가 “새로운 목회 영성”이란 주제로 강의했다. 이어 지구촌교회의 주요 부서별 코로나 이후 적용 가능한 목회전략들을 발표했으며 김중식 목사(포항중앙)가 “변화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