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3 (수)

  • 맑음속초 24.3℃
  • 맑음동두천 26.7℃
  • 맑음파주 25.2℃
  • 구름많음대관령 23.7℃
  • -춘천 26.8℃
  • 구름조금북강릉 24.6℃
  • 구름많음강릉 27.2℃
  • 구름조금동해 21.3℃
  • 구름조금서울 26.1℃
  • 연무인천 23.3℃
  • 구름조금수원 25.4℃
  • 구름조금영월 25.4℃
  • 구름많음대전 26.6℃
  • 구름많음대구 28.4℃
  • 구름조금울산 27.2℃
  • 흐림광주 24.8℃
  • 흐림부산 25.4℃
  • 흐림고창 23.6℃
  • 박무제주 20.4℃
  • 흐림성산 22.2℃
  • 흐림서귀포 22.8℃
  • 맑음강화 24.1℃
  • 구름조금양평 24.8℃
  • 구름많음이천 24.6℃
  • 구름많음보은 25.8℃
  • 구름많음천안 25.1℃
  • 구름많음부여 24.4℃
  • 구름많음금산 26.3℃
  • 구름많음김해시 26.5℃
  • 흐림강진군 23.1℃
  • 흐림해남 24.3℃
  • 흐림고흥 22.3℃
  • 구름조금봉화 25.2℃
  • 구름많음문경 25.7℃
  • 구름많음구미 27.6℃
  • 구름조금경주시 28.2℃
  • 구름많음거창 25.9℃
  • 흐림거제 23.4℃
  • 흐림남해 24.5℃
기상청 제공

출판


성령의 열매
┃크리스토퍼 라이트 지음┃박세혁 옮김 ┃296쪽┃15000원┃CUP
교회에는 규칙을 지키는 것을 생명처럼 여기는 그리스도인들이 있다. 다른 한편으로 교회 안의 규칙이나 전통을 전적으로 거부하고, 기독교 신앙의 핵심은 제도화된 종교적 의무로부터 우리를 자유롭게 하는 것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다.


바울은 우리에게 참으로 그리스도인다운 삶의 방식을 보여줌으로써 이 두 관점에 답한다. 바로 성령의 인도하심에 따라 성령으로 행하라는 것이다. 목회자이며 성서학자인 저자는 사도 바울이 갈라디아서에서 성령의 열매에 포함시킨 아홉 덕목에 대해 성찰한다. 그는 이 덕목들이 먼저 구약을 통해 계시됐으며 예수께서 본을 보이고 가르치신 하나님의 성품에 근거를 두고 있음을 보여준다.


고난
┃폴 트랩 지음┃조계광 옮김┃288쪽┃16000원┃생명의말씀사
책은 고난이란 어려운 주제를 많은 사람이 공감할 수 있는 사례와 설명으로 친근하게 풀어냈다. 또한 저자는 목사로서 고난에 대한 바른 시각을 전하며, 자신의 경험을 토대로 한 깊은 묵상과 통찰을 솔직하게 드러낸다. 고난에 대한 오해나 하나님에 대한 원망, 혹은 고난을 만났을 때 잘못 대처하는 것 등을 바로잡아 주는 유익한 메시지가 담겨 있다.


저자는 모든 사람이 고난을 겪는다는 전제로, 고난당하는 사람들이 위축되거나 좌절하지 않도록 격려한다.
또한 고난의 배후에 있는 영적 싸움을 인지하고 그 싸움에서 승리하여 고난을 통해 하나님께서 부어주시는 은혜와 축복을 누릴 것을 구체적인 방법으로 권면한다.


나는 왜 믿는가
┃김영봉 지음┃332쪽┃14000원┃복있는사람
책은 구도자나 초신자 뿐만 아니라 기독교 진리를 보다 깊이 이해하기 원하는 모든 그리스도인을 위한 신앙 입문서다. ‘사귐의 기도’ ‘설교자의 일주일’ 등으로 오랫동안 많은 독자들의 사랑을 받아 온 저자의 믿음에 관한 고백을 시작으로, 구원이란 무엇이고, 왜 우리에게 구원이 필요하며, 지금 여기서 어떻게 구원의 삶을 살 것인지에 관해 깊이 있게 들여다본다. 믿지 않는 친구에게 소개할 만한 책을 찾고 있는 이들, 새신자 및 새가족, 소그룹 모임을 위한 교재를 찾고 있는 이들, 자신의 믿음을 돌아보고 다시 방향을 잡기를 원하는 이들에게 좋은 선물이 될 것이다.


기도는 거룩한 고민입니다
┃유진소 지음┃324쪽┃16000원┃두란노
기도할 때 우리는 자신의 뜻을 주장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마음을 살필 수 있다. 또한 피조물로서의 연약한 나를 발견하고, 창조주되시는 하나님의 권능을 전적으로 의지하며 나아갈 수 있다. 그만큼 기도란 기독교에 있어 신앙의 중심이 되는 축이라고 할 수 있다.


이 책은 전작인 ‘기도의 사람’에 이어 한 시대를 하나님의 사람으로 쓰임 받은 선지자들의 삶과 신앙을 통해 그들이 어떻게 기도하고, 어떻게 인생의 문제들을 풀어나갔는지 이야기하고 있다. 기도가 익숙지 않은 이들, 기도의 방법을 잘 모르는 이들, 기도의 중요성을 다시 일깨우고자 하는 이들에게 기도에 대한 거룩한 도전으로 다가갈 것이다.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총회 한기총 탈퇴 ‘준비’ 최근 한국교회 연합기구로 활동하고 있는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가 대표회장 직무정지, 한기총 사무실 임대료 체불 문제 등 혼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가 한기총 회원교단 탈퇴를 준비 중에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제109차 총회는 “제101차 총회 회기부터 한기총에 대한 우리의 입장은 한국교회 화합과 연합을 위해 참여를 보류하기 시작했으며 각 회기마다 한기총에 대한 입장을 명확하게 밝히며 한국교회 연합운동의 하나됨을 꾸준히 요구했다”면서 “하지만 그동안 한기총의 행보에 대해 교단 내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으며 최근 한기총 대표회장의 직무정지 가처분, 한기총 내부 문제로 인해 한국교회에 본이 되지 못하고 있는 부분에 안타까움을 금치 못한다”고 밝혔다. 이에 총회는 오는 6월 8일에 열리는 임원회를 통해 연합기관 활동의 건을 다뤄 이 문제를 매듭짓기로 했다. 침례교 총회는 지난 101차 총회부터 한기총에 대한 행정보류를 시작으로 제102차 총회때는 연합기구의 통합을 요청하며 참여를 보류하고 제103차 총회에서는 탈퇴를 결의하고 한기총에 통보한 적이 있다. 이후 한기총과 한교연의 통합을 위해 대원칙을 요구하기도 했으며 제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