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9 (목)

  • 구름조금속초 7.0℃
  • 맑음동두천 8.6℃
  • 구름조금파주 7.6℃
  • 구름많음대관령 1.7℃
  • -춘천 9.9℃
  • 구름조금북강릉 6.9℃
  • 구름조금강릉 8.4℃
  • 구름많음동해 8.1℃
  • 맑음서울 9.0℃
  • 구름조금인천 7.9℃
  • 구름많음수원 7.2℃
  • 구름조금영월 8.1℃
  • 구름많음대전 9.6℃
  • 구름조금대구 10.2℃
  • 맑음울산 10.0℃
  • 구름조금광주 9.3℃
  • 맑음부산 11.3℃
  • 구름많음고창 6.3℃
  • 맑음제주 11.6℃
  • 맑음성산 10.2℃
  • 맑음서귀포 13.3℃
  • 구름많음강화 8.5℃
  • 맑음양평 10.0℃
  • 구름조금이천 9.2℃
  • 구름많음보은 7.0℃
  • 구름많음천안 8.5℃
  • 구름많음부여 8.2℃
  • 구름많음금산 9.1℃
  • 맑음김해시 10.9℃
  • 구름조금강진군 8.5℃
  • 맑음해남 7.7℃
  • 구름조금고흥 9.6℃
  • 구름조금봉화 7.3℃
  • 구름조금문경 9.5℃
  • 구름많음구미 11.2℃
  • 맑음경주시 10.3℃
  • 구름많음거창 8.2℃
  • 맑음거제 11.0℃
  • 구름조금남해 12.8℃
기상청 제공

기고

아직도 그대는내 사랑

하늘붓 가는대로 -138

권혁봉 목사
한우리교회 원로

아직도 그대는 내 사랑
                                                                                       이은하 노래


아직도 그대는 내 사랑/ 수많은 세월이 흘러도/ 사랑은 영원한 것/아직도 그대는 내 사랑/
희미한 기억속에서도/ 그리움은 남는 것/나는 너를 사랑하네/ 아직도 너 하나 만을/
나는 너를 기다리네/ 아직도 잊지를 못하고/ 언제 언제까지/ 아직도 그대는 내 사랑/
수많은 세월이 흘러도/ 사랑은 영원한 것/ 나는 너를 사랑하네/ 아직도 너 하나 만을/
나는 너를 기다리네/ 아직도 잊지를 못하고/ 언제 언제까지/ 아직도 그대는 내 사랑/
수많은 세월이 흘러도/ 사랑은 영원한 것


옛 애인이자 첫 애인을 못 잊어 평생 홀로 사는 남녀누구라면 의당 위의 노랫말은 백번 읊어도 좋고 좋은 가사일 것이다. 그런데 위의 노랫말을 이제는 결혼을 해서 가정을 이루고 있는 남녀 그 누군가가 계속 읊조린다면 단연코 잘못된 행세일 것이다.


지금 자기 짝이 엄연히 있는데도 옛날의 이루지 못한 짝 생각을 지닌다면 지금의 짝은 어디로 가란 말인가?
“아직도 그대는 내 사랑”이 아니라 “이제는 그대는 내 사랑 아니다”라고 해야 할 것이다. 짝이 있는 그 누구든 남녀가 “아직도 너 하나만을, 나는 너를 기다리네”하면 못쓸 사람들이다.
이런 사람들은 부정(不淨)하고 음탕하고 절개를 버린 남녀이다.


나는 이런 대중가요의 노랫말을 보다가 우리 그리스도인의 대율법관(對律法觀)의 한 모습이 생각이 났다.
그리스도인 우리는 옛 남편 율법과 사별(死別)하고 새 남편 그리스도 곧 복음과 결혼을 했다. 다음 로마서 7장 1~4절의 말씀이 그것이다.


“형제들아 내가 법아는 자들에게 말하노니 너희는 그 법이 사람이 살 동안만 그를 주관하는 줄 알지 못하느냐 남편 있는 여인이 그 남편 생전에는 법으로 그에게 매인 바 되나 만일 그 남편이 죽으면 남편의 법에서 벗어나느니라 그러므로 만일 그 남편 생전에 다른 남자에게 가면 음녀라 그러나 만일 남편이 죽으면 그 법에서 자유롭게 되나니 다른 남자에게 갈지라도 음녀가 되지 아니하느니라 그러므로 내 형제들아 너희도 그리스도의 몸으로 말미암아 율법에 대하여 죽임을 당하였으니 이는 다른 이 곧 죽은 자 가운데서 살아나신 이에게 가서 우리가 하나님을 위하여 열매를 맺게 하려 함이라”


이제는 오직 복음 오직 예수 그리스만으로 족한 신앙인이 돼야한다. 예수 세상 오면서 율법을 완성 그리고 폐지하셨다. 다음 마5:17,18절을 보자 “내가 율법이나 선지자를 폐하러 온 줄로 생각하지 말라 폐하러 온 것이 아니요 완전하게 하려 함이라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천지가 없어지기 전에는 율법의 일점일획도 결코 없어지지 아니하고 다 이루리라” 그런데 이 구절 오해로 인하여 아직도 율법은 완성됐지만 폐지되지 않았다고 하는데예수께서 이 말씀 하신 시기를 알라!!!


이 구절은 예수 십자가상에서 피 흘리시기 전의 말씀이다. 피 안흘린 상태에서 율법의 한 획인들 취소할 수는 없는 것이었다. “율법에 대해서 죽임을 당하였다.” 그런즉 이제는 죽은자를 생각 말고 산자를 생각하자.
“아직도 율법은 내 사랑…나는 율법을 사랑하네, 나는 율법을 기다리네, 아직도 잊지를 못하고…언제 언제까지 아직도 율법은 내 사랑” 노랫말속의 “너” 자리에 율법을 넣어보았다.


그리스도와 결혼한 그리스도인들이 아직도 옛 남편 율법은 내 사랑 이라고 한다면 그리스도인이 아니다. 아니면? 은혜에 무관한자다 그러면? 구원이 없는 자다. 더 이상 할 말이 없다.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위기를 지혜로 극복하는 부활절 이 기쁨과 승리의 감격을 아직도 사망의 두려움에 매여 질병과 싸우고 있는 전 세계를 향해 함께 외칩시다. 예수님 부활하셨습니다! 죄와 사망의 권세를 이기고 부활하신 우리 주 예수님의 승리를 선포합니다. 예수님의 부활은 하나님의 사랑이 이겼음을 선포한 것이고, 예수님의 부활은 더 이상 죄가 우리를 주장하지 못하고 죽음이 우리를 이기지 못함을 선포한 것입니다. 예수님이 부활하셨기 때문에 우리는 어떤 상황 가운데서라도 승리를 노래할 수 있게 되었고, 예수님이 부활하셨기 때문에 우리가 절망할 이유는 사라졌습니다. 예수님께서 죽음을 이기셨기 때문에 우리는 두려워할 것이 없습니다. 예수님의 부활이 나의 부활입니다. 예수님의 승리가 우리의 승리입니다. 예수님의 생명이 내 생명입니다. 부활하신 예수님의 풍성한 생명이 우리 교단에 속한 모든 교회와 성도들 가운데 충만하기를 축원합니다. 사랑하고 존경하는 침례교 가족 여러분! 지난 몇 개월 동안 이 땅에 창궐했던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우리 모두는 인간의 무기력함과 육체의 생명이 얼마나 연약하고 무력한 것인지를 경험했습니다. 모두가 최선을 다하지만, 병을 치료하는 의료진도, 방역을 책임진 정부도 이 땅 그 어느 곳에도 안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