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4 (화)

  • 흐림속초 28.4℃
  • 흐림동두천 23.8℃
  • 구름많음파주 24.5℃
  • 흐림대관령 21.3℃
  • -춘천 23.2℃
  • 흐림북강릉 24.3℃
  • 흐림강릉 28.5℃
  • 흐림동해 27.9℃
  • 흐림서울 25.2℃
  • 흐림인천 25.2℃
  • 흐림수원 24.0℃
  • 흐림영월 22.3℃
  • 구름많음대전 25.7℃
  • 구름많음대구 27.7℃
  • 구름많음울산 27.2℃
  • 구름조금광주 26.4℃
  • 구름조금부산 25.9℃
  • 맑음고창 26.1℃
  • 맑음제주 27.4℃
  • 맑음성산 26.8℃
  • 구름조금서귀포 26.6℃
  • 구름많음강화 25.5℃
  • 흐림양평 22.6℃
  • 흐림이천 22.9℃
  • 구름많음보은 22.6℃
  • 흐림천안 22.5℃
  • 흐림부여 26.3℃
  • 구름조금금산 25.1℃
  • 구름조금김해시 26.6℃
  • 구름조금강진군 25.6℃
  • 맑음해남 24.2℃
  • 구름조금고흥 25.9℃
  • 흐림봉화 20.7℃
  • 구름많음문경 23.0℃
  • 구름많음구미 24.4℃
  • 구름많음경주시 26.1℃
  • 구름많음거창 23.3℃
  • 구름조금거제 26.2℃
  • 맑음남해 26.0℃
기상청 제공

하나님의 시

비전 묵상-49

한재욱 목사
강남비전교회

“엄마가 그냥 섬에 굴 따러 가면 산문이 되고, 엄마가 섬 그늘에 굴 따러 가면 시가 된다.”
이외수 저(著) ‘절대강자’(해냄, 31쪽) 중에 나오는 구절입니다.


“허리띠 매는 색시 마음같이”하면 설명문이 되고, 김영랑 시인이 표현한 것처럼 “허리띠 매는 시악시 마음실 같이”하면 시가 됩니다. 시인은 좋은 시를 위해 한 단어를 놓고 밤을 하얗게 태웁니다. 김훈은 ‘칼의 노래’를 저술하면서 “꽃은 피었다”와 “꽃이 피었다”를 놓고 몇 달을 고민했습니다.


한 작가가 있었습니다. 친구들이 소풍을 가자고 해도, 작품 때문에 갈 수가 없다고 해서 친구들만 다녀왔습니다. 작가는 일을 많이 해서 기분이 좋다고 했습니다. 친구들이 기대 속에 원고를 보았는데, 소풍 가기 전 본 것과 달라진 것이 없었습니다. 도대체 무슨 일을 했느냐고 묻자 작가는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종일토록 쉽표(,)를 쌍반점(;)으로 바꿨다가 오늘 다시 쉼표로 바꿨다네. 정말 열심히 일했네…”
‘보바리 부인’의 작가 귀스타브 플로베르(Gustave Flaubert)의 일화입니다. 위대한 작품은 쉼표 하나도 허투루 찍지 않는 치밀함과 정밀함 속에서 탄생한 것입니다.


하나님은 우리를 가리켜 하나님의 걸작품 시라고 했습니다.
“우리는 그가 만드신 바라.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선한 일을 위하여 지으심을 받은 자니” (엡2:10a).


이 구절에서 ‘만드신 바라’라고 번역된 헬라어 원문은 ‘포이에마’입니다. 포이에마에서 영어의 ‘poem’ 즉 ‘시’가 나왔습니다. 우리는 대충 던져진 존재가 아닙니다. 최고의 시인이신 하나님의 최고의 고심 끝에 이 땅에 보내진 포이에마, 걸작품 시입니다. 그렇기에 나만이 나타낼 수 있는 하나님의 영광이 있습니다.


꽃은 꽃이 됨으로써, 나무는 나무가 됨으로써, 그리고 나는 내가 됨으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립니다. 달팽이는 빨리 달리는 노루를 부러워하지 않고, 바다를 느긋하게 유영하는 해파리는 빠르게 하늘을 나는 종달새를 부러워하지 않습니다. 내게 주신 것에 감사하고 내게 주신 것에 집중할 때 하나님의 시다운 삶을 살게 됩니다.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총회, 지구촌교회 후원으로 영주·경북 지역 교회 지원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는 지구촌교회(최성은 목사)의 후원으로 경북 영주지역과 경북지역 침례교회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했다. 이번 후원은 지구촌교회의 국내 단기선교 사역의 일환으로 진행할 예정이었던 ‘블레싱 영주’가 코로나19로 현지 사역을 할 수 없게 되면서 영주지역 교회를 위해 물품, 격려영상, 손편지 등을 마련해 영주지역교회를 위로하고 격려의 차원으로 마련됐다. 또한 지구촌교회는 성도들의 마음을 모아 국내단기 선교 헌금으로 1억 2200만원을 총회에 전달했다. 이에 총회는 지난 7월 23일 영주기독교연합회를 방문해 7600만원의 후원금을 전달했으며 경북내륙지역 92개 침례교회에 총 4600만원을 지원했다. 윤재철 총회장은 “지구촌교회 성도들의 사랑이 담긴 선교후원에 진심으로 감사하며 오병이어의 기적처럼 지구촌교회의 사랑과 헌신으로 더 많은 교회들이 위로를 받고 힘을 얻을 것”이라고 밝혔다. 지구촌교회 최성은 목사는 “코로나19로 국내외 힘든 환경으로 위기에 처한 지역교회에 지구촌교회의 국내전도 사역이 한국사회와 교회에 귀한 본이 되기를 소망한다”면서 “계속해서 이러한 교회의 연합과 교단을 뛰어넘는 그리스도 안에서의 진정한 연합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