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5 (금)

  • 흐림속초 15.0℃
  • 흐림동두천 17.3℃
  • 흐림파주 17.2℃
  • 흐림대관령 11.3℃
  • -춘천 17.8℃
  • 흐림북강릉 15.2℃
  • 흐림강릉 16.0℃
  • 흐림동해 15.9℃
  • 흐림서울 19.8℃
  • 흐림인천 19.1℃
  • 흐림수원 19.4℃
  • 흐림영월 16.0℃
  • 대전 18.0℃
  • 대구 17.1℃
  • 흐림울산 18.1℃
  • 광주 17.3℃
  • 흐림부산 20.8℃
  • 흐림고창 16.4℃
  • 흐림제주 23.2℃
  • 구름많음성산 21.1℃
  • 흐림서귀포 22.6℃
  • 흐림강화 18.8℃
  • 흐림양평 18.3℃
  • 흐림이천 17.9℃
  • 흐림보은 16.5℃
  • 흐림천안 17.2℃
  • 흐림부여 17.6℃
  • 흐림금산 17.0℃
  • 흐림김해시 20.9℃
  • 흐림강진군 18.1℃
  • 흐림해남 16.9℃
  • 흐림고흥 19.7℃
  • 흐림봉화 14.5℃
  • 흐림문경 16.4℃
  • 흐림구미 17.5℃
  • 맑음경주시 17.2℃
  • 흐림거창 17.2℃
  • 흐림거제 21.5℃
  • 흐림남해 20.6℃
기상청 제공

목산마을

13월의 크리스마스 - 문진환

URL복사

    

저 높은 곳에서

세상 가장 낮은 모습으로

날 사랑하여

마구간 구유에 아기 예수로 오심을

 

믿음으로 구원이 이루어진다는

어려운 이야기 아니어도

거짓말 같은 사랑

꿈같은 사건들

믿을 수 없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역사가 아닙니다

전설이 아닙니다

 

당당하지 못하고

공황장애에 걸린 듯 주눅 들어

불안한 삶

세상 어느 누구도

눈여겨보지 않는 내게

 

내미는 손은 보이지 않고

도무지

헤어날 수 없는 어두운 틈새로

 

새벽 별같이

하늘이 엮어가는 거짓말 같은 이야기

믿을 수 없는 사랑의 기저

 

작은 빛 비춰오는 이 날이

내게는

또 하나의 계절

13월의 크리스마스입니다

 

시인은 목산문학회 회원이며 한맥문학으로 등단했다. 한국문인협회 회원으로 시집 바다로 가지 못한 어부등 다수가 있다.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