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1 (토)

  • 맑음속초 28.1℃
  • 맑음동두천 22.0℃
  • 맑음파주 19.8℃
  • 맑음대관령 20.2℃
  • -춘천 26.4℃
  • 맑음북강릉 27.2℃
  • 맑음강릉 28.4℃
  • 맑음동해 23.1℃
  • 맑음서울 23.0℃
  • 맑음인천 17.7℃
  • 맑음수원 20.5℃
  • 구름조금영월 23.9℃
  • 맑음대전 25.8℃
  • 맑음대구 28.0℃
  • 맑음울산 21.5℃
  • 맑음광주 24.8℃
  • 맑음부산 21.1℃
  • 맑음고창 22.2℃
  • 맑음제주 23.0℃
  • 맑음성산 23.8℃
  • 맑음서귀포 23.8℃
  • 맑음강화 16.5℃
  • 맑음양평 24.2℃
  • 맑음이천 24.0℃
  • 맑음보은 24.9℃
  • 맑음천안 23.8℃
  • 맑음부여 23.3℃
  • 맑음금산 23.4℃
  • 맑음김해시 23.8℃
  • 맑음강진군 25.2℃
  • 맑음해남 23.0℃
  • 맑음고흥 25.3℃
  • 맑음봉화 23.7℃
  • 맑음문경 24.7℃
  • 맑음구미 26.7℃
  • 맑음경주시 29.0℃
  • 맑음거창 25.8℃
  • 구름많음거제 22.6℃
  • 구름많음남해 24.6℃
기상청 제공

출판

하여, 그말씀 그대로

┃윤영철 지음┃256쪽┃15000원 ┃예영커뮤니케이션

URL복사
책은 저자가 성경의 장절을 따라 묵상 기도문을 남기고, 경건 훈련 중인 여러 성도들과 목회 현장에서 충성스럽게 사역하고 있는 목회자들, 그리고 해외 선교사들에게 SNS를 통해 나눴던 기도문을 모은 묵상 기도 문이다.

 

저자는 이러한 활동을 통해 그 기도문을 받은 이들로부터 여러 차례 회개와 회복과 결단의 동기를 얻고 있다는 연락을 받았다. 그리고 어떤 이들은 각자가 몸 담고 있는 커뮤니티와 공유하기를 희망하면서 이 묵상 기도문을 사용해도 되는지를 저자에게 문의해 오기도 하는 등 저자의 기도문이 여러 곳에서 회자됐다.

 

이에 저자는 그동안의 묵상 기도문들을 출간해 더욱 많은 그리스도인이 먼저는 ‘그리스도인이 된 자신을 위해서’ 나아가 ‘시대와 환경과 사람과 교회를 향한 하나님 아버지의 마음을 깨닫고 회복하는 데’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을 품고 ‘하여, 그말씀 그대 로(Hence, the Word as it is): 베드로전후서’를 출간했다.

 

저자는 “겉사람만의 변화가 아닌 속사람까지의 변화는 신앙생활을 위한 바른 안내와 훈련을 끊임없이 반복함으로 인해 얻게 되는 좋은 열매이다. 그래서 성경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때를 따라 반복적으로 들려지고 보여지는 수많은 추상명사를 성경의 구절구절들을 통해 바르게 알고 믿게 된 바대로, 정직하고 성실하게 살아내기를 반복해야 한다”고 권면했다.

 

많은 화제를 불러일으키며 현재 2쇄까지 찍은 이 책은 힘든 시절을 마주하며 인내하고 있는 그리스도인 들에게 힘과 위로가 될 것이다.

 

한편, 저자인 윤영철 목사는 한국 해양대학교에 이어 국제로타리(Rotary International) 친설사절장학 생(Ambassadorial Scholar)으로 미국 로드아일랜드 주립대학교(URI) 대학 원(MMA)에서 유학하던 중에 거부할수 없는 목회자로의 부르심으로 인해 학업을 중단하고 귀국했다.

 

이후 침례신학대학교 신학대학원(M.Div)을 졸업했다. 2005년 한아름공동체교회를 개척하기 전까지 전신자사역훈련원에서의 목회 훈련과 동시에 침례교 대학생선교회(BSU:부산) 대표간사로 청년 대학생들과 함께 하는 일상을 보냈고, 현재까지 한아름공동체교회 담임목사로 섬기고 있다. 가족으로는 아내 김선재와 홈스쿨링과정을 지나 청년들이 된 두 딸 예원과 하원이 있다.

범영수 차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6번째 라이즈업뱁티스트, 논산 한빛교회서 열려 우리 교단 총회(총회장 고명진 목사)는 지난 5월 6일 논산 한빛교회(강신정 목사)에서 6번째 라이즈업뱁티스트 연합기도회를 열었다. 총회 여성부장 양귀님 권사(전국여성선교연합회 회장)의 사회로 진행된 이번 기도회는 충남‧세종침례교연합회장 서성래 목사(새샘)가 대표기도를, 총회장 고명진 목사(수원중앙)가 환영사를 했다. 고명진 총회장은 청개구리 이야기를 예화로 들며 “평생 한 번도 어머니의 말을 듣지 않았던 청개구리가 마지막 유언 만큼은 들어드렸다. 예수님의 마지막 유언은 무엇인가? 온 땅 열방에 복음을 전하라는 것”이라며 “오늘 저녁에 이 자리에 나온 모든 이들이 예수님의 마지막 말씀을 가슴깊이 새겨 복음의 증인이 되는 삶을 누리시기를 바란다”고 권면했다. 고명진 총회장의 환영사가 끝난 후 다음세대 학생들의 특별찬양이 있었고, 포항중앙침례교회 김중식 목사가 단상에 올라 “빛과 어둠의 소리 없는 전쟁”(요 8:12)이란 주제로 말씀을 선포했다. 김 목사는 빛과 어둠의 전쟁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빛이 무엇인지, 어둠이 무엇인지 그 개념을 알 필요가 있다며 말씀을 시작했다. 그는 어둠을 악한 영들의 총칭이라고 정의하고 이러한 어둠을 물리치는 것이 바로 빛의 힘이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