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목)

  • 구름많음속초 17.1℃
  • 흐림동두천 16.0℃
  • 흐림파주 14.6℃
  • 구름많음대관령 11.1℃
  • -춘천 14.2℃
  • 북강릉 15.6℃
  • 구름많음강릉 16.6℃
  • 구름많음동해 16.3℃
  • 구름많음서울 16.9℃
  • 구름많음인천 17.8℃
  • 구름많음수원 17.7℃
  • 구름많음영월 13.3℃
  • 구름조금대전 16.1℃
  • 구름많음대구 16.6℃
  • 구름많음울산 18.9℃
  • 구름많음광주 18.0℃
  • 구름많음부산 18.5℃
  • 흐림고창 16.1℃
  • 흐림제주 21.1℃
  • 구름많음성산 21.6℃
  • 흐림서귀포 20.2℃
  • 구름많음강화 16.9℃
  • 구름많음양평 15.5℃
  • 구름많음이천 15.3℃
  • 구름많음보은 11.7℃
  • 구름많음천안 14.6℃
  • 구름많음부여 15.9℃
  • 구름조금금산 13.8℃
  • 구름많음김해시 18.4℃
  • 흐림강진군 16.5℃
  • 흐림해남 18.1℃
  • 흐림고흥 17.4℃
  • 구름많음봉화 11.2℃
  • 구름많음문경 12.4℃
  • 구름많음구미 16.4℃
  • 구름많음경주시 17.4℃
  • 구름많음거창 14.5℃
  • 구름많음거제 18.8℃
  • 흐림남해 18.2℃
기상청 제공

출판

전체기사 보기

서평 / 코로나19에도 멈추지 않는 우리의 예배

예배의 창문을 열라 ┃최성은 지음┃308쪽┃17000원┃두란노

예배 형식이 코로나19 바이러스의 격랑 속에서 출렁이고 있다. 그동안 당연하게 여겼던 모이는 예배가 사회에 부담을 주고 있다. 이때 우리는 어떻게 예배하고, 어떻게 기도하며, 우리의 신앙을 어떻게 회복해야 하는지 고민이 깊어진다. 저자인 지구촌교회 최성은 목사는 신앙생활 중에서 가장 중요 하고 기본이 되는 것이 예배라고 말한다. 이 책은 하나님이 원하시는 예배와 신앙의 본질이 무엇인지 알려주고, 그것을 회복하는 방법을 들려준다. 더 나아가 흩어지는 삶 속에서 참된 예배자의 삶이 무엇인지 구약과 신약을 관통해 들려준다. 코로나 사태가 일어나자 주변 사람들이 교회를 주목하고 있다. 교회에서 코로나 확진자가 나왔다 하면 일제히 보도하며 공공의 적으로 만들고 있다. 하지만 하나님은 코로나19 대유행을 통해 우리를 다시 그분 앞에 멈춰 서게 하신다. 그리고 우리의 신앙을 돌아보게 하신다. 페르시아의 총리였던 다니엘은 자신을 죽이려 했던 정적들의 모략을 알고도 집으로 돌아가 평소처럼 창문을 열고 예루살렘을 항해 기도했다. 저자는 다니엘이 어떤 위기가 닥칠지 뻔히 알면서도 신앙을 지켰던 것처럼 우리도 그래야 한다고 강조한다. 시대에 따라 예배 스타일이 다르더라도 그 중심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