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31 (목)

  • -속초 18.7℃
  • -동두천 18.8℃
  • -파주 17.5℃
  • -대관령 15.0℃
  • -춘천 18.5℃
  • 맑음북강릉 17.0℃
  • -강릉 19.6℃
  • -동해 16.8℃
  • 맑음서울 18.8℃
  • 박무인천 17.6℃
  • 박무수원 16.9℃
  • -영월 15.6℃
  • 구름조금대전 19.6℃
  • 구름많음대구 20.0℃
  • 구름많음울산 19.5℃
  • 구름많음광주 19.0℃
  • 구름많음부산 21.2℃
  • -고창 18.1℃
  • 흐림제주 19.7℃
  • -성산 20.2℃
  • -서귀포 20.2℃
  • -강화 19.1℃
  • -양평 16.4℃
  • -이천 16.5℃
  • -보은 19.3℃
  • -천안 18.6℃
  • -부여 19.9℃
  • -금산 17.5℃
  • -김해시 20.9℃
  • -강진군 18.8℃
  • -해남 18.1℃
  • -고흥 19.6℃
  • -봉화 17.8℃
  • -문경 19.5℃
  • -구미 19.9℃
  • -경주시 20.2℃
  • -거창 19.7℃
  • -거제 22.2℃
  • -남해 20.9℃
기상청 제공

교계

2020 프랭클린 그레이엄 페스티벌


한국교회 부흥의 전기를 마련했다고 평가받는 1973 빌리 그레이엄 전도집회가 다시 개최된다.
‘2020 프랭클린 그레이엄 페스티벌’ 준비위원회(준비위원장 이영훈 목사)는 지난 5월 28일 서울 여의도 CCMM빌딩에서 준비모임을 갖고 이영훈 목사(여의도순복음)를 준비위원장으로 선임했다.


이날 조찬모임에는 극동방송 김장환 이사장, 여의도순복음교회 조용기 원로목사, 광림교회 김선도 원로목사, 소망교회 곽선희 원로목사 등 1973년 빌리 그레이엄 전도집회에 참석했던 원로들이 배석했다. 취지를 설명한 김장환 목사는 “빌리 그레이엄 목사를 마지막으로 만났을 때 내게 다시 한국에서 전도집회를 열자고 했다.

그분의 머릿속에는 오직 이 생각 뿐”이었다며 “청년과 청소년이 모두 빠져나가고 있는 한국교회의 현실 속에서 이번 전도대회를 통해 다시금 부흥의 불길, 선교와 전도의 불길이 타올랐으면 좋겠다”고 기대했다.


준비위원장에 선임된 이영훈 목사는 “1973년 빌리 그레이엄 목사의 전도집회는 한국교회가 하나가 돼 치렀다”며 “2020 프랭클린 그레이엄 페스티벌도 한국교회가 하나가 되어 치를 수 있도록 잘 섬기겠다”고 밝혔다.
이어 열린 준비위원회 임원 모임에서는 집회 일정을 2020년 10월 9~11일로 확정하고, 장소확보에 만전을 기울이기로 했다. 또한 각 교단의 참여를 위해 교단장협의회를 통해 적극적인 참여를 요청할 예정이다.


범영수 차장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