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1 (목)

  • 흐림속초 20.1℃
  • 구름많음동두천 20.5℃
  • 구름많음파주 20.6℃
  • 구름많음대관령 18.0℃
  • -춘천 22.5℃
  • 북강릉 19.8℃
  • 흐림강릉 20.3℃
  • 흐림동해 19.6℃
  • 흐림서울 21.9℃
  • 인천 20.9℃
  • 수원 21.7℃
  • 구름많음영월 24.1℃
  • 대전 21.6℃
  • 흐림대구 24.1℃
  • 흐림울산 24.7℃
  • 흐림광주 23.0℃
  • 흐림부산 23.3℃
  • 흐림고창 21.7℃
  • 흐림제주 23.3℃
  • 흐림성산 24.4℃
  • 구름많음서귀포 26.0℃
  • 구름많음강화 20.9℃
  • 구름많음양평 24.3℃
  • 구름많음이천 23.7℃
  • 구름많음보은 21.7℃
  • 구름많음천안 22.4℃
  • 구름많음부여 21.2℃
  • 구름많음금산 20.7℃
  • 구름많음김해시 25.9℃
  • 흐림강진군 22.9℃
  • 흐림해남 23.0℃
  • 흐림고흥 23.1℃
  • 구름많음봉화 26.1℃
  • 구름많음문경 25.7℃
  • 구름많음구미 23.8℃
  • 구름많음경주시 25.3℃
  • 구름많음거창 24.1℃
  • 구름많음거제 23.7℃
  • 구름많음남해 25.2℃
기상청 제공

교계

CCC, 2019전국대학생여름수련회 성료


한국대학생선교회(박성민 대표, CCC)는 지난 6월 24~27일 강원도 평창 휘닉스파크에서 2019 CCC전국대학생여름수련회를 개최했다.


이번 대회는 LTC와 성경강해, 선택특강 등 교육 및 저녁집회, 비전박람회와 새친구반, 캠컴세미나 등 청년들에게 꿈과 비전을 도전하는 풍성한 프로그램으로 참가자들에게 그리스도와 함께하는 새로운 삶을 결단하는 기회를 제공했다. 수련회에 참가한 CCC 300여 개 대학 1만여 명의 청년들과 세계 13개국 129명의 해외 참가자, 75명의 유학생 참가자들은 그리스도 안에서 새로운 삶을 향한 뜨거운 결단의 시간을 보냈다.


첫날 저녁집회에서 말씀을 전한 박성민 목사는 “이 세상에 우연은 없다. 여러분이 이 자리에 있는 것도 하나님이 여러분을 택하셨기 때문이다. 바로 그분이 택하셨기 때문에 여러분 한 사람, 한 사람이 너무나 소중한 존재다. 이제 더 이상 세상과 비교하며 좌절하지 말고 하나님께 소망을 두고 사는 삶을 살자”라고 도전했다.


둘째 날 집회는 새친구들에게 그리스도를 영접하도록 초청하는 시간인 영접기도 시간이 진행됐으며 예배 후 Mnet ‘슈퍼스타K4 이후 대중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는 홍대광 씨가 특별 게스트로 나서 ‘잘됐으면 좋겠다’ ‘바람의 언덕’ ‘주의 이름 높이며’ 등 자신의 대표곡과 찬양을 부르며 새롭게 그리스도인이 된 지체들을 축하하고 순장과 순원의 사랑이 담긴 사연을 읽어주며 참가자들에게 특별한 시간을 선사했다.


셋째 날 집회에서는 외국인 유학생 참가자 40명이 각자의 언어와 한국어로 특송을 나눠 특별한 은혜를 선사했다. CCC관계자는 “갈수록 각박해지고 청년들에게 소망을 이야기하기 어려운 이 시대에 ‘CCC전국대학생여름수련회’를 통해 이 민족의 희망은 결국 다음 세대의 리더인 젊은 청년 대학생들임을 다시 한번 확인하며 그들에게 진정한 소망을 선사한 은혜의 제전이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범영수 차장



배너
배너
하늘비전교회 본보 헌신예배 드려 가나중앙지방회 하늘비전교회(오관석 원로목사, 오영택 목사)는 지난 6월 30일 주일 오후 응답받는 예배 시간에 본보 사장 신철모 목사와 직원들을 초청해 신문사 헌신예배로 드렸다. 이어 오영택 목사는 문서 선교사역의 힘을 보태고자 귀중한 헌금을 본사에 후원했다. 이날 본보 사장 신철모 목사는 “사명자의 생명”(막5:25~34)이란 제목으로 하늘비전 오관석 원로목사와의 소중한 관계를 강조한 신철모 목사는 “성도의 생명은 믿음을 의미하며 믿음이 없다면 그것은 죽음을 의미한다”면서 “믿음이 우리 안에 항상 내재되어 있도록 근신하여 깨어 기도하며 말씀을 사모하고 예배를 통해 주신 말씀을 나에게 주시는 영생의 말씀으로 믿고 지켜나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하나님이 우리를 지명하시고 부르신 뜻을 확실히 믿을 때, 우리를 이 세상 끝 날까지 책임져주신다는 사실을 기억하며 받은 소명으로 하나님께 헌신해야 할 것”이라며 “오늘 본문에 등장한 여인도 세상 모든 수단으로 병을 고치지 못했지만 결국 예수님을 만나 모든 것을 해결 받았기에 오늘 우리에게도 이런 주님이 함께 하심을 믿으며 살아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영택 목사(사진)는 “교단의 귀한 소식을 전하는 유일한 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