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8 (목)

  • 맑음속초 31.4℃
  • 구름많음동두천 27.0℃
  • 구름많음파주 28.2℃
  • 구름조금대관령 24.6℃
  • -춘천 24.9℃
  • 구름조금북강릉 29.2℃
  • 구름많음강릉 30.3℃
  • 구름많음동해 26.9℃
  • 박무서울 27.6℃
  • 박무인천 27.8℃
  • 박무수원 28.4℃
  • 구름많음영월 25.5℃
  • 구름많음대전 29.4℃
  • 구름많음대구 29.4℃
  • 구름많음울산 29.7℃
  • 구름많음광주 28.6℃
  • 구름많음부산 29.1℃
  • 구름많음고창 30.2℃
  • 맑음제주 32.1℃
  • 맑음성산 29.7℃
  • 구름조금서귀포 28.8℃
  • 구름많음강화 29.0℃
  • 구름많음양평 25.9℃
  • 구름많음이천 26.3℃
  • 구름많음보은 27.2℃
  • 구름조금천안 27.5℃
  • 구름많음부여 27.9℃
  • 구름많음금산 26.1℃
  • 구름많음김해시 29.0℃
  • 구름많음강진군 29.1℃
  • 구름많음해남 29.9℃
  • 맑음고흥 29.5℃
  • 구름조금봉화 26.9℃
  • 구름많음문경 27.7℃
  • 구름조금구미 28.4℃
  • 구름조금경주시 30.3℃
  • 구름많음거창 28.4℃
  • 구름많음거제 30.3℃
  • 구름조금남해 28.6℃
기상청 제공

총회

법원, 목사직 5년 정직 김모 목사 징계결의 무효 판결

법원이 지난 2018년 5월 14일에 개최된 제107차 임시총회에서 정직 5년의 징계를 받은 김모 목사에 대해 징계결의 무효를 선고했다.
서울남부지방법원 제12민사부는 김모 목사가 지난 6월 25일 총회를 상대로 징계결의 무효 확인 청구를 제기한 사건에 대해 제107차 정기총회 건은 각하하는 한편, 제107차 임시총회에서 김모 목사에게 한 목사 정직 5년 징계결의는 무효라고 판결했다.


법원은 2017년 진행된 107차 정기총회 당시 침신대 이사회 관련 재판에 있어 고등법원 판결에 불복하고 대법원에 상고하는 이사가 있다면 목사직을 면직토록 한 결의에 대해서 “원고(김모 목사)가 이 사건 정기총회 결의의 무효확인을 구하는 것이 원고의 법적 지위에 불안·위험을 제거하는 데 가장 유효·적절한 수단인 경우에 해당한다고 보기 어려우므로 이 사건 정기총회 결의의 무효를 구할 법률상 이익이 없다”며 107차 정기총회 결의에 대한 김모 목사의 청구를 부적법하다고 결정했다.


반면 이듬해 진행된 107차 임시총회에서 결의된 김모 목사의 징계에 대해선 “대법원 상고는 원고의 재판청구권의 행사로 보일 뿐 이 사건의 징계결의에 규정된 피고(총회)의 명예를 현저하게 훼손한 것이라거나 교단 산하기관이 중대한 결격사유가 없음에도 총회가 파송한 임원의 선임을 거부함으로써 교단의 내부질서를 문란케했다는 규약(규약 제25조 제3항, 제4항)을 위반한 것으로 볼 수 없는 점 등의 사정을 고려하면 107차 임시총회 징계결의는 중대하고 명백한 하자가 있다고 봄이 상당하다”고 김모 목사의 징계결의 무효 판결 이유를 밝혔다.


범영수 차장



배너
배너
국내선교회, 중부지역 교회 멘토링 세미나 국내선교회(회장 유지영 목사, KMB)는 지난 7월 25일 양무리교회(이정현 목사)에서 미남침례회 해외선교회 한국지부(IMB)와 함께 중부지역 멘토링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멘토링세미나는 지난해 국내선교회와 IMB가 공동으로 개최한 세미나에 참석한 교회 중 지속적으로 멘토를 받고 있는 교회를 대상으로 6개월 동안 비전 과제를 점검하고 함께 효과적인 사역을 공유하고자 권역별(수도권, 중부권, 남부권) 모임이다. 오전에는 국내선교회 유지영 회장이 이번 세미나의 취지와 목적에 대해 설명하고 국내선교회 이사인 이정현 목사(양무리)가 교회 개척과 현재까지의 사역을 소개했다. 오후에는 지천명교회(최덕호 목사)와 뿌리교회(김진혁 목사)의 교회 사역 영상을 시청하고 참석자들과 교회 사역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건구 목사(품앗이)는 “세미나의 과제와 컨설팅을 통해 큰 힘을 얻고 어린이 사역과 지역 전도를 통해 조금씩 열매를 맺어가고 있다”고 말했으며 윤태원 목사(한길)는 “대안학교를 통한 새 목회 환경과 복음전도 전략을 세워 진행하고 있다”고 기도를 요청하기도 했다. IMB 부대표 설훈 선교사는 “변화돼야 할 부분과 변화되지 말아야 할 부분을 잘 구분해야 하고 교회들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