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9 (화)

  • 구름조금속초 -4.4℃
  • 구름조금동두천 -8.4℃
  • 구름조금파주 -8.5℃
  • 구름조금대관령 -11.5℃
  • -춘천 -9.7℃
  • 맑음북강릉 -3.5℃
  • 구름조금강릉 -2.1℃
  • 구름조금동해 -2.2℃
  • 맑음서울 -6.2℃
  • 맑음인천 -6.9℃
  • 맑음수원 -5.3℃
  • 맑음영월 -7.1℃
  • 맑음대전 -3.8℃
  • 맑음대구 -2.1℃
  • 맑음울산 -1.3℃
  • 맑음광주 -1.4℃
  • 맑음부산 1.3℃
  • 맑음고창 -3.4℃
  • 맑음제주 4.2℃
  • 맑음성산 4.1℃
  • 구름조금서귀포 8.3℃
  • 구름조금강화 -7.3℃
  • 맑음양평 -8.0℃
  • 맑음이천 -7.2℃
  • 맑음보은 -5.3℃
  • 맑음천안 -6.2℃
  • 맑음부여 -4.7℃
  • 맑음금산 -4.2℃
  • 맑음김해시 -1.0℃
  • 맑음강진군 0.5℃
  • 맑음해남 -0.6℃
  • 맑음고흥 -0.2℃
  • 맑음봉화 -8.5℃
  • 맑음문경 -5.2℃
  • 맑음구미 -3.6℃
  • 맑음경주시 -1.9℃
  • 맑음거창 -3.6℃
  • 맑음거제 0.4℃
  • 구름조금남해 -0.7℃
기상청 제공

교계

밀알복지재단-코코도르 업무 협약 체결

URL복사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이 운영하는 기빙 플러스는 지난 15일 디퓨저 브랜드 코코도르와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사회공헌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코코도르는 기빙플러스에 매월자사 디퓨저 300개를 정기 기부하기로 했다. 기부된 물품은 밀알복지재단 기빙플러스를 통해 판매되며, 판매 수익금은 기빙플러스에서 일하는 장애인 근로자와 기빙플러스 매장이 위치한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된다.

 

코코도르는 이날 협약에 앞서 디퓨저 1300개를 기부하기도 했다.

밀알복지재단 김인종 기빙플러스본부장은 장애인이 직업을 통해 사회에 참여할 수 있도록 정기 기부를 약속해주신 코코도르에 감사하다양사는 앞으로 장애인 일자리 창출은 물론 코로나19로 더욱 힘겨워진 취약계층을 위해 다양한 사회적 가치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코코도르 류상희 팀장은 장애인들의 자립을 돕는 뜻깊은 일에 함께 할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앞으로 기빙플러스와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통해 장애인과 지역사회에 향기를 전하는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기빙플러스는 기업으로부터 기부받은 재고, 이월 상품을 판매한 수익으로 매장 내 장애인, 다문화 이주여성 등 취약계층을 고용하는 기업사회공헌(CSR) 전문 스토어다.

 

지난해 10월부터는 자상(자발적 상생 협력) 한상자캠페인을 진행해 물품 기부에 동참할 기업을 모집하고 있다. 참여를 원하는 기업은 기빙플러스 홈페이지(givingplus.co.kr)나 전화(070-8708-9649)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이송우 부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부활절까지 침례교단 10만 성도 헌혈운동 전개 총회(총회장 박문수 목사)는 지난 1월 14일 총회 13층 대예배실에서 신년하례회를 가졌다. 1부 신년하례회는 총회 제1부총회장 김인환 목사(함께하는)의 사회로 해외선교회 주민호 회장의 대표기도 총회 공보부장 김은태 목사(청양)가 성경봉독한 뒤, 박문수 총회장(디딤돌)가 “세 사람”(요삼1:1~4)이란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박문수 총회장은 설교를 통해, “오늘 본문에는 세 사람이 등장하는데 우리가 과연 누구를 본받고 이 시대를 살아야 할지를 기억해야 한다”면서 “2021년 코로나 팬데믹 시대 이를 극복할 수 있는 힘은 바로 복음에 있기에 침례교회 모두가 인정받고 사랑받고 칭찬받는 교회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이어 총회 총무 김일엽 목사가 광고한 뒤, (재)기독교한국침례회 유지재단 곽도희 이사장(남원주)의 축도로 1부 예배를 마쳤다. 2부 순서는 총회의 다음세대 비전선포와 각 기관의 비전 선포, 총회와 전국 침례교회가 함께하는 헌혈운동 발대식을 진행했다. 총회 전도부장 손석원 목사는 총회가 주관하는 다음세대 침례교회 비전에 대한 개요와 취지 목적에 대해 설명하고 이를 단기간 사역이 아닌 교단 차원의 중장기 계획을 진행할 뜻을 내비쳤다. 이어 유지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