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0 (월)

  • 맑음속초 27.8℃
  • 구름많음동두천 28.3℃
  • 구름많음파주 27.2℃
  • 맑음대관령 25.1℃
  • 맑음춘천 30.4℃
  • 맑음북강릉 28.5℃
  • 맑음강릉 31.5℃
  • 맑음동해 26.3℃
  • 흐림서울 28.0℃
  • 구름많음인천 26.2℃
  • 흐림수원 27.9℃
  • 맑음영월 30.2℃
  • 맑음대전 32.0℃
  • 구름조금대구 34.1℃
  • 구름많음울산 28.7℃
  • 구름많음광주 32.8℃
  • 구름많음부산 27.2℃
  • 구름조금고창 30.4℃
  • 흐림제주 26.4℃
  • 흐림성산 24.4℃
  • 흐림서귀포 23.6℃
  • 구름많음강화 25.0℃
  • 구름많음양평 28.0℃
  • 구름많음이천 29.1℃
  • 맑음보은 29.6℃
  • 구름많음천안 29.9℃
  • 구름많음부여 30.9℃
  • 맑음금산 30.6℃
  • 구름많음김해시 28.3℃
  • 구름많음강진군 30.2℃
  • 구름많음해남 27.9℃
  • 구름많음고흥 27.2℃
  • 구름조금봉화 30.4℃
  • 구름조금문경 31.4℃
  • 구름조금구미 33.2℃
  • 구름많음경주시 33.4℃
  • 구름많음거창 31.8℃
  • 구름많음거제 26.8℃
  • 구름많음남해 28.2℃
기상청 제공

총회

하나님 말씀 순종하며 복음 전하는 사명자

총회 첫 여성 목회자 성장대회 개최

URL복사

 

우리교단 총회(총회장 고명진 목사)는 지난 3월 21~22일 경기도 화성 라비돌리조트에서 “일어나라 함께 가자”란 주제로 120명의 여성목회자 등 160 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회 침례교 여성목회자 영적 성장대회를 가졌다.


이번 여성 목회자 성장대회는 교단에서 사역하고 있는 여성 목회자를 대상으로 육신적 위로와 영적인 회복을 위해 준비한 행사로 총회에서 모든 행사를 주관해서 진행했다.


개회예배는 총회 평신도부장 최인수 목사(공도중앙)의 사회로 중앙교회찬양단의 찬양, 총회 군경부장 전주영 목사(선화)의 기도, 총회 임원이 함께 특별찬양한 뒤, 고명진 총회장(수원중앙)이 “은혜를 입은 한 사람”(창 6:5~12)이란 제목으로 말씀을 선포했다.


고명진 총회장은 설교를 통해 “교단에서 여성 목사 안수를 허락한 지 9년 만에 여성 목회자를 위한 귀한 잔치를 마련함에 하나님께 먼저 영광 돌리며 침례교회의 미래를 향한 귀한 하나님의 뜻이 펼쳐지는 시간이 됐으면 한다”면서 “이 시대에 하나님께서 뜻하신 계획을 기억하며 영혼 구원을 위해 세상에 사랑을 전하는 침례교 목회자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동원 원로목사(지구촌)과 장경동 목사(중문), 배국순 목사(송탄중앙)가 영상으로 축사를 전하고 고명진 총회장의 축도로 개회예배를 마쳤다.


개회예배 후 CCM 찬양사역자로 활동하고 있는 유은성 교수(성결대학교)의 특별콘서트를 가지면 참석자들과 함께 찬양하며 은혜를 나눴다. 오후 강의는 이호선 교수(숭실사이버대 기독교상담복지학)가 “크리스천의 마음돌봄과 너돌봄”이란 주제로 이야기를 풀어갔다. 저녁 집회는 김형민 목사(빛의자녀)의 영성 집회를 진행했다.

 


한편 저녁 집회 전에 이욥 목사(대전은포)가 이번 여성 목회자 성장대회를 위해 1000만원의 후원금을 고명진 총회장에게 전달하고 인사했다.


둘째날은 총회 총무 김일엽 목사가 교단 현황과 행정에 대해 소개하고 요나3일 영성훈련원 원장 이에스더 목사와 고명진 총회장이 각각 강사로 나서 은혜의 말씀을 전했다.


또한 주최측은 행사 시간 마다 경품 추첨을 통해 대형 텔레비전과 세탁기, 노트북 등 푸짐한 경품을 전달하며 행사 참여를 높였다.


이번 행사를 진행한 총회 평신도 부장 최인수 목사(공도중앙)는 “우리 교단에서 처음으로 여성 목회자 성장대회를 개최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 후원과 기도도 동역한 교회들과 동역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참석자들 모두가 기쁨과 감사함으로 또한 다시 사역을 위한 재충전의 시간이 됐음을 고백했다.

화성=이송우 부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동해안 산불 피해 지역 견본주택 개관 올해 초 동해안 산불 피해로 집을 잃은 이재민들을 위한 사랑의집짓기 운동이 견본주택을 개관하며 첫 선을 보였다.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은 지난 6월 9일 영동침례교회(박노익 목사) 주차장에서 12평 규모의 견본주택 개관식을 갖고 입주민을 신청받을 예정이다. 이번 12평 견본주택은 모듈 주택으로 아이엠건설(대표 정승범)이 시공하며 거실과 주방, 안방과 욕실로 구성됐으며 영구주택으로 방염과 내진설계 등의 건축허가를 충족한 주택이다. 입주자는 산불피해 가구 중 우선 건축허가를 받을 수 있는 부지 소유자로 기초생활보호 대상자, 장애인 가구를 우선 선정하며, 지역교회 목회자 추천 가구와 일반 가구 순으로 입주자를 받을 예정이다. 우리교단도 위기관리위원회를 통해 1억원의 모듈주택 건축비(2채 규모)를 한교총에 지원했으며 추가 지원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한교총 대표회장 류영모 목사는 “산불피해 지역을 돌아보면서 한국교회가 행동으로 섬겨야 할 곳이라는 생각으로 주택 건축사업을 진행하게 됐다”면서 “1차분으로 35가구를 건축해 기증하며 2차 추가분까지 전체 70여채를 담당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날 개관식에 참석한 우리교단 총회(총회장 고명진 목사) 총무 김일엽 목사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