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블레싱 제주’를 통해

현지분들 이야기
제주시 화북동 김학구 어르신
다른 종교들도 있는데, 교회에서 이런 봉사가 큰 힘이 되고 있고 위로를 받고 있습니다.

 

서귀포 동홍동 70대 어르신
젊은 사람이 내게 성경 이야기를 들려주어 고맙습니다.

 

현지 교회 성도들 이야기
서귀포 혁신교회 고미옥 집사
불신자가 많은 척박하고 전도하기 힘든 곳인데 좋은 기회에 불신자들이 교회로 초대되어 감사합니다. 정성을 다해 봉사하는 마음에 도전받았습니다.

 

서귀포제일교회 오봉선 어르신
제주도에 믿는 사람이 별로 없어서 어떤 교회도 이렇게 일하지 못하는데, 하나님 믿는 사람들이 이렇게 섬겨주셔서 감사합니다.

 

현지 교회 목회자(사모) 이야기
제주성은교회 박은영 목사
하나님께서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고, 지역사회와 교회 분들이 다시 한번 교회로 나오고자 하는 마음들을 갖게 되어 감사하고 있습니다. 제주 특성상 한번 말해서 믿기는 어렵고 한 사람이 받아들이려면 여러분의 노력이 필요한데 지구촌교회 사역을 통해 마음을 열고 처음 교회 나와보시는 분들이 계셔서 관계를 맺고 마음을 열 수 있는 기회가 되어 감사합니다.

 

서귀포서은교회 신정화 사모
코로나로 전도가 어려운데 지구촌교회 통해 많은 성도들이 오셔서 섬겨주시고 기도해주셔서 감사드리며 기도의 힘이 너무나 컸음을 느낍니다. 좋은 날씨 달라고도 기도 많이 했고 노력해주시는 성도들에게 너무나 감사드립니다.

 

열린문성결교회 고은희 전도사
더운 날씨에 땀흘리며 전도하는 지구촌교회 성도들의 모습에 감동받았습니다. 하나님이 예비하신 영혼들이 교회로 오시는 모습들에 큰 감동이 있습니다. 오랫동안 불교신앙을 가지셨던 분이 이번 블레싱 제주를 기회로 교회에 나오시는 것을 보며 하나님이 일하심을 보았습니다.

 

제주온누리교회 고민아 사모
오랫동안 기도해왔는데, 지구촌 성도들이 기도하고 제주를 밟는 것만으로도 복음이 전해질 기회가 열렸다고 믿습니다.

 

한라교회 이철우 목사
지구촌교회 성도들의 수고로 장애인 친구들 얼굴에 기쁨이 넘치게 되어 감사합니다.

 

지구촌교회 성도들 이야기
이자희 목자
코로나 한계가 있었는데 직접 전하고 손잡아드리고 섬길 수 있어서 감사한 시간입니다. 처음에는 제주도 도민에게 접근이 힘들거라 생각했는데 섬기는 것을 기쁘게 받아주셔서 감사합니다.

 

박성희 권사
코로나 이후 많은 분들이 오셔서 열매가 있었으며 성령께서 우리가 예상 못한 일들을 이루신다는 것에 감사합니다. 더 많이 기도하며 왔는데 하나님께서 친히 일하심을 보았습니다. 

 

최명훈 형제
관광지로 놀러오던 해변이 플로깅을 하며 돌아보니 참 쓰레기가 많이 있었습니다. 그저 관광으로 더럽히고 갔던 곳에 쓰레기를 주우며 다시 제주땅을 바라보게 되고 기도하게 되는 시간이었습니다. 

 

오은지 자매
국내전도 처음인데, 어머니 목장에 함께 오게 되어 가족이 함께 섬겨 감사하고, 영적 전쟁의 위압감이 있어 염려가 많았는데 하나님이 하시는 일이 크심을 알고 보람을 얻게 됐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총회

더보기
함께하는교회 112차 총회사업 5천만원 후원
112차 김인환 총회장(사진 왼쪽 세 번째)이 담임으로 섬기고 있는 함께하는교회가 112차 총회가 전개하는 사업의 성공적인 진행을 위해 5000만원을 후원했다. 함께하는교회 김시규, 이강규, 이만우 장로는 지난 1월 12일 직접 총회를 방문해 김인환 총회장과 환담을 나눈 뒤, 후원금을 전달했다. 김인환 총회장은 “그동안 교회 건축과 여러 후원으로 적잖은 부담이 있었고 2년 넘게 총회 의장단으로 섬기면서 항상 함께하는교회에 미안한 마음을 가지고 있었기에 이번 후원의 의미가 크게 다가온다. 함께하면 진정으로 강한 힘을 낼 수 있는 본을 보여주심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며 “성도들이 매일 우리교단을 위해 기도하며 총회 발전을 위해 중보하고 있음을 알기에 112차 총회 사역에 귀중한 마중물로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함께하는교회를 대표해 이만우 장로는 “담임목사님이 총회를 대표하고 계심을 진심으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며 1년 동안 귀한 섬김과 나눔의 사역이 성공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정성을 모았다”며 “앞으로 총회가 침례교회의 부흥과 성장에 귀한 역할을 감당할 수 있도록 교회 공동체가 관심을 가지고 기도하겠다”고 전했다. 112차 총회는 오는 4월 제주도에서 진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