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남연 신년감사예배·임역원 회의

 

우리교단 전국남선교연합회(회장 강명철 장로, 전남연)는 지난 1월 14일 서울동일교회(정헌철 목사)에서 2023년 신념감사예배 및 24-2차 임역원회의를 열었다.


1부 감사예배는 총회 2부총회장이자 전남연 회장인 강명철 장로(산양)가 사회를 맡았다. 직전회장 박용수 장로(강남중앙침례)의 기도 후 전 서울연합회장 오기수 장로(성천)가 출애굽기 17장 8~16절을 낭독했고 뱁티스트 찬양단이 특송을 했다. 이어 우리교단 총회장 김인환 목사(함께하는)가 “여호와 닛시”란 주제로 말씀을 전했다. 김 총회장은 “여호와 닛시는 하나님의 도우심을 뜻한다. 2023년도 우리 전남연 안에 여호와께서 도우셔서 승리하는 역사가 일어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말씀이 끝난 후 정헌철 목사(동일)의 환영사와 총회 총무 김일엽 목사의 축사, 총회 평신도부장 한덕진 목사(사랑하는)의 격려사가 있었고, 서울연합회장 이종성 장로(서울)가 나라와 민족을 위해, 박종옥 장로(경북영강)가 한국교회의 연합과 일치를 위해, 2부회장 김인봉 장로(서머나)가 오는 6월에 열릴 예정인 전남연 총회와 영적성장대회를 위해 기도했다.


계속해서 헌금 이후 총무 안성만 장로(강남중앙)가 전남연 관련 광고를, 정진호 집사(동일)가 동일교회 관련 광고를 했으며 정헌철 목사의 축도로 예배를 마쳤다.


이어진 임역원회의는 회장 강명철 장로의 사회로 진행했다. 동일교회 총남선교회장 한길용 장로가 개회기도를 한 후 회원점명, 개회선언, 전회의록 낭독, 총무보고, 회계보고, 안건토의 순으로 회의를 진행했다. 전남연 증경회장들과 연합회 대표들이 앞으로 나와 신년인사를 한 후 안건토의로 넘어갔다. 이번에 다룬 안건은 영적성장대회 개최의 건과, 회원 증모 및 재정 확충의 건이었다. 모든 토의가 끝난 후 전 회장 윤인한 장로(죽전지구촌)의 폐회기도로 행사를 마무리했다.  

범영수 부장



배너
배너

총회

더보기
함께하는교회 112차 총회사업 5천만원 후원
112차 김인환 총회장(사진 왼쪽 세 번째)이 담임으로 섬기고 있는 함께하는교회가 112차 총회가 전개하는 사업의 성공적인 진행을 위해 5000만원을 후원했다. 함께하는교회 김시규, 이강규, 이만우 장로는 지난 1월 12일 직접 총회를 방문해 김인환 총회장과 환담을 나눈 뒤, 후원금을 전달했다. 김인환 총회장은 “그동안 교회 건축과 여러 후원으로 적잖은 부담이 있었고 2년 넘게 총회 의장단으로 섬기면서 항상 함께하는교회에 미안한 마음을 가지고 있었기에 이번 후원의 의미가 크게 다가온다. 함께하면 진정으로 강한 힘을 낼 수 있는 본을 보여주심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며 “성도들이 매일 우리교단을 위해 기도하며 총회 발전을 위해 중보하고 있음을 알기에 112차 총회 사역에 귀중한 마중물로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함께하는교회를 대표해 이만우 장로는 “담임목사님이 총회를 대표하고 계심을 진심으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며 1년 동안 귀한 섬김과 나눔의 사역이 성공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정성을 모았다”며 “앞으로 총회가 침례교회의 부흥과 성장에 귀한 역할을 감당할 수 있도록 교회 공동체가 관심을 가지고 기도하겠다”고 전했다. 112차 총회는 오는 4월 제주도에서 진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