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남연 서울연합회 26주년 감사예배

 

우리교단 전국남선교연합회(회장 강명철 장로) 서울연합회(회장 박성신 장로)는 지난 4월 14일 거룩한샘성천교회(강석원 목사)에서 서울연합회 26주년 감사예배 및 13차 행정총회를 진행했다. 1부 감사예배, 2부 행정총회 및 3부 감사 찬양제로 진행한 이날 행사는 서울연합회 소속 남선교회 회원과 전남연 회장 강명철 장로, 강석원 목사(거룩한샘성천), 김성봉 목사(서울) 등이 함께 했다.


1부 예배는 서울연합회 회장 박성신 장로(강북중앙)의 사회로 서울연합회 직전회장 이종성 장로(서울)의 기도, 서울연합회 서기 박명준 집사(강북중앙)의 성경봉독, 전남연 뱁티스트 찬양단이 특송하고 강석원 목사가 “찬양의 능력”(대하 20:21~22)이란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이어 강명철 회장(산양)의 격려사, 서울연합회 회계 강이연 집사(강북중앙)가 봉헌기도하고 서울연합회 총무 김성재 장로(서울)와 오기수 장로(거룩한샘성천)가 광고한 뒤, 김성봉 목사(서울)의 축도로 1부 예배를 마쳤다.
2부 행정총회는 서울연합회 수석부회장에 연합회 부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는 백성민 장로(뚝섬)를 선출했으며 코로나 팬데믹으로 중단됐던 서울연합회 체육대회를 다시 재개하기로 하고 오는 10월 12일 경기도 고양시 공릉천문화체육공원에서 선교친선 한마음 축제를 진행키로 했다.


3부 감사찬양제는 수석부회장 백성민 장로(뚝섬)의 사회로 김원배 장로(사랑동산)의 기도로 시작했다. 찬양제는 서울교회를 시작으로 뚝섬교회, 성광교회, 뱁티스트 찬양단, 동일교회, 강북중앙교회, 거룩한샘성천교회 찬양팀이 나서 준비한 찬양으로 하나님께 영광돌렸다.


서울연합회 박성신 회장은 “코로나 팬데믹으로 모든 것이 멈췄지만 이제 다시 새롭게 시작하는 마음으로 감사찬양제를 준비했으며 오는 10월 한마음 축제도 협력과 연합의 의미를 담아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이송우 국장



배너

총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