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총회 지구촌교회와 함께 ‘MET 2024 블레싱 뱁티스트’ 전개

73개 침례교회를 대상으로 국내전도사역 진행

 

113차 총회(총회장 직무대행·1부총회장 직무대행 총무 김일엽 목사)는 교회 창립 30주년을 맞이한 지구촌교회(최성은 목사)와 함께 ‘MET 2024 블레싱 뱁티스트’를 전개한다.

 

지구촌교회는 교회 개척 초기부터 지역교회와 함께 복음을 전하는 여름 국내 단기선교인 MET(Mission Explosion Team) 사역은 지난 2008년부터 인구 10~20만 명의 특정 지역을 선정해 ‘MET 블레싱’을 진행했으며 울진을 비롯해, 태백, 진도, 포천, 음성, 문경, 여주, 정읍, 속초, 영주, 제주, 전주 등에서 귀한 결실을 맺었다.  특히 2015년부터 격년제로 지역 침례교회를 중심으로 섬기는 ‘블레싱 뱁티스트’를 추진하며 특별히 총회와 함께 3가지 중점 사역을 전개하며 총회와 교회가 협력의 장을 마련할 예정이다.

 

첫 번째, 침례교 총회와 함께하는 MET 2024 ‘블레싱 뱁티스트’는 총회의 추천교회와 지구촌교회가 후원하고 있는 200개의 협력지원교회를 대상으로 신청받아 전국 73개 침례교회에 4000여 명의 지구촌교회 성도들을 7월 중 파송해 노방·축호전도, 마을잔치, 이·미용 봉사, 장수 사진, 마을 잔치, 의료 사역, 마사지 사역, 여름 성경학교, 중보기도 등 지역 복음화를 위한 전도사역을 진행한다.

 

이번 국내 전도 사역팀은 5개월 전부터 사전에 사역지를 방문하고 지역교회와 소통해오면서 기도로 준비해왔다.

 

지난 2023년 전라북도 전주를 비롯한 인근 11개 시군을 대상으로 진행한 ‘블레싱 전주’는 68개 교회에 3500여 명이 사역했으며 2만여 명이상의 전도대상자를 접촉하고 2000여 명이 결신하는 열매를 맺었다.

 

 

두 번째로, 오는 6월 20~21일 1박 2일간 지구촌교회 분당채플에서 ‘일상전도 목회자 세미나’를 진행한다. 일상전도훈련은 지구촌교회에서 개발해 누구나 일상에서 간단하고 쉽게 복음을 전할 수 있도록 용기를 주는 전도의 도구인 일상전도 훈련이다.

 

 

특별히 지난 2022년 코로나 팬데믹 초기에 300여 교단 소속 목회자에게 제공해 전도의 동기부여와 도전의 시간을 부여하고 성도들이 전도 물품을 후원하며 섬겼다. 이번 세미나는 무료로 진행하며 참여하는 교회는 지구촌교회 성도들이 후원한 전도물품을 지원받을 예정이다.

 

세 번째로, ‘MET 2024 블레싱 뱁티스트’를 마친 교회들을 대상으로 목회자 가정을 격려하고자 오는 8월 19~21일 2박 3일간 경기도 가평 필그림 하우스에서 위로 모임을 가진다.

 

목회자 부부에게는 부부 사랑을 확인하고 회복하는 ‘부부 사랑의 순례’와 목회자 자녀들을 위한 ‘비발디 오션월드’ 방문을 진행하며 목회 가정에 대한 격려와 회복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또한 존 번연의 ‘천로역정’을 테마로 조성된 ‘순례의 길’ 프로그램도 함께 한다.

 

지구촌교회 최성은 목사는 코로나 팬데믹 시기, ‘포스트 코로나 3.8 전략’을 공유하며 지역교회와의 연대와 협력을 강조해왔으며 “이번 교회 창립 30주년을 맞아 목회의 위기와 기회가 공존하고 있는 교단 교회에 MET 섬김 사역으로 예수님 사랑, 예수님 자랑의 사역이 널리 전해졌으면 한다. 무엇보다 이웃을 섬기며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온전한 연합을 이루는 새로운 부흥의 바람을 일으키기를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총무 김일엽 목사도 “코로나 팬데믹 시기, 지구촌교회가 앞장서 교단의 교회와 목회자 들을 격려하고 위로해준 사역을 잊지 않고 있으며 이번 ‘MET 2024 블레싱 뱁티스트’를 통해 다시 한 번 침례교회가 힘을 얻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길이 열리리라 확신한다”고 전했다.

이송우 국장



총회

더보기
장경동·이욥 목사 114차 의장단 선거 총회장 예비후보 등록
우리교단 114차 총회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차성회 목사, 선관위)는 지난 7월 9일 여의도총회빌딩 13층 회의실에서 114차 총회 의장단 선거 예비등록을 진행했다. 이날 예비등록은 장경동 목사(중문)와 이욥 목사(대전은포)가 총회장 예비후보에, 총회장 직무대행·1부총회장 직무대행 총무 김일엽 목사가 총무 예비후보에 입후보했다. 후보자들은 예비등록 서류를 선관위에 제출한 후 선관위로부터 선거 관련 교육을 받았다. 선관위는 김일엽 총무의 경우 총무 선거를 위해 현직을 사퇴할 경우 발생할 행정 공백에 문제는 ‘선출직은 예외로 한다’는 16조 규정에 따라 사퇴할 필요가 없다고 안내했다. 총회 현장에서 제공되는 간식의 경우 원칙은 커피 한 잔도 금지로 결정했으나 향후 조금 더 바람직한 방향을 모색하기로 했다. 투표 방식은 전자 투표의 경우 어려워하는 사람들도 있고 신뢰성에 대한 우려가 많아 수기로 진행한다. 선관위원장 차성회 목사(샘밭)는 “깨끗하고 공정한 선거를 치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 부디 이번 선거를 통해 교단이 다시 새롭게 세워지는 부흥의 기틀을 마련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향후 선거 일정은 7월 27일 입후보 등록공고가 실행되며 정기총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