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목)

  • 흐림속초 12.5℃
  • 흐림동두천 15.6℃
  • 흐림파주 15.6℃
  • 흐림대관령 9.1℃
  • 흐림춘천 15.5℃
  • 북강릉 13.0℃
  • 흐림강릉 14.2℃
  • 흐림동해 13.8℃
  • 서울 17.1℃
  • 흐림인천 17.1℃
  • 흐림수원 17.6℃
  • 구름많음영월 15.5℃
  • 흐림대전 17.8℃
  • 대구 19.9℃
  • 흐림울산 17.3℃
  • 흐림광주 17.5℃
  • 흐림부산 18.6℃
  • 흐림고창 16.1℃
  • 흐림제주 19.0℃
  • 흐림성산 16.9℃
  • 서귀포 18.8℃
  • 흐림강화 15.6℃
  • 흐림양평 16.8℃
  • 흐림이천 16.3℃
  • 흐림보은 16.5℃
  • 흐림천안 17.2℃
  • 흐림부여 17.4℃
  • 흐림금산 16.6℃
  • 흐림김해시 19.0℃
  • 흐림강진군 18.1℃
  • 흐림해남 17.2℃
  • 흐림고흥 17.1℃
  • 흐림봉화 14.6℃
  • 흐림문경 16.4℃
  • 흐림구미 18.8℃
  • 흐림경주시 17.8℃
  • 흐림거창 17.9℃
  • 흐림거제 17.8℃
  • 흐림남해 17.9℃
기상청 제공

신구약

전체기사 보기

20세기 오순절 성령운동의 배경

오순절 성령운동의 이해-3

물론 지금도 토레이의 번역된 저서들은 한국교회 내에서 중생과 성령침례 사이를 구분하는 개혁파 성령운동에 가장 큰 영향력을 끼치고 있다. 그는 무디와 동역하면서, 그리고 무디신학교의 교장으로서 수많은 교계지도자들과 선교사들에게 명확한 체험으로써의 성령침례를 강조했다. 19세기 개혁파 성령운동의 여러 경향 중에서 그의 성령침례론의 핵심은 “봉사의 능력”이었다. 토레이는 성령으로 인해 거듭나는 일과 성령으로 침례 받는 일은 전혀 다르다고 봤다. 우리 마음속에 내재하시는 성령을 지니는 것과 성령께 완전히 붙들려 우리가 그분의 소유가 되는 것과는 아주 큰 차이가 있다는 것이다. 그래서 거듭남에 있어서는 성령의 능력에 의해 생명이 부여되어 구원받게 되는 것이지만, 성령침례는 능력을 받아 하나님의 일을 하기에 적합한 사람이 되는 것이라고 했다. 토레이는 하나님의 자녀가 하나님을 위해 복음전도 등 어떤 봉사를 하고자 할 때는 하나님으로부터 능력을 받아야 할 필요성을 느끼게 마련이라고 하면서, 그러므로 누구든지 성령침례를 받으면 다 권능을 얻게 되는데, 그 권능은 곧 하나님에게 부르심을 얻은 일을 감당하기 위한 권능이라고 했다. 토레이의 성령침례론은 기사와 이적 중심은 아니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회복을 넘어 부흥으로” 교단 112차 정기총회 개최 우리교단은 지난 9월 19~20일 경주 화백컨벤션센터에서 112차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회복을 넘어 부흥으로’란 주제로 열린 이번 정기총회는 1095명의 대의원이 등록하며 뜨거운 관심과 기대가 함께했다. 개회예배는 1부총회장 김인환 목사(함께하는)의 사회로 김요셉 목사(관사도)의 기도, 김광옥 목사(석포)가 성경봉독하고 경주시초교파장로합창단이 특별찬양을 한 뒤, 직전총회장 박문수 목사(디딤돌)가 “비전의 사람이 됩시다”(창 50:19~21)란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박문수 목사는 설교를 통해, “성경에는 믿는 사람과 믿지 않는 사람, 야망의 사람과 비전의 사람의 모습을 보여주시며 그에 대한 과정과 결과를 담고 있다”면서 “우리 목회자는 비전의 사람으로 희생할 줄 알고 섬기며 오늘 본문의 요셉의 삶처럼 모든 것을 하나님의 은혜로 바꾸는 역사가 우리 안에 일어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이어 71대 교단 총회장을 역임한 유영식 목사(동대구)의 축도로 개회예배를 마치고 환영 및 축하의 시간을 가졌다. 총회 총무 김일엽 목사의 사회로 우리교단 고명진 총회장(수원중앙)이 대의원들에게 환영사를 전했다. 고 총회장은 환영사를 통해, “하나님의 인도하심으로 코로나 팬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