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21 (월)

  • -속초 8.9℃
  • -동두천 8.6℃
  • -파주 11.6℃
  • -대관령 2.1℃
  • -춘천 9.2℃
  • 구름많음북강릉 9.8℃
  • -강릉 9.7℃
  • -동해 8.9℃
  • 맑음서울 13.0℃
  • 맑음인천 15.2℃
  • 맑음수원 11.5℃
  • -영월 7.6℃
  • 맑음대전 12.5℃
  • 흐림대구 13.8℃
  • 구름많음울산 13.7℃
  • 맑음광주 12.6℃
  • 구름많음부산 13.6℃
  • -고창 11.6℃
  • 제주 15.9℃
  • -성산 16.0℃
  • -서귀포 16.0℃
  • -강화 13.7℃
  • -양평 10.4℃
  • -이천 7.7℃
  • -보은 9.7℃
  • -천안 12.6℃
  • -부여 13.0℃
  • -금산 11.8℃
  • -김해시 13.5℃
  • -강진군 11.7℃
  • -해남 12.9℃
  • -고흥 13.6℃
  • -봉화 4.5℃
  • -문경 8.0℃
  • -구미 12.4℃
  • -경주시 13.7℃
  • -거창 12.9℃
  • -거제 14.6℃
  • -남해 14.3℃
기상청 제공

신구약

전체기사 보기

복음서의 문학적 특성을 고려한 설교실제 - 3

문상기 교수 (침신대 신학과(설교학)

마치 선한 사마리아인의 비유에서, 예수께서 율법교사에게, “율법에 무엇이라 기록되었으며 네가 어떻게 읽느냐?”(눅 10:26) 라고 물었던 것처럼, 설교자는 비유 안에서 하나님의 진정한 말씀의 뜻이 무엇인지를 물어야 한다. 비유를 설교하는 설교자에게 하나의 비유가 그 콘텍스트 안에서 무엇을 말하기 위해 기록됐는지 그리고 예수님은 이 말씀을 통해서 현대 청중에게 무엇을 말씀하시기를 원하는지를 진지하게 찾아 나가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비유를 해석하기 위한 세 번째 관점은 비유 현장의 감동을 재현하는 것이다. 설교자는 예수님의 비유를 들었던 청중에게 어떤 감동이 있었는지, 당시 현장에는 어떤 정황이 연출됐을까를 유추해 볼 필요가 있다. 즉 당시 청중을 연상하며 감정이입을 시도하는 것이다. ‘잃었다가 다시 찾은 아들 비유,’ ‘포도원농장 일꾼의 비유,’ 또한 ‘선한 사마리아인 비유’ 등과 같이 대부분의 예수님의 비유는 반전 포인트를 담고 있기 때문에 원 청중의 감정적인 반응과 당시 그들에게 다가왔던 도전적인 교훈을 파악하는 것은 설교자에게 중요한 과제가 된다. 물론 이것이 언제나 수월한 것은 아니다. 왜냐하면 그때와 지금의 상황 사이에는 시간적 차이만큼이나 문화적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