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8 (토)

  • 구름많음속초 23.6℃
  • 흐림동두천 20.2℃
  • 흐림파주 18.2℃
  • 맑음대관령 17.4℃
  • -춘천 18.2℃
  • 구름조금북강릉 25.8℃
  • 구름조금강릉 25.5℃
  • 맑음동해 24.8℃
  • 구름많음서울 21.2℃
  • 박무인천 19.8℃
  • 구름조금수원 20.9℃
  • 구름조금영월 19.6℃
  • 흐림대전 22.6℃
  • 구름많음대구 23.4℃
  • 구름많음울산 25.1℃
  • 구름많음광주 21.3℃
  • 구름많음부산 24.7℃
  • 구름많음고창 22.0℃
  • 구름많음제주 24.3℃
  • 구름많음성산 23.3℃
  • 구름많음서귀포 22.1℃
  • 구름많음강화 19.7℃
  • 구름많음양평 18.1℃
  • 구름많음이천 19.8℃
  • 구름많음보은 20.5℃
  • 구름조금천안 21.0℃
  • 구름많음부여 21.7℃
  • 구름많음금산 21.5℃
  • 구름많음김해시 23.9℃
  • 구름많음강진군 20.9℃
  • 구름많음해남 21.9℃
  • 구름많음고흥 22.6℃
  • 맑음봉화 19.6℃
  • 구름많음문경 21.2℃
  • 구름많음구미 21.7℃
  • 구름많음경주시 24.8℃
  • 흐림거창 19.9℃
  • 구름많음거제 24.0℃
  • 구름많음남해 24.0℃
기상청 제공

신구약

전체기사 보기

20세기 오순절 성령운동의 배경

오순절 성령운동의 이해-3

물론 지금도 토레이의 번역된 저서들은 한국교회 내에서 중생과 성령침례 사이를 구분하는 개혁파 성령운동에 가장 큰 영향력을 끼치고 있다. 그는 무디와 동역하면서, 그리고 무디신학교의 교장으로서 수많은 교계지도자들과 선교사들에게 명확한 체험으로써의 성령침례를 강조했다. 19세기 개혁파 성령운동의 여러 경향 중에서 그의 성령침례론의 핵심은 “봉사의 능력”이었다. 토레이는 성령으로 인해 거듭나는 일과 성령으로 침례 받는 일은 전혀 다르다고 봤다. 우리 마음속에 내재하시는 성령을 지니는 것과 성령께 완전히 붙들려 우리가 그분의 소유가 되는 것과는 아주 큰 차이가 있다는 것이다. 그래서 거듭남에 있어서는 성령의 능력에 의해 생명이 부여되어 구원받게 되는 것이지만, 성령침례는 능력을 받아 하나님의 일을 하기에 적합한 사람이 되는 것이라고 했다. 토레이는 하나님의 자녀가 하나님을 위해 복음전도 등 어떤 봉사를 하고자 할 때는 하나님으로부터 능력을 받아야 할 필요성을 느끼게 마련이라고 하면서, 그러므로 누구든지 성령침례를 받으면 다 권능을 얻게 되는데, 그 권능은 곧 하나님에게 부르심을 얻은 일을 감당하기 위한 권능이라고 했다. 토레이의 성령침례론은 기사와 이적 중심은 아니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