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06 (목)

  • 구름많음속초 28.3℃
  • 흐림동두천 26.9℃
  • 흐림파주 26.8℃
  • 구름많음대관령 21.7℃
  • -춘천 26.9℃
  • 흐림북강릉 27.6℃
  • 구름많음강릉 28.3℃
  • 흐림동해 25.3℃
  • 흐림서울 27.9℃
  • 흐림인천 26.1℃
  • 소나기수원 24.6℃
  • 흐림영월 23.1℃
  • 흐림대전 26.6℃
  • 흐림대구 26.8℃
  • 흐림울산 26.8℃
  • 흐림광주 25.2℃
  • 흐림부산 25.9℃
  • 흐림고창 25.4℃
  • 흐림제주 27.1℃
  • 흐림성산 25.3℃
  • 흐림서귀포 25.2℃
  • 흐림강화 25.8℃
  • 흐림양평 26.5℃
  • 흐림이천 26.1℃
  • 흐림보은 26.0℃
  • 흐림천안 25.2℃
  • 흐림부여 27.3℃
  • 흐림금산 26.6℃
  • 흐림김해시 27.7℃
  • 흐림강진군 25.6℃
  • 흐림해남 25.8℃
  • 흐림고흥 24.8℃
  • 흐림봉화 23.9℃
  • 흐림문경 26.8℃
  • 흐림구미 25.8℃
  • 흐림경주시 26.7℃
  • 흐림거창 24.8℃
  • 흐림거제 25.8℃
  • 흐림남해 26.1℃
기상청 제공

교계

은보 옥한흠 목사 8주기 기념예배



옥한흠 목사 8주기 기념예배가 지난 9월 3일 경기도 안성시 사랑의교회 안성수양관에서 드려졌다.
사랑의교회(오정현 목사)는 매년 옥 목사가 걸었던 발자취를 따라 걸으며, 한국교회에 남긴 제자훈련 목회철학이라는 소중한 유산을 숭고하게 계승하고자 기념예배를 이어가고 있다.


이번 고 옥한흠 목사 8주기 기념예배는 칼-넷 목회자, 사랑의교회 교역자, 사랑의교회 교우 및 포에버찬양대 등 500여 명이 자리했으며 김영순 사모와 장남 옥성호 집사를 비롯한 유족들이 모두 함께했다.
예배는 CAL-NET 지도자들이 순서를 맡았으며 최상태 목사(칼-넷 전국대표)가 사회를, 신재원 목사(칼-넷 자문)가 기도를, 이기혁 목사(칼-넷 이사)가 축도를 맡았다.


이날 오정현 목사는 “생명 교제 기쁨”(요한일서 1:1~4)이란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오 목사는 “복음이 약해지고 세속화된 이 시대 속에서 옥 목사님께서 강조하신 한 영혼의 ‘소중성’을 가슴 깊이 새기고, 신앙의 순도를 지키며, 하나님을 전적으로 신뢰하는 겸손함으로 제자의 길을 걸어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유족을 대표해 인사말을 전한 김영순 사모는 “옥 목사님은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이자 하나님을 가장 두려워하는 사람이었다”며 고인을 추모했다. 이어 칼-넷을 대표해 오정호 목사(칼-넷 이사장)가 인사말을 전했고 최상태 목사의 인도로 모두가 합심기도를 드리며 고 옥한흠 목사 8주기 기념예배를 마쳤다.


이송우 부장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