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속초 11.1℃
  • 흐림동두천 14.2℃
  • 흐림파주 14.9℃
  • 흐림대관령 10.4℃
  • -춘천 11.6℃
  • 흐림북강릉 10.9℃
  • 흐림강릉 11.2℃
  • 흐림동해 12.0℃
  • 서울 13.9℃
  • 인천 15.2℃
  • 수원 15.2℃
  • 흐림영월 13.3℃
  • 대전 16.2℃
  • 흐림대구 16.5℃
  • 울산 18.3℃
  • 광주 14.4℃
  • 부산 17.9℃
  • 흐림고창 14.9℃
  • 제주 15.2℃
  • 흐림성산 15.0℃
  • 서귀포 14.7℃
  • 흐림강화 14.0℃
  • 흐림양평 14.2℃
  • 흐림이천 14.2℃
  • 흐림보은 15.0℃
  • 흐림천안 16.5℃
  • 흐림부여 15.5℃
  • 흐림금산 16.3℃
  • 흐림김해시 17.9℃
  • 흐림강진군 15.0℃
  • 흐림해남 13.8℃
  • 흐림고흥 15.2℃
  • 흐림봉화 13.3℃
  • 흐림문경 13.9℃
  • 흐림구미 17.5℃
  • 구름조금경주시 15.2℃
  • 흐림거창 14.4℃
  • 흐림거제 18.5℃
  • 흐림남해 17.3℃
기상청 제공

교계

월드비전, 지구촌 평화 기원 퍼포먼스 펼쳐



월드비전(회장 양호승)은 지난 9월 20일 침례유치원에서 유엔 세계 평화의 날(9월 21일)을 맞아 지구촌 평화를 기원하는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월드비전 분쟁피해지역 아동보호캠페인 ‘아이엠(I AM)’의 일환으로 세계 곳곳에서 벌어지는 전쟁 때문에 평화를 잃은 분쟁피해지역 아동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제고하기 위해 마련됐다.


월드비전은 이날 분쟁으로 인한 죽음이 사라지길 기원하며 흰색 국화로 ‘44000’이라는 숫자를 표현하는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44000’이란 수는 전 세계에서 하루 동안 분쟁으로 죽음의 위험에 노출된 사람의 수이다. 월드비전은 국화 화분 75개로 가로 6m, 세로 1.2m 크기의 숫자를 표현했다.


이날 행사는 침례유치원생 60명이 참여해 직접 작성한 응원 메시지를 분쟁피해지역 아동을 상징하는 대형 곰인형에 부착하며 지구촌 평화를 기원했다.
월드비전 양호승 회장은 “지구촌에는 지금 이 순간에도 수많은 아이들이 죽음의 공포를 마주하고 있다”며 “세계 평화의 날을 맞아 분쟁피해지역 아동들에게 따뜻한 관심을 가져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범영수 차장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