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맑음속초 13.7℃
  • 구름많음동두천 11.8℃
  • 구름많음파주 11.3℃
  • 맑음대관령 6.9℃
  • -춘천 12.8℃
  • 맑음북강릉 12.2℃
  • 맑음강릉 12.9℃
  • 구름조금동해 13.5℃
  • 맑음서울 11.9℃
  • 맑음인천 12.5℃
  • 맑음수원 11.1℃
  • 구름조금영월 12.3℃
  • 맑음대전 11.4℃
  • 구름많음대구 13.3℃
  • 맑음울산 13.5℃
  • 맑음광주 12.1℃
  • 맑음부산 13.8℃
  • 맑음고창 9.5℃
  • 구름조금제주 14.5℃
  • 맑음성산 10.8℃
  • 구름많음서귀포 14.4℃
  • 맑음강화 12.0℃
  • 구름많음양평 13.0℃
  • 맑음이천 11.7℃
  • 구름많음보은 11.6℃
  • 맑음천안 11.3℃
  • 맑음부여 8.9℃
  • 맑음금산 10.6℃
  • 맑음김해시 14.5℃
  • 맑음강진군 10.1℃
  • 맑음해남 9.7℃
  • 맑음고흥 10.7℃
  • 맑음봉화 7.8℃
  • 구름많음문경 11.7℃
  • 맑음구미 12.9℃
  • 맑음경주시 12.2℃
  • 구름많음거창 10.3℃
  • 구름조금거제 13.4℃
  • 맑음남해 14.4℃
기상청 제공

교계

한교총 남북정상회담 환영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은 지난 9월 18일~20일 평양에서 열린 제3차 남북정상회담에 대해 “합의를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교총은 “이번 정상 합의로 남북간 군사적 긴장해소와 평화공존, 비핵화와 교류협력에 관한 진전된 성과를 이뤘으니 남북은 이번 합의사항을 절차에 따라 신속하게 조치를 취해 민족의 공동번영의 미래를 열어가기를 바란다”고 기대했다.


한교총은 우리 정부를 향해 “남북간 합의 진전에 따라서 남북교류를 확대하고 민족통합의 길을 열어주기를 바란다”며 “더불어 보수와 진보로 나뉘는 남남갈등을 해소하고 사회통합을 이루는 정책으로 전환해 달라”고 촉구했다.        

   
 이송우 부장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