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3 (목)

  • 맑음속초 4.0℃
  • 맑음동두천 2.0℃
  • 맑음파주 1.1℃
  • 맑음대관령 -0.4℃
  • -춘천 2.2℃
  • 맑음북강릉 4.5℃
  • 맑음강릉 5.7℃
  • 맑음동해 4.3℃
  • 맑음서울 3.2℃
  • 맑음인천 1.9℃
  • 맑음수원 2.0℃
  • 맑음영월 2.1℃
  • 맑음대전 3.8℃
  • 맑음대구 5.3℃
  • 맑음울산 6.5℃
  • 맑음광주 5.5℃
  • 맑음부산 8.0℃
  • 맑음고창 3.0℃
  • 맑음제주 7.6℃
  • 맑음성산 7.2℃
  • 흐림서귀포 10.3℃
  • 구름조금강화 1.9℃
  • 맑음양평 2.1℃
  • 맑음이천 3.0℃
  • 맑음보은 3.3℃
  • 맑음천안 2.6℃
  • 맑음부여 5.1℃
  • 맑음금산 3.4℃
  • 맑음김해시 7.7℃
  • 맑음강진군 5.8℃
  • 맑음해남 4.8℃
  • 맑음고흥 7.4℃
  • 맑음봉화 2.1℃
  • 맑음문경 3.4℃
  • 맑음구미 4.1℃
  • 맑음경주시 5.8℃
  • 맑음거창 6.4℃
  • 맑음거제 4.5℃
  • 맑음남해 6.3℃
기상청 제공

교계

한국CCC, 캠퍼스와 민족 위한 금식기도회 열어


한국CCC(대표 박성민 목사)는 지난 12월 26~29일 전국 10개 지역에서 광역별로 7000여 명의 청년대학생들이 참석하는 ‘2018 CCC 전국대학생 겨울 금식수련회’를 갖고 캠퍼스와 민족을 위해 기도했다.


서울은 경기 강화성산예수마을에서, 경인은 경기 광주 소망수양관에서, 강원은 부암동 CCC훈련원에서, 충남은 경기 안산 새중앙교회 대부도수양관에서, 충북은 청주CCC 아카데미센터에서, 경남은 경남 양산 감림산 기도원에서, 경북은 경북 성주 순복음영산수련원에서, 전남은 전북 김제 만경수련원에서, 전북은 전주CCC 복음센터에서, 제주는 제주 노회기도원에서 진행됐다. 이번 금식수련회는 “우리의 마음을 지켜 주시옵소서”(잠언 4:23)란 주제로 꿈을 잃어버린 세대, 희망 없는 이 세대의 젊은이들이 하나님이 주신 비전을 향해 힘차게 달려갈 힘을 얻도록 도전했다.


강원, 경인, 전남지역은 기도가 무엇인지, 실제로 어떻게 기도를 생활화하는지 배우는 ‘기도학교’와 개인의 문제를 넘어 나라와 민족이 처한 상황을 위한 회개와 소망의 기도를 드리는 ‘기도합주회’ 등의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충북 지역은 김윤희 교수가 진행하는 “성경에센스”가 준비됐다. 집회 시간과 별개로 개인기도 시간이나 휴식 시간을 활용해 집회장에 자리를 잡고 기도를 하거나 말씀 묵상을 하는 등의 시간을 가졌다.


전국 10개 지역의 수련회 현장을 순회한 박성민 목사는 “우리 CCC 학생들은 정말 충성스럽고 하나님을 향한 기대가 있다. 캠퍼스에 이들이 있기에 그래도 우리에게 희망이 있고 세상이 어두울수록 이들이 기도하는 모습을 보며 하나님의 일하심을 다시 기대하게 된다”고 강조했다. 대학생 금식수련회에 이어 12월 31~1월 1일 CCC 본부 A동 브라잇채플에서 나사렛형제들 원단금식수련회가 열렸다.


이번 수련회는 기도로 한 해를 마무리하고, 기도로 한 해를 시작하고자 하는 열망을 품은 250여 명의 나사렛형제들이 참석했다. 1박 2일 동안 전국에서 모인 나사렛형제들은 금식하며 나라와 민족을 위해, 개인과 가정을 위해 간절히 기도했다. 원단금식수련회 강사는 윤승록 간사(아시아리더십파운데이션 대표), 박병기 교수(웨스터민스터신학대학교대학원 미래교육리더십 교수), 양승호 간사(나사렛형제들 전임)가 참여해 요한복음, 다니엘, 말라기, 에스더, 히브리서 등의 성서강해와 재정, 통일에 대한 선택특강을 진행했다.


범영수 차장



배너
배너
총무 보고 하나님께서 선물로 주신 2019년! 교회마다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는 사역을 이루시기를 기도하겠습니다. 저는 총무가 되어 교단을 생각하면서 보게 되는 마음의 그림이 있습니다. 그것은 ‘아골 골짝 빈들에도 복음 들고 가오리다‘ 하고 나아가는 침례교 가족들의 모습이고 교단이 힘이 되지 못할 때 하나님만을 의지하고 한 영혼을 하나님께로 인도하고자 하는 열정으로 몸부림치는 군목, 선교사, 목회자등 침례교 가족들의 모습입니다. 그때마다 어떻게 하면 침례교 가족들을 격려하고 밀어주고 끌어주는 협동선교의 현장을 이룰 것인지를 생각할 때 주신 답이 있습니다. 먼저, 목회자들을 끌어주고 밀어주고 격려하는 동역자로서의 목회 멘토링입니다. 목회 현장에서 만들어진 사역의 노하우를 또 다른 교회, 두 교회, 또는 그 이상의 교회들을 목회 현장의 멘토로서 1년이상 목회철학을 나누고 목회 현장에서의 경험을 나누고 목회자가 힘들어 지쳐 있을 때, 함께 있어주고 또 격려의 손길을 내미는 목회 멘토링 프로젝트입니다. 어려운 현실은 재정후원도 필요하지만 목회 멘토링 운동으로 침례교회가 구체적으로 일어나도록 매뉴얼을 개발하고 운영하도록 할 것입니다. 두 번째는, 힐링 프로젝트가 계속돼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