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4 (목)

  • 구름많음속초 6.6℃
  • 맑음동두천 2.7℃
  • 맑음파주 2.2℃
  • 구름많음대관령 -1.5℃
  • -춘천 3.0℃
  • 구름많음북강릉 5.9℃
  • 구름많음강릉 6.3℃
  • 구름많음동해 6.3℃
  • 구름많음서울 7.4℃
  • 구름많음인천 6.3℃
  • 맑음수원 7.3℃
  • 구름많음영월 3.6℃
  • 구름많음대전 8.3℃
  • 구름많음대구 7.7℃
  • 구름조금울산 8.4℃
  • 맑음광주 7.1℃
  • 맑음부산 9.0℃
  • 맑음고창 7.0℃
  • 맑음제주 10.0℃
  • 맑음성산 7.7℃
  • 맑음서귀포 7.9℃
  • 구름많음강화 5.1℃
  • 흐림양평 6.5℃
  • 구름조금이천 5.1℃
  • 구름많음보은 7.6℃
  • 구름많음천안 7.8℃
  • 흐림부여 7.7℃
  • 흐림금산 7.2℃
  • 맑음김해시 8.5℃
  • 맑음강진군 3.6℃
  • 맑음해남 0.9℃
  • 맑음고흥 6.5℃
  • 맑음봉화 -1.6℃
  • 구름많음문경 6.4℃
  • 맑음구미 5.3℃
  • 맑음경주시 3.4℃
  • 맑음거창 4.6℃
  • 맑음거제 7.5℃
  • 맑음남해 9.1℃
기상청 제공

출판

종교와 문화의 화해와 공존

북 리뷰


문화의 신학┃폴 틸리히 지음┃남성민 옮김┃280쪽┃15000원┃IVP

“궁극적 관심으로서의 종교는 문화의 의미를 제공하는 실체이고 문화는 종교의 기본적 관심이 자신을 표현하는 형식들의 총체이다. 간략히 말해 종교는 문화의 실체이고 문화는 종교의 형식이다.”
책은 저자의 학문적 여정에서 가장 중요한 20여 년에 걸쳐 쓴 15편의 글을 담고 있으며, 그 범위는 문화의 신학적 이해로 시작해 신학과 다른 학문들의 상호작용, 그리고 그에 따른 기독교 신앙의 더 깊은 차원에 대한 이해에 이른다.


교회와 세상의 관계에 관한 고민은 기독교와 신학의 역사만큼 오래됐고 근본적이다. 저자는 종교와 문화가 무엇인지 살피고 그것들이 서로 어떤 관계를 가지는지 논하며 교회와 세상의 관계를 밝힌다.
유럽과 미국, 두 번의 세계대전 이전과 이후, 신학과 철학의 두 세계에 속한 사람이라 할 수 있는 저자는 교회와 세상, 종교와 문화를 다루면서 하나를 위해 다른 하나를 희생하지 않는 중재적 태도를 보여 준다.
신학과 신앙의 관점에서 이 관계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뿐 아니라, 문화의 관점에서 종교에 대해 어떤 관계를 설정할 수 있을지 고민하는 이들에게 이 책은 중요한 관점을 제공할 것이다.


또한 책은 제목이 주는 첫인상을 넘어서, 문화 혹은 세상에 대한 신학적 이해 혹은 해명뿐 아니라 그 이상의 주제들을 다룬다. 종교철학, 공간과 시간, 종교적 언어, 실존철학, 도덕, 미국과 러시아로 대표되는 서방과 동방의 기독교와 문화, 유럽과 미국의 지성과 종교, 마르틴 부버에 이르기까지 살피며, 저자의 경력에서 가장 중요한 20여 년에 걸쳐 쓴 글들을 모은 이 책은 왜 저자가 “경계선 위의 신학자” “지성인들을 위한 사도”로 불렸는지 입증한다.


사실 내용이 쉽지만은 않아 읽는 것이 꽤나 곤혹스러웠다. 간혹 학부시절 전공서적을 읽는듯한 분명 한국어로 쓰여졌음에도 불구하고 집중하지 않으면 놓쳐버리기 일쑤다. 하지만 그것이 오히려 이 책을 더욱 빠져들게 하는 요소로 작용한다. 이해가 가지 않으면 다시 되돌아가 읽게끔 말이다. 또한 문화와 교회(종교)와의 관계에 대한 고뇌를 안고 있는 크리스천이라면 교과서처럼 사용될 수 있는 귀중한 책이다.


범영수 차장



배너
배너
총회 임원회 펜윅 130주년 대회 성공 개최 ‘다짐’ 총회(총회장 박종철 목사) 임원회는 지난 3월 7일 여의도 총회 회의실에서 제108-8차 임원회를 열고 주요 접수 공문 처리 및 안건 등을 처리했다. 임원회는 먼저 2019년 4월 30일부터 5월 3일까지 “은혜로 130년! 다가올 침례교시대!”란 주제로 강원도 홍천 대명콘도 비발디 파크 리조트에서 개최되는 말콤 펜윅 선교 130주년 기념 및 세계 한인침례인대회(영적성장대회) 준비의 건에 대해 진행위원장인 조만식 교육부장으로부터 보고를 받았다. 총회장 박종철 목사는 말콤 펜윅 130주년 기념 및 세계침례인대회(영적성장대회)는 미주총회와 세계 각국의 선교사와 목회자들이 함께 하는 큰 행사로 참가하는 모든 분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할 것과 이슈가 되고 있는 등록비는 의견을 수렴한 결과 국내 목회자들과 해외에서 참가하는 선교사와 목회자들과의 형평성 문제를 고려해 그동안 참가 인원수에 따른 지방회 분담금 방식에서 개인별 1인 10만원으로 하게 됐음을 설명하고 다양한 경품도 준비할 수 있도록 행사 관련 모든 진행을 맡은 진행위원장 조만식 교육부장에게 당부했다. 또한 임원회는 임시총회 개최를 결의하고 그 일시는 정하여 공지하기로 했으며, 은급금 지급 관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