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5 (일)

  • 맑음속초 24.8℃
  • 맑음동두천 25.3℃
  • 구름조금파주 25.7℃
  • 맑음대관령 23.7℃
  • -춘천 29.4℃
  • 맑음북강릉 26.4℃
  • 구름조금강릉 28.9℃
  • 맑음동해 22.6℃
  • 구름조금서울 26.8℃
  • 맑음인천 25.5℃
  • 맑음수원 26.3℃
  • 흐림영월 26.3℃
  • 구름조금대전 26.4℃
  • 구름많음대구 27.7℃
  • 구름많음울산 22.7℃
  • 구름많음광주 25.2℃
  • 구름많음부산 23.6℃
  • 구름많음고창 24.9℃
  • 흐림제주 23.0℃
  • 흐림성산 23.5℃
  • 흐림서귀포 22.7℃
  • 맑음강화 23.8℃
  • 맑음양평 27.2℃
  • 구름많음이천 27.0℃
  • 구름많음보은 25.6℃
  • 구름많음천안 25.7℃
  • 구름많음부여 25.7℃
  • 구름많음금산 25.2℃
  • 구름많음김해시 24.8℃
  • 구름많음강진군 24.4℃
  • 흐림해남 23.2℃
  • 구름많음고흥 23.5℃
  • 구름많음봉화 24.4℃
  • 흐림문경 24.8℃
  • 구름많음구미 25.9℃
  • 구름많음경주시 26.7℃
  • 흐림거창 24.8℃
  • 구름많음거제 24.3℃
  • 구름많음남해 23.6℃
기상청 제공

기독교문화

기독다큐 영화 ‘교회오빠’ 부활절 기념 재개봉


제목: 교회오빠
감독: 이호경
출연: 故이관희, 오은주, 이소연
제작: KBS
공동 제작: 커넥트픽쳐스
제작 지원: KBS 미디어
장르: 감동 휴먼 다큐멘터리
배급: 커넥트픽쳐스
개봉: 2020년 3월 12일


<시놉시스>
딸 아이를 출산하고, 산후조리원에서 나오는 날 들려온 남편의 4기 대장암 소식, 갑작스러운 어머니의 죽음, 항암치료가 종료된 지 일주일도 채 안돼 알게 된 아내의 4기 혈액암… 잠시도 숨 쉴 틈 없이 밀려오는 고난에 부부는 깊은 탄식과 함께 기도로 매달리는 것 밖에는 할 수 없었다.  마치 ‘욥’과도 같은 인생. 이해할 수조차 없는 기막힌 상황에도 남편 이관희는 그 누구도 원망하지 않고 절대로 ‘주님’에 대한 신뢰를 거두지 않았다.


삶과 죽음의 경계에 서 있는 그는 무엇을 바라보았을까. 어떻게 그런 고백을 할 수 있었을까.

2019년 개봉과 함께 큰 반향을 불러 일으키며 가슴 뜨거운 기록들을 남긴 영화 ‘교회오빠’가 고난주간과 부활절을 앞둔 3월 12일 재개봉을 확정 짓고 다시 한번 세상을 울릴 준비를 마쳤다.


전국민에게 감동을 선사했던 명품 다큐멘터리 KBS 스페셜 ‘앎: 교회오빠’로부터 시작된 영화 ‘교회오빠’는 ‘죽음’이라는 고난 앞에 선 고(故) 이관희 집사의 마지막 순간과 순전한 믿음을 담아낸 영화로 개봉 당시 11만 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이는 역대 기독다큐 영화 흥행 3위, 2019 한국 독립·예술영화 흥행 5위에 빛나는 기록이다.
이후 ‘교회오빠’는 책 출간과 찬양곡 음원 발매 등 다양한 방법으로 사람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며 감동의 행보를 꾸준하게 이어가고 있다.


한편 이번에 공개된 ‘교회오빠’의 재개봉 포스터는 두 손을 꽉 쥔 채 기도를 하고 있는 이관희 집사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여기에 현대팝 ‘욥’이라 불렸던 그의 삶을 압축한 듯한 ‘나는 죽고 오직 예수로 사는 삶’이라는 카피가 더해져 보는 것만으로도 묵직한 감동을 전한다.


감당할 수 없는 죽음이라는 고난 앞에서도 순전한 믿음으로 진실한 삶을 살았던 이관희 집사. 그의 숭고했던 삶과 마지막 순간을 담은 영화 ‘교회오빠’는 재개봉이란 소중한 기회를 통해 지금까지 그래왔던 것처럼 많은 이들의 삶을 변화 시키고 희망을 전하며 세상에 다시 한번 복음의 메시지를 전할 것이다.


범영수 차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코로나19 극복 “교회가 희망이다”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는 지난 6월 18일 지구촌교회(최성은 목사) 분당채플에서 코로나19극복을 위한 목회자 세미나를 진행했다. “코로나19 이후 목회적 대응과 실제적 대안”이란 주제로 열린 이번 세미나는 현장 참여 세미나로 진행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가 수도권 지역으로 확산되고 있음에 따라 지역사회의 불안을 가중시킬 수 있다는 총회와 지구촌교회 측의 협의로 온라인 강의 대체했으며 이날 세미나는 전국교회 목회자들에게 실시간 온라인 강의로 제공했다. 윤재철 총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코로나19가 지나갈 것으로 예상했지만 장기화로 인해 사역의 현장 가운데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에 총회가 함께 하며 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면서 “이번 세미나가 하나의 계기가 되고 우리 목회 환경에 작은 대안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최성은 목사(지구촌)가 “포스트 코로나 3,8 전략”이란 주제로 첫 강의를 시작했으며 유관재 목사(성광)가 “목회적 전망과 대응”, 최병락 목사(강남중앙)가 “새로운 목회 영성”이란 주제로 강의했다. 이어 지구촌교회의 주요 부서별 코로나 이후 적용 가능한 목회전략들을 발표했으며 김중식 목사(포항중앙)가 “변화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