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4 (금)

  • 맑음속초 5.2℃
  • 맑음동두천 -0.5℃
  • 맑음파주 -0.9℃
  • 맑음대관령 -3.6℃
  • -춘천 -1.6℃
  • 맑음북강릉 5.6℃
  • 맑음강릉 5.7℃
  • 구름조금동해 6.1℃
  • 맑음서울 0.3℃
  • 맑음인천 0.6℃
  • 맑음수원 1.2℃
  • 구름많음영월 -1.3℃
  • 맑음대전 2.4℃
  • 맑음대구 3.7℃
  • 맑음울산 4.6℃
  • 맑음광주 5.5℃
  • 맑음부산 4.7℃
  • 구름많음고창 3.3℃
  • 구름조금제주 8.5℃
  • 구름많음성산 7.4℃
  • 구름많음서귀포 9.8℃
  • 맑음강화 1.7℃
  • 맑음양평 -0.6℃
  • 구름조금이천 0.1℃
  • 구름조금보은 0.8℃
  • 구름많음천안 1.0℃
  • 구름조금부여 2.3℃
  • 구름조금금산 1.8℃
  • 맑음김해시 4.3℃
  • 구름조금강진군 6.9℃
  • 구름조금해남 6.0℃
  • 구름조금고흥 5.9℃
  • 구름조금봉화 -0.9℃
  • 구름조금문경 2.0℃
  • 구름조금구미 4.5℃
  • 구름조금경주시 3.9℃
  • 구름조금거창 4.3℃
  • 맑음거제 5.8℃
  • 맑음남해 4.5℃
기상청 제공

교계

문준경 전도사 순교이야기, 창작극으로 재현

URL복사


 

신안군 병풍도 병풍교회(김대운 목사)와 광주 청사교회(백윤영 목사)는 지난 1024~25일 문준경 전도 사의 순교이야기를 다룬 창작극 노두길의 노래를 공연했다.

 

문준경 전도사는 일제강점기와 한국전쟁 당시 신안 군의 섬과 섬을 오가며 1년에 아홉켤레의 고무신으로 복음을 전파해 섬마을의 90%가 예수님을 믿게 한 인물로 이성봉 목사와의 협력선교와 하나님 사랑으로 낙도를 복음으로 누빈 섬 선교의 어머니이다.

 

문 전도사가 누빈 5개의 섬은 12개의 작은 기도처 예배당이 12사도 순례길로 조성돼 종교를 초월해 전국에서 수많은 순례관광객이 찾고 있다.

이번 공연은 목포대학교(총장 박민서)‘2020LINC+사업단이 맡았고 예수아카데미’(대표 임병진 목사)가 총진행을 맡았다.

이송우 부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