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1 (수)

  • 맑음속초 21.1℃
  • 맑음동두천 23.5℃
  • 맑음파주 23.5℃
  • 맑음대관령 17.0℃
  • 맑음춘천 24.5℃
  • 맑음북강릉 20.3℃
  • 맑음강릉 22.5℃
  • 맑음동해 20.0℃
  • 맑음서울 25.3℃
  • 맑음인천 22.7℃
  • 맑음수원 24.1℃
  • 맑음영월 20.9℃
  • 맑음대전 24.5℃
  • 맑음대구 22.1℃
  • 구름많음울산 20.4℃
  • 구름조금광주 24.7℃
  • 구름많음부산 21.9℃
  • 구름조금고창 24.7℃
  • 구름많음제주 23.3℃
  • 흐림성산 22.8℃
  • 흐림서귀포 22.8℃
  • 맑음강화 22.8℃
  • 맑음양평 22.9℃
  • 맑음이천 23.7℃
  • 맑음보은 21.7℃
  • 맑음천안 23.2℃
  • 맑음부여 24.4℃
  • 맑음금산 23.7℃
  • 구름많음김해시 22.3℃
  • 구름많음강진군 24.4℃
  • 구름조금해남 23.3℃
  • 구름많음고흥 22.1℃
  • 맑음봉화 21.1℃
  • 맑음문경 22.2℃
  • 맑음구미 24.2℃
  • 구름많음경주시 21.7℃
  • 구름조금거창 22.0℃
  • 구름많음거제 21.3℃
  • 구름많음남해 22.2℃
기상청 제공

총회

준비된 만큼 미래는 희망이 됩니다!

제1부총회장 메시지

제111차 총회 제1부총회장 김인환 목사 인사드립니다.

청명한 하늘이 높아지고 풍성한 가을 걷이로 분주한 농부의 마음처럼 넉넉한 10월입니다.

 

깊이 감사 드립니다. 먼저는 부족한 종을 충성되이 여겨 제111차 총회 제1부총회장의 직임을 허락하신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각자의 코로나19로 여전히 답답한 한 해를 견디어 오며 희망이 되는 총회가 되어 달라는 소망으로 뜻을 모아 저를 세워 주신 존경하는 목사님들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세워 주신 뜻을 잘 알기에, 잘 준비하겠습니다. 진실하고 충성스럽게, 깊게, 멀리, 넓게, 세밀하게 소통하며, 균형감 있게 공약이 이행되도록 잘 준비하겠습니다.

 

잘 협력하겠습니다. 제111차 총회 고명진 총회장님을 잘 보좌해 하나님의 영광과 영혼 구원을 향한 부흥 운동이 침례교단에 역동적으로 일어나도록 최선을 다하여 협력하겠습니다.

 

잘 뒷받침 하겠습니다. 위드 코로나(With Corona) 체계로 변화되는 상황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총회 기관들과 개교회 목회현장을 뒷받침하겠습니다. 지방회를 통해 현장 목회를 직접 돌아보며 필요를 파악하고 지원하는 총회가 되도록 대안을 만들겠습니다. 제111차 총회에서 결의된 안건들이 행정적으로 구축되고 정상적으로 작동될 수 있도록 역할을 하겠습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존경하는 침례교단 목사님!

총회장님을 중심으로 총무님 및 기관장님들과 잘 협력하여, 목사님들의 기대에 부응하는 제111차 총회가 되도록 겸손하게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총회 제1부총회장 김인환 목사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112차 정기총회 2일차 주요 상정안건 처리 112차 정기총회 2일차는 지방회 시취규약 개정안을 비롯해 총무 사무규정, 기관 정관, 위원회 규정 개정을 진행하며 시작했다. 고명진 총회장은 각 개정안에 대해 가부를 묻고 대의원들은 스마트보트를 이용해 표결에 참여해 개정안을 처리했다. 이어 총무보고와 111차 사업보고, 주요 기관 보고 인준, 재단 보고 인준, 위원회 보고 인준 등을 진행했으며 한국침례신학대학교 기관 보고를 제외하고 총회 의사자료 PDF의 보고 내용을 그대로 받기로 결의했다. 112차 정기총회 상정안건에 대해서는 교단 로고 변경 및 로고변경위원회 설치의 건, 17개 광역시도로 제한돼 있는 지방회 경계 유예의 건, 108차 재무미결산 및 노후후원금 미정산의 건에 대해 논의하고 처리했다. 또한 임원회 상정한 기후위기 실천문화 확산과 동성애 및 평등법 반대, 복음통일과 자유민주통일을 위한 성명서를 대의원의 만장일치로 결의하고 이에 대한 성명서를 채택했다. 교단 총회는 평등으로 포장된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을 반대하고 한민족의 염원인 평화 통일은 오직 복음이라는 사실을 천명하고 기후위기 극복을 위한 탄소 중립을 위해 침례교회가 앞장 선다는 내용을 담은 결의문을 배포하고 이를 인준했다. 또한 광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