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9 (목)

  • 맑음속초 25.0℃
  • 맑음동두천 23.4℃
  • 맑음파주 21.6℃
  • 구름조금대관령 20.0℃
  • -춘천 23.7℃
  • 구름조금북강릉 24.7℃
  • 구름조금강릉 27.1℃
  • 구름많음동해 22.9℃
  • 구름조금서울 21.7℃
  • 구름조금인천 17.2℃
  • 구름조금수원 21.3℃
  • 구름많음영월 22.1℃
  • 구름조금대전 22.5℃
  • 구름많음대구 23.4℃
  • 구름많음울산 22.3℃
  • 맑음광주 22.7℃
  • 구름많음부산 20.7℃
  • 맑음고창 21.2℃
  • 구름조금제주 19.2℃
  • 맑음성산 22.5℃
  • 맑음서귀포 20.3℃
  • 맑음강화 17.3℃
  • 구름많음양평 23.1℃
  • 구름조금이천 22.8℃
  • 구름많음보은 22.3℃
  • 구름많음천안 20.4℃
  • 구름많음부여 22.3℃
  • 구름많음금산 21.8℃
  • 구름많음김해시 24.5℃
  • 맑음강진군 23.1℃
  • 맑음해남 23.1℃
  • 구름조금고흥 22.3℃
  • 구름많음봉화 22.2℃
  • 구름많음문경 22.8℃
  • 구름많음구미 23.8℃
  • 구름많음경주시 23.2℃
  • 구름조금거창 23.2℃
  • 흐림거제 23.3℃
  • 구름많음남해 22.4℃
기상청 제공

내 아내

비전 묵상-19

한재욱 목사
강남비전교회

일본 시인 이시카와 다쿠보쿠의 시 “나를 사랑하는 노래”입니다. 음식은 그릇 안에 담겨 있을 때 싱그럽습니다. 그릇 안에 있으면 뒤엉키고 섞인 비빔밥이라 할지라도 먹음직스럽습니다. 그러나 그릇 밖으로 튀어나온 밥알은 아무리 좋은 이천 쌀로 지었다 할지라도 추접합니다.


침은 입 안에 있을 때 유익합니다. 침이 입 밖으로 나와 거리에 뱉어지면 추하기가 그지없습니다. 피 또한 몸 안에 있을 때 생명의 흐름이 됩니다. 몸 밖으로 나오면 혐오물이 됩니다. 있어야 할 자리에 있는 것이 행복입니다. 사람은 하나님이라는 그릇, 가정이라는 그릇 안에 있을 때 가장 아름답고 자유롭고 행복합니다.


그 안에서는 무슨 일이 벌어져도 곧 치유가 되고 회복됩니다. 하나님은 창조의 하이라이트로 아담과 하와의 가정을 만드셨습니다. 그리하여 만물이 조화로운 위치에 있는 것을 보시고, 하나님 안에 있는 사람, 가정 안에 있는 사람을 보시고 이렇게 기뻐하셨습니다. “보시기에 심히 좋았더라!”


앞으로 읽으나 뒤로 읽으나 똑같은 우리 말이 있습니다. 기러기, 다들 잠들다, 아 좋다 좋아,  다시 합창 합시다,  그 중에 제일은 이것입니다. “내 아내” 앞으로 보아도 내 아내 뒤로 보아도 내 아내, 기쁠 때도 슬플 때도 내 아내, 성공했을 때도 실패했을 때도 내 아내, 첫 사람이 아담이 하와를 보았을 때 이렇게 감탄했습니다.


“이르되 이는 내 뼈 중의 뼈요 살 중의 살이라”(창2:23상). 이리 보아도 저리 보아도 어화둥둥 내 아내라는 말입니다. 그런데 선악과를 먹은 타락 후에는 똑같은 하와를 보고 이렇게 불렀습니다.
“아담이 이르되 하나님이 주셔서 나와 함께 있게 하신 여자 그가 그 나무 열매를 내게 주므로 내가 먹었나이다”(창3:12).


“뼈 중의 뼈요 살 중이 살”이라던 하와가 “그 여자”가 된 것입니다. 비단 아담 뿐만이 아니라 우리 모두가 그럴 수 있는 줄타기 인생을 삽니다. 가정의 행복은 ‘거룩’에 있습니다. 거룩을 추구할 때 행복은 따라옵니다. 가정이 거룩하고 행복할 때, 목회도 거룩하고 행복합니다. 



배너
배너
말콤 C. 펜윅 한국선교 130주년 기념 겸 세계한인침례인대회 성료 우리교단 총회(총회장 박종철 목사)는 지난 4월 30일부터 5월 3일까지 3박 4일간 강원도 홍천 대명콘도 비발디 파크에서 말콤 C. 펜윅 한국선교 130주년 기념 및 세계한인침례인대회(영적성장대회)를 개최했다. 800여 명의 목회자부부 및 해외 선교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은혜로 130년! 다가올 침례교 시대!”란 주제로 침례교회가 함께 선교를 통해 받은 은혜와 사랑을 함께 나누고 찬양하며 하나님께 영광을 돌렸다. 대회장인 박종철 총회장은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으로 우리가 이렇게 까지 오게 된 것은 진정으로 주님의 은혜가 아닐 수 없다”면서 “이제 그 은혜와 사랑에 감사하며 다시 한 번 선교적 사명을 깨우고 일어나는 일에 우리 모두가 하나되어 힘써야 할 때”라고 전했다. 첫째날에는 증경총회장 오관석 목사가 개회예배에서 말씀을 전했으며 한마음교회가 펜윅 130주년 대회를 축하하기 위한 축하공연을 선보이며 참석자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했다. 이어 김성로 목사는 “부활의 주를 만나라!”(고후4:3~10)란 제목으로 자신이 복음을 듣고 부활의 기쁜 소식 가운데 변화된 삶에 대해 함께 나누며 우리 모두가 믿는 자들의 축복이 함께 하기를 선포했다. 둘째날에는 증경총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