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2 (수)

  • 구름많음속초 8.3℃
  • 맑음동두천 6.6℃
  • 구름조금파주 7.1℃
  • 흐림대관령 0.7℃
  • -춘천 4.9℃
  • 흐림북강릉 7.5℃
  • 흐림강릉 8.4℃
  • 흐림동해 7.7℃
  • 구름조금서울 6.7℃
  • 구름조금인천 5.3℃
  • 구름많음수원 4.7℃
  • 흐림영월 4.7℃
  • 박무대전 3.5℃
  • 흐림대구 4.6℃
  • 울산 6.5℃
  • 광주 5.7℃
  • 부산 8.5℃
  • 흐림고창 3.5℃
  • 제주 12.4℃
  • 흐림성산 11.9℃
  • 서귀포 13.2℃
  • 구름조금강화 6.2℃
  • 구름많음양평 4.7℃
  • 구름많음이천 3.8℃
  • 흐림보은 3.1℃
  • 흐림천안 4.1℃
  • 흐림부여 3.5℃
  • 흐림금산 2.7℃
  • 흐림김해시 5.5℃
  • 흐림강진군 6.9℃
  • 흐림해남 6.9℃
  • 흐림고흥 5.4℃
  • 흐림봉화 5.4℃
  • 흐림문경 3.1℃
  • 흐림구미 3.7℃
  • 흐림경주시 5.2℃
  • 흐림거창 1.7℃
  • 흐림거제 6.8℃
  • 흐림남해 4.7℃
기상청 제공

범사에 감사

장희국 목사의 복음 이야기-18

장희국 목사
문화교회

실제 있었던 일입니다. 남해 어느 마을에 하나님을 잘 섬기는 한 어부가 아들을 데리고 바다로 고기를 잡으러 나갔습니다. 그런데 오후가 되면서 갑자기 하늘이 어두워지면서 비가 억수 같이 쏟아지며 큰 파도가 세차게 몰려 왔습니다.


어느덧 시간이 흘러서 캄캄한 밤이 됐는데, 집으로 돌아가는 방향을 분간할 수가 없어 표류하게 됐습니다.
어디로 뱃머리를 돌려야 할지 전혀 판단을 할 수가 없었습니다. 이대로 있으면 배가 파선되어 부자가 한꺼번에 죽을 수밖에 없는 절망적인 상황이었습니다. 부자는 낙심에 빠져 있었습니다.


어부와 아들은 절망 가운데서도 하나님께 간절히 도움의 손길을 주시라고 기도를 드렸습니다. 바로 그 때 저 멀리서 작은 불 빛 하나가 보이더니 점점 커져서 불기둥이 되어 솟아올랐습니다.
어부와 아들은 불기둥이 보이는 쪽이 육지라고 판단을 하고 사력을 다해 노를 저어 가까스로 육지에 닿아 살아서 돌아 올 수 있었습니다.


집으로 돌아와 보니 부인이 울먹이면서 “당신은 아들을 데리고 돈벌이를 하겠다고 바다로 나가 그 고생을 하면서 고기잡이를 하는데, 집에 있는 저는 제 실수로 우리집 창고에 불이 나서 곡식이 다 타버렸어요.”라고 말하는 것입니다.
남편이 부인에게 말을 합니다.


“여보! 그것은 당신의 잘못이 아니고 하나님께서 우리를 도우시는 구원의 손길이었소”라고 말하면서 세 식구가 하나님께 감사의 기도를 드렸습니다.
“오! 하나님 감사합니다. 우리 집 창고에 불이 나지 않았더라면, 우리는 지금쯤 바다에서 죽었을 것입니다.”
고난은 때때로 이렇게 우리에게 예상치 못했던 복을 가져다줍니다.


그러므로 성경은 범사에 감사하라고 말씀하고 있는 것입니다. 오늘 하나님 앞에서의 삶 속에서 어떠한 환경과 여건 가운데서도 범사에 감사하시는 모두가 되십시다.
“범사에 감사하라 이것이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너희를 향하신 하나님의 뜻이니라”(살전5:18)
하나님은 당신을 사랑하십니다.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교회진흥원 경상권, 호남권 신년교사콘퍼런스 교회진흥원(이사장 김창락 목사, 원장 이요섭 목사)이 개최한 경상권과 호남권 신년 교사콘퍼런스가 지난 1월 18일에 부산교회(김종성 목사)와 광주 엘림교회(변의석 목사)에서 총 160여명의 교회학교 사역자와 교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부산교회는 침례신학대학교 노은석 교수(기독교교육학)와 이신숙 전도사(부산소망), 황민구 목사(지구촌)가, 광주엘림교회는 침례신학대학교 박행림 교수(기독교교육학), 김사라형선 교수(기독교상담학), 김성수 전도사(지구촌)가 강사로 나서 각각 교회교육의 중요성, 교사의 사명과 역할, 학생들을 이해하기 위한 심리, 휴대폰 중독 그리고 2020년 교단공과 ‘더스토리바이블’의 특징과 교수법에 대해 강의를 진행했다. 강의 후에 교사들은 하나님께서 맡기신 아이들의 이름을 불러가며 기도하고, 동역하는 교사들과 함께 끝까지 사명을 감당하자고 서로를 축복하며 평생교사로 헌신하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진행된 이번 신년교사콘퍼런스를 위해서 부산교회와 광주엘림교회가 장소, 풍성한 식사와 간식으로 섬겼다. 특히 호남권의 경우 지방회의 적극적인 협조와 후원이 빛났다. 광주지방회(회장 이광섭 목사)와 빛고을지방회(회장 박상태 목사)는 소속 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