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1 (토)

  • 구름많음속초 29.0℃
  • 흐림동두천 23.2℃
  • 흐림파주 23.3℃
  • 구름많음대관령 21.2℃
  • -춘천 24.2℃
  • 흐림북강릉 26.4℃
  • 흐림강릉 28.6℃
  • 구름많음동해 25.2℃
  • 서울 24.6℃
  • 흐림인천 24.6℃
  • 흐림수원 25.3℃
  • 흐림영월 22.9℃
  • 대전 24.4℃
  • 흐림대구 24.8℃
  • 흐림울산 25.0℃
  • 흐림광주 25.3℃
  • 흐림부산 25.4℃
  • 흐림고창 23.9℃
  • 구름많음제주 25.6℃
  • 구름많음성산 24.6℃
  • 흐림서귀포 26.3℃
  • 흐림강화 23.8℃
  • 흐림양평 22.6℃
  • 흐림이천 24.9℃
  • 흐림보은 23.1℃
  • 흐림천안 24.0℃
  • 흐림부여 24.5℃
  • 흐림금산 23.6℃
  • 흐림김해시 25.1℃
  • 흐림강진군 24.3℃
  • 흐림해남 23.5℃
  • 구름많음고흥 22.8℃
  • 흐림봉화 21.5℃
  • 흐림문경 23.4℃
  • 구름많음구미 24.2℃
  • 흐림경주시 23.7℃
  • 흐림거창 23.5℃
  • 흐림거제 24.5℃
  • 흐림남해 24.5℃
기상청 제공

범사에 감사

장희국 목사의 복음 이야기-18

장희국 목사
문화교회

실제 있었던 일입니다. 남해 어느 마을에 하나님을 잘 섬기는 한 어부가 아들을 데리고 바다로 고기를 잡으러 나갔습니다. 그런데 오후가 되면서 갑자기 하늘이 어두워지면서 비가 억수 같이 쏟아지며 큰 파도가 세차게 몰려 왔습니다.


어느덧 시간이 흘러서 캄캄한 밤이 됐는데, 집으로 돌아가는 방향을 분간할 수가 없어 표류하게 됐습니다.
어디로 뱃머리를 돌려야 할지 전혀 판단을 할 수가 없었습니다. 이대로 있으면 배가 파선되어 부자가 한꺼번에 죽을 수밖에 없는 절망적인 상황이었습니다. 부자는 낙심에 빠져 있었습니다.


어부와 아들은 절망 가운데서도 하나님께 간절히 도움의 손길을 주시라고 기도를 드렸습니다. 바로 그 때 저 멀리서 작은 불 빛 하나가 보이더니 점점 커져서 불기둥이 되어 솟아올랐습니다.
어부와 아들은 불기둥이 보이는 쪽이 육지라고 판단을 하고 사력을 다해 노를 저어 가까스로 육지에 닿아 살아서 돌아 올 수 있었습니다.


집으로 돌아와 보니 부인이 울먹이면서 “당신은 아들을 데리고 돈벌이를 하겠다고 바다로 나가 그 고생을 하면서 고기잡이를 하는데, 집에 있는 저는 제 실수로 우리집 창고에 불이 나서 곡식이 다 타버렸어요.”라고 말하는 것입니다.
남편이 부인에게 말을 합니다.


“여보! 그것은 당신의 잘못이 아니고 하나님께서 우리를 도우시는 구원의 손길이었소”라고 말하면서 세 식구가 하나님께 감사의 기도를 드렸습니다.
“오! 하나님 감사합니다. 우리 집 창고에 불이 나지 않았더라면, 우리는 지금쯤 바다에서 죽었을 것입니다.”
고난은 때때로 이렇게 우리에게 예상치 못했던 복을 가져다줍니다.


그러므로 성경은 범사에 감사하라고 말씀하고 있는 것입니다. 오늘 하나님 앞에서의 삶 속에서 어떠한 환경과 여건 가운데서도 범사에 감사하시는 모두가 되십시다.
“범사에 감사하라 이것이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너희를 향하신 하나님의 뜻이니라”(살전5:18)
하나님은 당신을 사랑하십니다.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총회, 지구촌교회 후원으로 영주·경북 지역 교회 지원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는 지구촌교회(최성은 목사)의 후원으로 경북 영주지역과 경북지역 침례교회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했다. 이번 후원은 지구촌교회의 국내 단기선교 사역의 일환으로 진행할 예정이었던 ‘블레싱 영주’가 코로나19로 현지 사역을 할 수 없게 되면서 영주지역 교회를 위해 물품, 격려영상, 손편지 등을 마련해 영주지역교회를 위로하고 격려의 차원으로 마련됐다. 또한 지구촌교회는 성도들의 마음을 모아 국내단기 선교 헌금으로 1억 2200만원을 총회에 전달했다. 이에 총회는 지난 7월 23일 영주기독교연합회를 방문해 7600만원의 후원금을 전달했으며 경북내륙지역 92개 침례교회에 총 4600만원을 지원했다. 윤재철 총회장은 “지구촌교회 성도들의 사랑이 담긴 선교후원에 진심으로 감사하며 오병이어의 기적처럼 지구촌교회의 사랑과 헌신으로 더 많은 교회들이 위로를 받고 힘을 얻을 것”이라고 밝혔다. 지구촌교회 최성은 목사는 “코로나19로 국내외 힘든 환경으로 위기에 처한 지역교회에 지구촌교회의 국내전도 사역이 한국사회와 교회에 귀한 본이 되기를 소망한다”면서 “계속해서 이러한 교회의 연합과 교단을 뛰어넘는 그리스도 안에서의 진정한 연합으